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 영남의 알프스로 불리는 신불산 간월재의 억새평원이 아름다운 풍경이다.

댓글 74

♣ 아름다움의 갤러리 ♣/풍경사진

2019. 10. 26.

영남의 알프스로 불리는 

신불산 간월재의 억새평원이 아름다운 풍경이다.


영남의 알프스로 불리는 신불산 간월재에는 억새가 곱게 피어나 은빛물결로 출렁거리면서

 전국에서 모여드는 많은 관광객들의 발걸음으로 인산인해를 이루기도 한다. 영남의 알프스라는 이름만 들어도 설레 이는 마음이다. 특히 가을엔 더욱 그렇다. 한국 최고의 억새 군락을 자랑하는 신불산 간월재에는 가을이 깊을수록 곱게 피어난 억새는 더욱 빛을 발하면서 바람결에 출렁거리는 억새가 햇빛을 받아 황금빛으로 한껏 유혹하기도 한다. 한국 최고의 억새 군락지로 유명한 신불산 간월재에는 다른 산과 비교가 되지 않을 만큼이나 억새 군락을 자랑하지만 영남알프스는 말 그 자체다간월산(1,069m)과 신불산(1,159m) 사이에 자리한 간월재(900m)는 이맘때가 되면 전국에서 산 꾼들이 억새의 은빛 물결을 보기 위해 즐겨 찾는 울산지역 대표적인 관광명소로 손꼽힌다33(10만평)에 이르는 간월재 억새밭은 높고 푸른 가을 하늘을 배경으로, 바람을 따라 흔들리며 거친 저음과 함께 눈부신 가을빛을 쏟아내는 곳으로 등산객의 사랑을 받아오는 곳이다.


사진촬영정보 

▶바디 : 캐논 EOS 5D Mark IV (5디 마크4),   ▶렌즈 : 캐논 정품 RF24-105mm F4 L IS USM


신불산의 억새평원에서 억새의 아름다운 풍경을 즐기는 사람들의 모습이다.





신불산에서 내려다보이는 농촌의 풍요로운 황금들판이 아름다운 풍경이다.






신불산의 정상부에는 단풍이 곱게 물들기 시작한다.






신불산 정상의 능선 부근에는 단풍이 서서히 물들기 시작을 하면서 며칠 후에는 울긋불긋 아름다운 풍경을 자랑할 것이다.





한그루의 단풍나무는 곱게 옷을 갈아입고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기도 하는구려~~~






신불산에서 헤어글라이딩을 즐기는 사람들과 어우러진 파란 하늘이 아름다운 풍경이다.





신불산에서 내려다보이는 파란 하늘에 구름과 조화를 이루는 황금들판의  풍요로운 풍경이 아름답기도 하다.






파란 하늘에 전형적인 가을날씨에 조망이 좋은 날

눈 앞으로는 시원한 풍경이 굿이다.





간월재의 억새평원은 은빛 물결이 출렁거리면서 아름다운 풍경을 자랑하기도 한다.






파란 하늘에 간월재 주변의 아름다운 풍경이 장관이다.






억새평원은 보기만 하여도 마음이 평온하기도 할 것이다.






은빛물결이 일렁거리는 억새평원의 아름다운 풍경이다.





억새평원이 아름답게 펼쳐지는 나무테크길을 따라서 한 번 걸어보면 가을의 낭만을 느낄 수가 있을 것이다. ㅎㅎ





곱게 피어난 억새평원은 한가롭기만 하다.






나무테크길을 따라서 억새평원의 아름다운 풍경을 배경으로 사진을 담아보면 작품이 될 것이다.






간월산(1,069m)과 신불산(1,159m) 사이에 자리한 간월재(900m)는 이맘때가 되면 전국에서 산 꾼들이 억새의 은빛 물결을 보기 위해 즐겨 찾는 울산지역 대표적인 관광명소로 손꼽힌다33(10만평)에 이르는 간월재 억새밭은 높고 푸른 가을 하늘을 배경으로, 바람을 따라 흔들리며 거친 저음과 함께 눈부신 가을빛을 쏟아내는 곳으로 등산객의 사랑을 받아오는 곳이다.





신불산에서 내려다본 아름다운 풍경이다.











간월재의 억새평언은 장관을 이룬다.






파란 하늘에 먹구름이 아름다운 풍경이다.

역시 사진은 구름이 첨가가 되어야만 제 맛을 느낄 수가 있다. ㅎㅎ







방가방가요 ^**^    방문을 환영합니다.


좋은하루

          가실 때는 아래의 (공감) 버튼을 한 번 꾹 눌러주시면 복 받으실 것입니다.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