쉼터(박가네)

세상을 후회없이 살다 간 성실했던 한 인간으로, 사는데 있어서는 냉정했었지만 그래도 정을 알고 나눴던 한 인간이었다고 생각되는 사람이고 남고 싶습니다. 늘 사랑입니다.

* 노인 건강

댓글 0

건강

2020. 10. 9.

나이에 비해 젊게 사는 노인들의 공통점

 

나이에 비해 젊게 사는 노인들에게는 공통점이 아주 많다.

그 공통점이 그들이 활기 있게 사는 이유가 될 것이다.

같은 노년기를 살면서 더 젊게 살 수 있다는 것은

하늘이 주신 축복이라고 말할 수 있다.

그래서 더욱 그들의 일상을 주목할 필요가 있으며,

그들이 가지고 있는 긍정적인 공통점은

또 모든 사람들의 공통점이 될 수도 있을 것이다.

때문에 그들의 일상을 정리한 이 글은

우리 모두의 자산이 될 수도 있다.

 

1.첫째

젊게 사는 노인들은 그 성격적 바탕이 긍정적이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자신과 자신의 처지에 대해 매우 정직하다.

따라서 자기의 육체적 나이를 받아들이고 있으며,

노인으로서의 자기의 처지나 위치에 대해서도

현실적으로 이를 긍정한다.

 

2.둘째

젊게 사는 노인들의 공통점은 노욕(老慾)이 없다는 것이다.

따라서 그들은 자유롭고 활기를 가질 수 있다.

그 무엇에도 집착하거나 매이지 않기 때문이다.

이는 결코 쉬운 일이 아니다.

그만큼 그들은 큰 자제력 을 가지고 있다는 뜻이다.

이미 상당한 내공이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기도 하다.

 

3.셋째

젊게 사는 노인들은 기본적으로 경제에서독립적인 사람들이다.

그들이 가지고 있는 단단한 자신감과 모든 일에서 당당할 수 있는 것은 돈이 있기 때문이다. 먹는 것, 입는 것까지 아껴가며

노후를 준비한 사람들이 바로 그들이다.

그런 면에서 그들은 지혜 로운 사람들이기도 하다.

무엇을 먼저 해야 할지를 안 것이다.

돈이 없으면 마음은 굴뚝같지만

결코 젊고 활기있게 살 수는 없다.

 

4.넷째

젊게 사는 노인들은 거의 모두가 남을 배려하고 이해하려는

마음을 가지고 있다.

 

5.다섯째

젊게 사는 노인들은 자기의 정체성과 가치관을 가지고 있다.

자기 정체성과 가치관이 분명한 사람들이 바로 젊게 사는 노인들이다.정신이 건강한 만큼 몸도 건강하다.

그것이 젊게 사는 비결이다.

 

6.여섯째

자기의 노년기를 젊고 활기있게 사는 사람들의 큰

공통점의 하나가 읽기에 치중하는 삶이다.

노인이 계속적으로 신문이나 책을 읽는다는 것은

뇌 활동을위해 아주 중요하다.

노년기에 가장 무서운 질병의 하나가 치매다.

치매는 한 가정을 거덜내는 무서운 재앙이다.

 

7.일곱째

계속적인 운동이다.

그들은 하나같이 자기에게 알맞은 운동을 지속적으로 하고 있다.

운동은 모든 질병을 예방할 수 있는 수단이자

건강을 지키는 방법이기도 하다.

가장 많이 하는 운동이 ‘걷기’다.

노인들이 무리 없이 쉽게 할 수 있는 운동이 바로 걷기다.

 

8.여덟째

세상을 진지하게 사는 사람들 중 상당수는 종교를 가지고 있다.

신앙생활이란 무엇인가?

자신의 한계를 알고 더 근본적인 것에 귀의하고 의지하는 것이다.

인간이 자기의 한계와 부족함을 깨닫는다는 것 자체가 심오한 것이며 신비한 일이기도 하다.

윤재문 다시 보냄<유명재님>10.6

 

송정 등대의 일출

 

다음검색

저작자 표시 컨텐츠변경 비영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