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달서구} 시민들의 휴식공간인 대구 수목원의 봄

댓글 113

♣ 국내여행 갤러리 ♣/대구,경상북도

2021. 4. 18.

시민들의 휴식공간인 대구 수목원의 봄

 

쓰레기 매립장이 시민의 휴식처가 된 대구수목원은

신록의 푸르름이 더해가는 아름다운 풍경에 약74,000여 평의 부지에 1986년부터 1990년까지 대구시민의 생활쓰레기 410만톤을 매립한 장소로서 이곳의 환경문제를 해결하기 위하여 1996년부터 1997년까지 150의 건설 잔토를 6~7m로 복토한 후 2002 5월까지 수목원을 조성함으로 생태를 복원한 곳이기도 하다.

 

또한 대구 수목원은 침엽수원, 활엽수원, 화목원, 야생초화원, 약용식물원, 염료원 등 21개소의

다양한 원을 구성하여 400여종 6만 그루의 나무와 1,100개 화단에 800여 종 13만 포기의 초화류를 식재하였고, 40 300여 점의 분재와 200 2,000점의 선인장과 더불어 300여 점의 수석도 전시하여 도심에서 가까운 도시형 수목원으로 관찰, 견학, 학습탐구, 휴식에 대구 시민의 사랑을 받고 있다.

 

주소 : 대구광역시 달서구 화암로 342 (대곡동)

 

사진촬영정보

▶바디 : 캐논 EOS 5D Mark IV (5디 마크4), ▶렌즈 : 캐논 정품 RF24-105mm F4 L IS USM

 

 

수목원의 입구에는 영산홍이 곱게 피어나 아름답기도 하다.

 

 

 

 

대구수목원이라는 표지석이 입구에 새겨져 있다.

 

 

 

 

대구 수목원의 종합안내도다.

 

 

 

 

대구 수목원에 대한 설명의 글이다.

 

 

 

 

싱그러운 수목원의 풍경이다.

 

 

 

 

수목원 숲길을 거닐어 보면서 걷기운동을 하기에도 굿이다.

 

 

 

 

수목원 철쭉 동산에는 꽃이 붉게 피어나 아름답기도 하다.

 

 

 

 

녹색의 푸르름이 날로 더해가는 풍경이다.

 

 

 

 

물레방아는 쉼없이 돌아간다.

 

 

 

 

 

 

수목원의 연가라는 글이 새겨져 있다.

 

 

 

 

 

 

 

 

 

 

 

튜율립이 아름다빅도 하다.

 

 

 

 

 

 

 

 

 

할미꽃도 곱게 피어나 아름답기도 하다.

 

 

 

 

 

 

 

 

 

 

 

 

 

 

 

 

 

 

 

 

 

 

 

 

 

 

 

 

 

 

 

 

 

 

 

 

 

 

 

 

 

 

 

 

 

 

 

 

 

 

 

 

 

 

 

 

 

 

 

 

 

 

 

 

 

 

 

 

 

 

 

 

 

 

 

 

 

 

 

 

 

 

 

 

 

 

 

 

 

 

 

 

 

 

 

 

 

 

 

 

 

 

 

 

 

 

 

 

 

 

 

 

 

 

 

 

 

 

 

 

 

 

 

철쭉동산에는꽃이 불게 피어나 아름다운 풍경이다.

 

 

 

 

 

 

 

 

 

 

 

 

 

 

 

 

 

 

 

 

 

 

 

 

 

가실 때는 아래의 ♡(공감) 버튼을 한 번 꾹 눌러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