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 2020년 04월

26

04 2020년 04월

04

28 2020년 03월

28

나의 이야기 내가 산 명품 코트

버버리 램스울 소재 스코트랜드 제조 우리동네에 24시간 대형마트가 있다. 몇년전 안입는 모직코트를 버리고 편하게 입을 코트를 구입하고 싶다고 생각하던 중 마침 마트 앞에 중고 옷 파는 날 이었다. 심심풀이도 할겸 옷을 살펴 보는 데 딱 눈에 들어오는 상품이 있었다. 상표도 좋고 소재도 좋고 가볍고 상태도 괜찮았다. 가격을 물어보니 20000냥 뭐 버리게 되도 안 아까울 가격이다. 언릉 사서 세탁을 줬다. 세탁소에서 명품이라고 26000원에 맡기라고 해서 그냥 울코트로 해달라고 했다. 울코트는 6800원 그래서 총 26800원에 버버리 코트가 생겼다.

22 2020년 02월

22

16 2019년 08월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