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들

푸른들의 삶의 여행

07 2021년 01월

07

삶의여행속내모습 서울길 경춘선 숲길

오늘은 옆지기와 경춘선숲길로 가기로 하고 전철로 갈매역에 하차해 주변을 한바퀴 돌면서 신도시의 변화된 모습을 탐방하고 경춘선숲길 시작점으로 이동해 도보를 시작한다. 편안한 평지길이라 좋고 구 경춘선 철로가 깔린걸 보면서 예전에 춘천 갈때의 이야기를 나누며 그때 승객도 많았고 젊음이 넘치던 장면들이 생각 난다고 하면서 걷다보니 구 화랑대역에 도착해서 불빛정원의 아기자기한 모습을 둘러본 옆지기가 이렇게 잘 만들어 놓았으니 걷는 사람도 많은거 같다고 하면서 만족해 한다.경춘선숲길은 월계역이 종점인데 화랑대역서 끝내고 나머지 구간은 다음에 가자는 옆지기와의 사전 약속 때문에 4.8k의 도보를 끝낸다. 옆지기와 갈때는 짧은 거리와 카페서 차 한잔 마시는걸 좋아 하는데 카페는 갈수 없는 세월이 되어 아쉬워 하고 음..

07 2021년 01월

07

좋은자료모음 마스크가 '공황증상' 악화… 알면 좋은 대처법

공황을 동반한 불안이 몰려올 때면 숨을 들이마시기보다 최대한 내쉬어야 한다./사진=게티이미지뱅크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코로나블루'와 같은 우울감을 겪는 사람이 늘어남과 동시에 공황장애 환자의 고통도 커지고 있다. 마스크를 착용할 때 느껴지는 '갑갑함'이 공황 증상을 악화할 수 있기 때문이다. 실제 많은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가 마스크 착용 의무화로 공황장애 증상이 악화됐다는 환자를 많이 보고 있다고 말한다. 공황은 곧 죽을 것 같다거나, 통제력을 잃을 것 같다거나, 미쳐 버리거나 의식을 잃을 것 같이 큰 재앙이 일어날 것 같다고 생각할 때에 느끼는 극도의 공포감을 말한다. 평균 지속 시간은 10분 내지 20분 정도인데, 겪는 사람에겐 평생처럼 느껴질 만큼 길다. 증상이 심한 사람은 정신건강의학과에서 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