푸른들

푸른들의 삶의 여행

서래섬의 유채꽃

댓글 107

삶의여행속내모습 서울길

2021. 5. 22.

동작역 1번 출구에서 한강으로.
승강기를 이용해 동작대교로 올라오고.
노을카페서 보는 한강.
서래섬 가는 유채꽃길이 보인다.
구름카페서 내려와 꽃길에서 뒤돌아 보고.
서래섬으로.
시간이 갈수록 날씨가 좋아지고.
서래섬 유채꽃밭.
사진을 찍는 사람들이 많은데 거의가 여성분.
남산까지 보인다.
잠수교를 지나고.
반포대교.
왼쪽에 무언가 보여서 가본다.
고인의 명복을 빌면서도 애석한 마음이다.
반포 한강공원을 떠나면서.
반포 아파트 공사의 크레인이 많다.
지하철 고속터미널역으로 가는 담쟁이 길.
고속터미널역으로 가는 지하상가.

올해는 코로나 때문에 축제도 없이 지나고 있는데 문뜩 유채꽃을 한번도 보질 못했다는 생각이 들어 가볍게 다녀올수

있는 서래섬의 유채꽃을 보려고 지하철 동작역 1번 출구로 나가서 한강변으로 빠지면 동작대교에 노을 카페가  보인다.

승강기 타고 동작대교로 올라서 조망을 살피고 다시 내려와 서래섬으로 가는 길로 접어들면 처음부터 길 양옆으로 

유채꽃이 고운 모습을 보이면 반긴다. 올해 첨 보는 유채꽃을 사열하는 기분이 상쾌하고 서래섬에 도착하면 유채꽃

세상이 아름답게 펼처지고 한강변의 멋진 풍광이 받처주니 환희의 물결이 가슴을 적신다. 쉬고 또 쉬어 가면서

유채밭에서 즐기다 한강변을 따라 반포대교를 지나 수상택시 승강장 앞에 고 손정민씨 추모 공간에서 고인의 명복을

빌면서도 애석한 마음을 금할수가 없다. 반포 한강공원서 가까운 고속터미널역에 도착해 5.8k의 도보를 끝낸다.

 

삶의 나그네  -길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