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이요?

술의 노래 2005. 10. 26. 20:15

젤루 흔해빠진 칵테일 이죠...

1. 진 : 국산도있고 수입품도 있어요. 국산은 런던드라이진,쥬니퍼 이런것이 있었죠.

2. 토닉 : 진로석수에서 '토닉워터' 라구 파는거 있습니다.

 

법: 온더락 글라스에 얼음을 채우고 30ml를 넣고

    여기에 토닉워터를 8부까지 채우고 저어 줍니다 서너번만...

     레몬을 얇게 저며서 한조각 넣구 마셔요...

 

진 대신 보드카를 넣으면 '바카토닉' 이라구 합니다.

맑고 투명한게 중요한 거라 색이있는 술은 기주(기본이 되는 술)로 사용하지 않아요.

 

*+*많이 드실거면 그냥 토닉 넣지 마시구 '진'특유의 향미를 느낄수 있게 '온더락'으로 드세요.

온더락글라스에 얼음넣고 술 30ml넣구 녹여가며 마시는게 온더락 스타일 입니다.

'진'은 우리나라의 '노간주 나무 열매(쥬니퍼 베리)'의 향료를 넣은 술을 말하는거예요.

출처 : 송풍초등학교동문회
글쓴이 : 접니다.( 20회 김광수) 원글보기
메모 :
흔해 빠진거라 그런가요??? 저두 마셔 봤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