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내일신문 전팀장 2021. 7. 4. 23:26

(사)문화창작집단 공터다(대표 황윤동)에서는 지난 1일(목)에 라면, 휴지 등의 생필품을 봉곡동에 위치한 사랑나눔 푸드뱅크에 전달하고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장을 마련했다. 이는 올해 3월부터 공터다에서 기획공연으로 진행된 <수요마임극장> 공연을 관람한 관객들이 관람료 대신 기부한 물품들이 모아져서 전달된 것이다.

코로나로 인해 다양한 공연을 할 수 없게 된 소극장을 활성화시키고, 지역민들에게는 정기적인 공연을 관람할 수 있도록 한다는 기획으로 3월부터 6월까지 4개월간 매월 1회씩 마임공연을 기획하고 운영한 것이다.
구미 공터다에서는 지난 2015년부터 꾸준하게 지역민을 초대하여 진행되는 공연에 대하여 공연관람료 대신 라면 등을 기부받아 원평1동 주민센터 및 푸드뱅크를 통해 기탁하여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공모사업의 선정으로 진행되는 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참여자들의 경우 수업비가 무료이며, 공연 발표회 역시 지역민을 초대하는 무료공연의 형식을 취하므로 서로가 받은 좋은 혜택을 물품 등을 기부하여 어려운 이웃에게 돌려주자는 좋은 취지로 시작하였다. 이에 기부를 실천하게 된 참여자들과 시민들의 반응도 뜨거워서 해마다 나눔행사를 병행하여 진행하고 있다.

한편, 구미연극 공터다의 황윤동 대표는“코로나로 인해 물질적, 정서적으로 다들 어려운 이때 서로의 사랑을 모으고, 나누는 과정을 함께 할 수 있어서 행복하다. 공터다는 지속적으로 나눔행사를 계획하고 진행할 예정이며 모아진 물품은 사랑나눔 푸드뱅크를 통해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될 예정이다”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