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서귀포시} 민물과 바닷물이 만나 깊은 웅덩이를 이루고 있는 에메랄드 빛 쇠소깍

댓글 94

♣ 국내여행 갤러리 ♣/제주도

2017. 10. 31.

제주도 가볼만한 곳, 

 민물과 바닷물이 만나 깊은 웅덩이를 이루고 있는 에메랄드 빛 쇠소깍


제주도에 업무 차 출장을 갔다가 서귀포에 위치한 쇠소깍으로 잠시 들러본다.

쇠소깍은 제주도에서 볼 수 있는 가장 아름다운 계곡 중 하나이다. 제주도는 대부분이 현무암으로 이루어져 있어 계곡에 물이 잘 고이지

않는 지형인데 쇠소깍은 길이는 길지 않지만 투명한 에메랄드 빛 계곡물로 국내 어디에서도 보기 힘든 아름다움을 가지고 있다. 계곡물로

서는 국내 어디에서도 보기 힘든 아름다움을 가지고 있다. 가벼운 마음으로 산책을 하기에도 좋으며, 아름다운 자연과 조화를 이루면서

전망대에서 천혜의 자연경관을 감상할 수가 있는 곳이기도 하다.  그래서 가족이나 친구들과 함께 쇠소깍에서 여유를 즐기면서 제주도에서

힐링을 하기에도 좋은 명승지이기도 하다.




쇠소깍에는 대한민국 명승 제78호로 선정된 곳으로 올레길이 포함되어 있는 곳이다.

민물과 바닷물이 만나 깊은 웅덩이를 이루고 있는 에메랄드 빛 쇠소깍의 풍경이다.




쇠소깍에 대한 설명의 글이다.





소깍의 전설에 대한 설명의 내용이다.






쇠소깍에 대한 설명의 글이다.





가볍게 산책하기 좋으며, 자연과 조화를 이루고 있는 전망대에서 천혜자연 경관을 즐기기에도 좋다.





쇠소깍의 주변에는 암벽이 병풍처럼 둘러쌓여 있기도 하다.





민물과 바닷물이 만나 깊은 웅덩이를 이루고 있는 에메랄드 빛이 역시 아름답기도 하다.

중국 구채구의 황룡에 위치한 계곡과 흡사하기도 하다.





이곳의 전망대에서 천혜자연 경관을 즐기기에도 좋은 곳이다.




쇠소깍에는 대한민국 명승 제78호로 선정된 곳으로 올레길이 포함되어 있는 곳이다.

이처럼 가볍게 산책하기 좋으며, 자연과 조화를 이루고 있는 전망대에서 천혜자연 경관을 즐기기에도 좋다.

때문에 가족이나 연인, 친구들과 함께 여유를 즐기면서 제주도에서 힐링 할 수 있다.





쇠소깍의 마지막 종점에는  크다란 암벽이 가로막고 있기도 하다.





쇠소깍은 민물과 바닷물이 만나는 지점의 초입이기도 하다.





쇠소깍의 주변에는 바다의 풍경이 끝없이 펼쳐지기도 한다.






전망대에서 민물과 바닷물이 만나는 웅덩이를 바라보면서 아름다운 풍경을 감상하기도 한다.






민물과 바닷물이 만나는 입구 초입의 풍경이기도 하다.






 민물과 바닷물이 만나 깊은 웅덩이를 이루고 있는 에메랄드 빛이 아름다운 풍경을 연출하기도 한다.





쇠소깍의 주변에는 동남아에 온 느낌으로 야자수 나무가 우뚝하게 솟아있기도 하다.





광객들은 쇠소깍의 주변에서 바다를 바라보면서 아름다운 추억의 사진을 담아보기도 한다.




등대와 더불어 일주도로의 아름다운 풍경을 따라서 걸어보면 힐링이 되기도 할 것이다.





아름다운 풍경이 끝없이 펼쳐지는 바다를 배경으로 사진을 담아보면서 즐거운 마음이기도 할 것이다.






쇠소깍의 입구에서 바다로 내려가 아름다운 풍경을 감상하기도 한다.





쇠소깍 인근에는 10가지 이상의 다채로운 음식을 선보이는 한식뷔페 음식점 '미래부페정식'이 있다.

이 곳은 저렴한 가격으로 10가지 이상의 푸짐한 한식을 맛볼 수 있으며, 식후 과일이나 음료로 후식까지 든든하게 챙길 수 있는

쇠소깍 맛집이다.








방가방가요 ^**^    방문을 환영합니다.

좋은하루

          가실 때는 아래의 (공감) 버튼을 한 번 꾹 눌러주시면 복 받으실 것입니다. ㅎㅎ

            아울러 더 많은 분들이 이 글을 보실 수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