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신문 대구

내일신문 전팀장 2015. 6. 25. 17:25

대구 팔공산 미나리지리적표시 단체표장 상표등록

 

대구시와 상공회의소 지식재산센터, 특허청과 공동으로 진행한 대구특산품 ‘팔공산 미나리’가 2015. 6. 12. 특허청으로부터 지리적표시 단체표장으로 등록받았다. 2013년부터 등록을 추진하여 각종 심사를 거쳐 권리를 확보함으로써 팔공산미나리는 생산자들만 독자적으로 명칭 사용이 가능하게 되었다.

 

 

대구 팔공산 미나리는 해발고지 200m 이상 팔공산 자락의 신선한 바람과 지하 150m 이하의 암반수를 이용하여 친환경적 농법으로 재배되어 대가 굵고 속이 꽉 차 있으며, 밑단이 붉은 특성이 있다. 타 미나리에 비하여 식이섬유와 칼슘 함량이 월등한 품질과 명성을 인정받아 지리적표시 단체표장으로 등록되었다.

 

이번 등록과 함께 ‘대구 팔공산 미나리’의 브랜드를 차별화하기 위하여 포장박스 디자인을 교체하였다. 새로운 디자인으로 제품의 이미지를 통일시키고 철저히 관리함으로써 명품 브랜드로 고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다. 브랜드 경쟁력을 확보는 품질 에 대한 소비자 신뢰를 높여 장기적으로 판매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대구시는 대한상공회의소의 지식재산센터와 2010년부터 지리적표시 단체표장 권리화 지원사업을 추진하여 대구사과, 유가찹쌀, 대구상동체리, 반야월 연근 등 5개 품목을 등록시켜, 지역 농산품의 제품 브랜드에 대한 경쟁력 강화로 재배농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현재 대구 팔공산 미나리를 이용한 제품으로는 2013년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 ‘생막걸리 부분’에서 “대상”과 2014년 세계주류․식품업계의 노벨상이라 불리는 몽드셀렉션(Monde Selection)에서 금상을 수상한 “팔공산 미나리 생막걸리”와 대구가톨릭대학교와 식품 산업화 개발사업으로 개발한 “팔공산 미나리 찰보리빵”이 제품화되어 판매 중이다.

 

특히, 팔공산 미나리 찰보리빵은 지난 6월 19일 대구관광기념품 공모전에서 입선하여 8월에 있을 대한민국관광기념품 공모전에 참가 하는 등 소비자의 호평으로 매출이 상승하고 있어 대구 대표 관광상품으로 판매 계획 중이며, 대구 로컬푸드 매장인 대구장터와 팔공산 지역 특산품매장, 동대구역 농특산물판매장 등에서 구매할 수 있다.

 

대구시 최운백 창조경제본부장은 “지속적인 모니터링으로 지역 대표 농산물이 지리적표시 단체표장에 등록되게 하여 국내외적으로 브랜드가치를 인정받고 이를 통해 농민들의 소득 증대에 기여 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대구 상표등록 현황 및 효과
 ❍ 등록명칭(단체표장권자) : 대구 팔공산 미나리(대구팔공산미나리영농조합법인)
 ❍ 등록번호(등록일) : 제44-0000311호(2015. 6. 12)
 ❍ 단체표장 사용할 상품 : 미나리(신선한 것)
 ❍ 효과
   - 당해 지리적 표시 배타적 사용 가능
   - 제3자가 부당하게 지리적 표시를 사용하는 경우 제3자에 대하여 민․형사상 책임을 주장할 수 있음

 대구시 농산물 특허청 등록 현황(5개 등록)
 ❍ 반야월연근(2013. 6. 21), 상동체리(2012. 3. 26), 대구사과(2011. 3. 23),
    유가찹쌀(2011. 1. 31), 팔공산미나리(2015. 6. 12.)

 우리 시 지원 내용
 ❍ 상표등록 출원비용 일부 지원(15백만원)
    - 상공회의소 지역지식재산센터와 우리시(첨단산업과 지식서비스팀) 용역비
      30백만원(50:50)지원

 향후 계획
 ❍ 지속적인 모니터링으로 지역 대표 농산물이 지리적표시 단체표장에 등록되게 하여 국내․외적으로 브랜드가치를 인정받고 이를 통해 농민들의 소득     증대에 기여 할 수 있도록 지원
   ※ 발굴 대상 농산물 : 달성 블루베리, 하빈 꿀벌사랑참외, 논공 찰토마토, 포 신당수박․참외, 구지(유가)마늘, 양파, 다사 부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