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 바이러스

God bless you 2021. 5. 2. 18:56

아스트라제네카 접종받은 50대 경찰관, 뇌출혈 증세로 의식불명

권준우 입력 2021. 05. 02. 15:55 댓글 2680

 

(수원=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받은 50대 경찰관이 뇌출혈 증세로 쓰러진 뒤 의식을 회복하지 못하고 있어 당국이 인과관계 확인에 나섰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PG) [홍소영 제작] 일러스트

2일 경기남부경찰청에 따르면 경기남부청 소속 여성 경찰관 A(50대) 씨는 이날 새벽 뇌출혈 의심 증상으로 쓰러져 병원에 이송돼 긴급수술을 받은 뒤 현재 의식이 돌아오지 않고 있다.

A씨는 지난 29일 정오께 경기 화성시의 한 병원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그는 접종 당일 오후에는 미세한 두통 증상만 겪었으나, 지난 1일에는 두통이 점점 심해져 병원에 입원했다가 검사 등을 받고 퇴원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이날 새벽 손과 안면부에 마비 증세를 보인 A씨는 의식을 잃고 쓰러졌고, 인근 대형병원으로 이송돼 두 차례 수술을 받은 뒤 현재 입원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평소 특별한 기저질환이 있지는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의 증세와 백신 접종 간의 인과관계가 있는지 등은 방역 당국에서 확인할 계획"이라며 "백신을 접종받은 다른 직원 중 중한 증세를 보인 경우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stop@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