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신문 경북

내일신문 전팀장 2016. 12. 1. 10:25

평판 디스플레이 증착(스퍼터), 반송 장비 제조업체 선정
 - 태양전지 및 OLED, 플렉시블 등 차세대 디스플레이 산업 분야로 영역 확대 중


구미시(시장 남유진)는 2016년 12월의 기업으로 ㈜아바코 [대표 김광현]를 선정하고 12. 1(목) 09:00 시청 국기게양대 앞에서 남유진 구미시장과 ㈜아바코 김광현 대표이사 및 임직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기(社旗) 게양식을 가졌다.



2016년 12월의 기업으로 선정된 ㈜아바코는 평판 디스플레이 및 박막 태양전지 분야의 증착 및 반송장비를 생산하는 설비 전문업체로, 미래 성장산업인 박막태양전지 분야와 OLED, 플렉시블 디스플레이 등 차세대 디스플레이 산업분야로도 사업 영역을 확대하고 있는 우수 중견기업이다. 



㈜아바코가 주력으로 생산하는 제품 중 세계일류상품으로 선정된『LCD 증착(스퍼터)장비』는 LCD 패널 제조 공정 중 기판에 산화물 및 금속층을 코팅하는 핵심 공정 장비로 대기업과 중소기업 상생의 산물이라고 할 수 있다. 2005년 까지 국내LCD생산 업체는 해당 장비를 미국과 일본에서 전량 수입할 수밖에 없는 실정이었다. 그러던 중 2004년 ㈜아바코가 증착장비 제작을 국책과제로 수행하게 되었고, 장비를 제작하고 적용할 수 있는 시간과 공정을 제공하는 등 대기업과의 협력으로 2006년에 증착 장비 국산화 성과를 이룰 수 있었다.



최근에는 고품질의 대형 디스플레이 증착장비를 생산하기 위하여 국가핵융합연구소 간 기술이전계약을 체결하였다. 고품질 증착장비 생산은 향후 OLED, 플렉시블 디스플레이 등 차세대 디스플레이 산업 발전에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
 


  더불어 ㈜아바코는 LCD 산업에서 축적한 우수한 기술력을 활용하여 각종 신재생에너지 전문전시회에 참가하는 등 신재생에너지 기술개발 사업을 수행하고 있으며 포화상태에 이른 국내 디스플레이시장에서 탈피하여 미래 성장 동력으로 각광받고 있는 박막태양전지 장비 분야에서도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이러한 열정과 제조 기술력을 바탕으로 ㈜아바코는 2007년 39주차 장영실상 수상, 2008년 부품소재기술개발 지식경제부 장관 표창장 수상, 2010년 대한민국 기술대상 수상, 지식경제부 지정 세계일류상품 승격, 2011년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 100선 선정, 2012년 World-Class 300 기업에 선정 되는 등 대외적으로 널리 인정받고 있다.



이날 회사기 게양식에 참석한 김광현 대표이사는 인사말을 통해 “저희 ㈜아바코는 끊임없는 연구개발을 통하여 경쟁력 있는 고품질의 제품생산으로 구미공단의 주력산업과 미래 신성장산업을 동시에 발전시키는 글로벌기업이 되겠다.” 며 포부를 밝혔다.


구미시는  ㈜아바코의 미래를 향한 진취적인 경영활동과 지속적인 기술개발을 통하여 지역 경제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높이 평가해「2016년 12월의 기업」으로 선정, 범시민 기업 사랑의 의미를 담아 시청사 국기게양대 및 기업의 광장 게양대에 해당 회사기를 1개월간 게양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