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이야기

맛난게조아^^/ 2016. 5. 9. 00:10


N_R33_8953157



아 얼마만에 찾아본 우방랜드 아아니...


이월드입니다


우방랜드라고 부르는게 습관이 되서


아직도 쉽게 고쳐지지 않는걸보면


저도 이제는 아재인가 봅니다ㅋ


1995년에 생겼다고하니 저랑 동기이군요ㅋ


아 나이가 아니라 제가 95학번인지라^^;;;


학교다닐때는 자유이용권 끊어놓고 수시로 가고는 했었는데


나이가 들면서 조금조금 멀어지고는 하더니


언제 왔는지 기억도 가물가물했지만


기쁜 마음으로 찾아본 이월드입니다ㅋ




날씨가 좋아서 그냥 저같은 막샷도 사진이 참하게 나온것 같습니다ㅋ



튤립이 너무 이쁘지 말입니다ㅋ


아직도 꽃보고 이쁘다라는 생각이 드는걸보면


일말의 감수성이 살아있나하는 생각도 듭니다



첨엔 뭔가했는데 예전에 조카님이 코코몽이라고 한 장난감이랑 똑같이 생긴걸로


봐서는 코코몽이 맞을겁니다ㅋ



다들 잘 아시겠지만 이월드는 상당히 넓기 때문에


가이드맵을 참고하시는게 좋습니다


저는 예전 기억을 믿고 움직였는데


예전과는 바뀐것들이 있어서


조금 헷갈리더군요


저처럼 해메지마시고 가이드맵을 참고하세요ㅋ




워터존 상당히 재미있어보였는데


못타본게 아쉽기도 합니다만


다음에 여친님과 함께 방문해서 타볼 생각입니다ㅋ



솔직히 고스트 어드벤처는 예전에 한번 후배들이랑 단체로 한번 가보고 난후에는


안갑니다라고 쓰고 못갑니다로 읽습니다


귀신도 때려잡을 얼굴로 생겼습니다만


보기와 달리 담이 약해서 이런 무서운건ㄷㄷㄷ


다음에 담큰 여친님을 저대신 입장시키도록 하겠습니다ㅋㅋㅋ



바이킹입니다ㅋ


겁많고 담이 적지만 놀이기구는 다 탈줄은 압니다


아직도 대학교때 같이간 후배들의 선배 손 드세요라는 말이 귓가에 선합니다만


그때도 결국 손을 들지는 못했던 기억이 납니다만


아직도 인기있는 놀이기구이지요ㅋ



제가 이 탬버린만큼은 정말 안떨어지고 잘타서


의외라는 소리를 많이 들었던 놀이기구입니다


제가 대학다닐때 평일에 와서 탬버린을 타는데


그때 일본고등학교에서 수학여행온 학생과


소풍온 고등학생이 탬버린위에서 댄스배틀을 벌이던 기억이 납니다만


솔직히 두명다 잘추지는 못했던걸로 기억합니다만


덕분에 재미는 아주 좋았던 추억이 생각나는군요ㅋ



이월드오면 여기서 사진한번 안찍으신분 계실까요ㅋ



 이 놀이기구 이름이...


아 기억이 나질 않습니다ㅠ.ㅜ


아무튼 이 기구근처에서 동전을 몇번이나 주웠던 기억이ㅋㅋㅋ



뮤직익스프레스입니다


예전에는 이 기구 작동하면서 천막같은게 덮이고 했었는데


그때는 키스타임이라고 하면서 막이랬는데


간혹 그 타임이 긴분들은 본의아니게 다른분께 공개키스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했던 기억이 납니다


저는 당연히 남자후배랑 탔기때문에 절대 그런 일은 있을수 없지 말입니다ㅋ



이제는 젊음이 너무 부럽습니다


다시는 돌아오지 못할 소중한 시간들이기에


더욱더 소중하게 쓰시면 좋겠습니다^^/



카멜백


군대 첫휴가나와서 탔는데 그날따라 손님이 없어서


내리 3번을 태워주셨던 기억이 나는데


3번타고 내리니 어질어질한참 혼났었지요ㅋ



청춘 포토존입니다


20살이 얼마나 좋은나이고 좋은때였는지는


나이가 들면 압니다


돌아가고 싶어도 돌아갈수 없는...


청춘이라는 단어가 너무나 부럽습니다



아 탑스핀도 한때 정말 많이 탔었는데


이제는 그 인기가 좀 덜한것 같아 아쉽습니다


탑스핀은 사람이 많이 탈수록 더 재미있는데 말이죠




토끼를 바로 눈앞에서 구경할수 있습니다


입구에 당근을 파는데


제가 사진찍으러가자 당근을 주는줄 알고 단체로 제 앞으로 돌진해 오는 바람에


결국 당근을 살수밖에 없었습니다ㅋ



박제가 아니라 진짜 살아있는 악어입니다


절대 손을 넣으시면 안됩니다


유리를 두드리는것도 안되구요


눈으로만 봐주세요



이구아나도 식사중입니다ㅋ



거북이들도 식사를 하러 오는데...


생각보다 빨라서 놀랬습니다ㅋ



사진찍고있으니까 저 혓바닥을 날름거리면서 제 쪽으로 오길래


무서워서 바로 도망을...




기니피그도 제가 움직이면 새소리비슷하게 내면서


저를 따라서 마구 움직이길래 오 귀엽네했는데


어떤 꼬마가 먹이를 주니까 바로 다 거기로ㅋㅋㅋ


역시 정답은 먹이인걸로ㅋ



햄스터는 언제나 활기찹니다ㅋ



고슴도치는 피곤한지 아픈지 아무튼 저 상태로만 있습니다


잘때는 건드리면 그 누구나 화날테니까요ㅋ






새들이 마구 머리위로 날아다닙니다


예전에 머리에 새똥을 맞은 트라우마가 있어서 왠지 또 그럴것 같은 느낌이 들어서


오래있지 못하고 나왔습니다ㅋ




가족 나들이 하기 넘 좋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