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복음

하얀머리 2019. 10. 5. 00:01





10월  5일        연중     제26주간      토요일








오늘의  복음





루카     10.17 - 24

< 너희  이름이  하늘에  기록된  것을  기뻐하여라.>



그때에  일흔두  제자가  기뻐하며  돌아와  말하였다,   "주님,  주님의  이름  때문에  마귀들까지  저희에게  복종합니다."


그러자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이르셨다,

"나는  사탄이  번개처럼  하늘에서  떨어지는  것을  보았다,  보라,  내가  너희에게  뱀과  전갈을  밟고  원수의  모든  힘을  억누르는  권한을  주었다,   이제  아무  것도  너희를  해치지  못할  것이다,  그러나  영들이  너희에게  복종하는  것을  기뻐하지  말고,  너희  이름이  하늘에  기록된  것을  기뻐하여라."


그때에  예수님께서  성령  안에서  즐거워하며  말씀하셨다,

"아버지,  하늘과  땅의  주님,  기혜롭다는  자들과  슬기롭다는  자들에게는  이것을  감추시고  철부지들에게는  드러내  보이시니.  아버지께  감사를  드립니다,  그렇습니다,  아버지 !  아버지의  선하신  뜻이  이렇게  이루어졌습니다."


"나의  아버지께서는  모든  것을  나에게  넘겨주셨다,  그래서  아버지  외에는  아들이  누구인지  아무도  알지  못한다,  또  아들  외에는  아들이  누구인지  아무도  알지  못한다  또  아들  외에는,  그리고  그가  아버지를  드러내  보여  주려는  사람  외에는  아버지께서  누구이신지  아무도  알지  못한다."


그리고  예수님께서  돌아서서  제자들에게  따로  이르셨다,

"너희가  보는  것을  보는  눈은  행복하다,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  많은  예언자외  임금이  너희가  보는  것을  보려고  하였지만  보지  못하였고.   너희가  듣는  것을  들으려고  하였지만  듣지  못하였다."







오늘의  묵상




오늘  복음은  예수님께서  파견하신  일흔두  제자가  복음  전파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돌아와  보고하는  내용을  들려줍니다.  제자들은  하느님  나라를  선포하는  선교  여행  중에  겪은  이들  가운데,  마귀들까지  자신들에게  복종했다는  사실을  기쁨에  차서  보고합니다,  그래서  예수님께서도  "사탄이  번개처럼  하늘에서  떨어지는  것을  보았다,"고  말씀하십니다.


바로  여기에  구마  기적의  의미가  담겨  있습니다,  제자들이  마귀들을  쫓아내었다는  것은  하느님  나라가  이  땅  위에  실현되었기에  악의  권세가  굴복  되고,  사람들이  그  권세에서  풀려났다는  것을  뜻합니다.


그러나  예수님께서는  "영들이  너희에게  복종하는  것을  기뻐하지  말고,  너희  이름이  하늘에  기록된  것을  기뻐하여라." 하고  말씀하십니다,  복음을  전파하고  하느님의  일을  하는  사란들의  특권,  명예나  명성을  얻는  것이  아니라  하느님  나라를  체험하는  데  있습니다,  모든  것이  내가  바라거나  계흭한  대로  이루어지지  않을  때도  있지만,  복음  전파는  참으로  하느님께서  하시는  일이고,  하느님의  능력으로  이루어지는  일이라는  것을  체험할  때가  많습니다.


그러면서  복음을  선포하는  사람들은  예수님의  경고  말씀을  늘  염두에  두어야  합니다,  예수님께서는  젲자들이  자신들이  하는  일에  도취되어  그것을  자신의  능력으로  이루어  냈다고  생각할까  염려하십니다,  다른  일들과  마찬가지로  하느님의  일을  할  때에도  성취감은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겠지만,  성과에만  연연해서는  안  된다는  것입니다,  진정한  기쁨은  내가  무엇을  이루었을  때가  아니라  실제  생활  안에서  하느님  나라를  체험하며  살아갈  때  얻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