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들

푸른들의 삶의 여행

장충동의 저녁

댓글 73

삶의여행속내모습 서울길

2022. 1. 20.

음식점 산정에서 보는 앰버서더호텔.
엠버서더호텔 건너편의 산정집.
둘째 내외가 미리와서 기다린다.
허영만의 백반기행79회 출연 했다는 사진.
제주 오겹살으로 주문.
고기에 영란을 싸서 먹으라고 나오는건 처음이다..
묵도 서비스로 나온다.
묵은 각자 그릇에 덜어 먹는데 길객 입맛엔 딱이다.
맛이 괜찮고.
며느리도 맛이 좋다고.
2차는 주변의 카페로.

둘째며느리의 생일날 예전 같으면 전 가족이 만나서 축하를 해주는데 다 만날수가 없어 길객 부부와 둘째 부부만

며느리가 선택한 음식점에서 만나 길객이 오늘의 경비를 다 부담 하는걸로 제주오겹살을 주문 했는데 명란을

오겹살에 싸서 먹는 이색적인 맛을 처음 경험해 보고 묵도 서비스로 나오는데 길객의 입맛엔 딱이다. 맛나게 먹고

2차는 카페에 들려 간단히 축하의 노래도 불러주고 금일봉도 전해 주면서 장충동의 밤을 즐긴다. 정겨운 분위기에

오붓하게 보내는 시간들 삶의 행복한 시간들 다음에는 전가족이 만나서 외식을 즐기면 좋겠다.

 

삶의 나그네  -길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