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들

푸른들의 삶의 여행

11 2021년 10월

11

경기도길 인천둘레길 16코스/장봉도

인천둘레길 16코스는 장봉도 라는 섬에 있어 공항철도를 이용해 운서역에 하차해서 버스를 타고 삼목선착장으로 삼목 선착장서 배를 승선해 장봉도에 40분만에 도착한다. 전철에 버스와 배까지 가는 시간이 꽤나 걸리지만 가는 과정도 여행이고 길객은 도보여행이라 편안하고 좋다. 장봉도는 산행을 다녔던 곳이라 인천둘레길도 코스로 보니 낮설지 않아 장봉도 선착장에서 옹암구름다리로 가다가 상산봉으로 가는 이정표가 보이면 산행 코스가 둘레길 코스다. 상산봉 정상에서 혜림원쪽으로 내려와 산길을 가다가 국사봉으로 이어지는 구름다리를 건너 도로변으로 하산해 옹암해수욕장을 거처 장봉도 선착장에 도착해 5.7k의 도보를 마친다. 전반부는 완전히 산행이고 후반부는 코스를 조금 이탈해 평지로만 편안하고 쉽게 가면서 주변 풍경과 바다..

댓글 경기도길 2021. 10. 11.

11 2021년 10월

11

좋은자료모음 요즘 들어 자꾸 '코피' 나는 우리 아이… 이유는?

가을이 되면 코 점막이 건조해지면서 코피가 자주 날 수 있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10도 이상 차이나는 가을의 일교차와 건조해진 공기는 코점막 건강을 악화시킨다. 함소아한의원 구리점 박외숙 원장은 "요즘 대부분을 실내공간에서 지내다 보니, 아이들의 코점막 상태는 계절변화뿐 아니라 실내공기 상태에 의해서도 크게 영향을 받는다"며 "콧물, 재채기, 코 막힘 같은 알레르기비염 증상이 더 심해지고, 건조해진 코점막과 코딱지로 코피가 자주 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또한 코 막힘으로 자기도 모르게 입을 벌리고 생활하거나 수면 시 구개호흡을 하다 보면, 목이 건조하거나 아프고 목소리가 쉽게 상하기도 한다"고 덧붙였다. 낮 기온 올라갈 때 환기 자주해야 요즘은 실내공간이 시스템 창호로 되어있어 창문을 오래 닫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