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제주도 공항에서 바라본 주변의 아름다운 풍경

댓글 92

♣ 국내여행 갤러리 ♣/제주도

2020. 8. 19.

제주도 공항에서 바라본 주변의 아름다운 풍경

제주도 거래처에 행사가 있어서 당일치기로 업무 차 출장을 가본다.

기나긴 장마도 끝나면서 제주도와 영남지방에는 30도를 오르내리는 폭염주의보가 내려져 있는 가운데 제주도 공항의 주변에는 파란 하늘에 먹구름이 두둥실 떠있는 아름다운 풍경을 가지고 있는 스마트 폰으로 담아보지만 역시 한라산의 주변으로는 넘 아름다운 풍경이 한눈에 들어오면서 참새가 방앗간을 지나칠 수가 없듯이 연신 스마트 폰으로 담아보기도 하였다. 제주도는 자주 출장을 가는 편이지만 갈 때마다 아름다운 섬으로 언제나 관광객들의 발걸음으로 분주하기도 하지만 올 해는 특히 코로나19로 인하여 외국으로 여행을 가지도 못하고 대다수의 여행객들이 제주도로 몰리면서 인산인해를 이루기도 하다.

 

사진촬영정보

갤럭시 노트10으로 촬영(1.600만화소)

 

 

제주도에 도착하여 베행기내에서 창밖으로 담아본 공항 주변의 아름다운 풍경이다.

 

 

 

 

제주도 공항 관제탑 주변으로는 파란 하늘에 먹구름이 아름다운 풍경이다.

 

 

 

 

공항에서 바라본 한라산의 아름다운 풍경이다.

한라산의 주변에는 구름이 드리워진 풍경이 넘 아름답기도 하다.

 

 

 

 

공항에서 담아본 한라산 주변의 아름다운 풍경이다.

 

 

 

 

파란 하늘에 야자수 나무와 어우러진 풍경이 아름답기도 하다.

 

 

 

 

공항 주차장의 주변에는 야자수 나무가 우뚝하게 솟아 있어서 마치 동남아로온 착각을 하기도 할 것이다.

 

 

 

 

공항 주차장 주변에는 야자수 나무가 줄지어 늘어져 있기도 하다.

파란 하늘에 구름이 넘 아름답기도 하다.

 

 

 

 

저 뒤로는 한라산의 아름다운 풍경이 장관을 이루기도 하다.

한라산 위로는 파란 하늘에 구름이 아름다운 풍경을 자랑하기도 하다.

 

 

 

 

공항 주변의 울창한 야자수 나무가 아름답기도 하다.

 

 

 

 

파란 하늘에 구름이 넘 아름답기도 하다.

 

 

 

 

공항에서 담아본 한라산의 아름다운 풍경이 한눈에 들어온다.

 

 

 

 

야자수 나무와 어우러진 파란 하늘이 아름답기도 하다.

 

 

 

 

서귀포로 출장을 가기 위하여 공항의 주변에 있는 렌트카 주차장에서 담아본 주변의 아름다운 풍경이다.

 

 

 

 

렌트카를 대여하여 서귀포로 넘어가는 길에 도로를 달리면서 파란 하늘에 아름다운 풍경을 한 컷 담아보았다.

 

 

 

 

서귀포로 가는 길에 5.16도로를 달리다가 목장 주변의 아름다운 풍경을 한 컷 담아보았다.

 

 

 

 

 

가실 때는 아래의 ♡(공감) 버튼을 한 번 꾹 눌러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