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과 이야기(pictures and more)

yodel 2009. 8. 26. 07:47

 

 아이들이 이젠 많이 커서 피자를 시켜주고 우리들만 멋진 바닷가 식당으로...

 옆에 앉아계신 할머니 사진 찍는 나를 보더니만 참 고맙게도 찍어주신다고...

바닷가여서 바람이 무지 불었다.

 옆으로 보이는 바닷가의 풍경이 참 이쁘더라.

 물론 그녀의 목소리는 내 가슴을 뭉클하게 만드는 요술같은...

매직이있던 밤같았다. 아름다운 바닷가에서 사랑하는 그와 좋은 친구들과 했던 시간들...

 역시 바닷가 Snow Crab이 최고!!

 하루 일찍 떠나는 친구들네와 단체사진을 찍고....(쓰레기통위에 사진기를 놓고서)

 시도 때도 없이 퍼즐을 맞추고 있는 남편은...

 그 시간을 참 즐긴다고 그러더라...난 머리가 더 복잡해지는것 같더만..

 마지막날 아침....남편은 꼬맹이둘을 깨워 해뜨는걸 직접...

난 그 시간에도 아직 이불속에...ㅎ

*

입가에 미소를 지으며 사진을 바라보는게 참 좋다 느꼈다.

세상 모든게 부러운게 없는것 같은 느낌....맘맞는 좋은 친구들과 수다떨고..쇼핑하고..

밤엔 화투로 아이스크림 내기를 하고....이겨서 아이스크림 얻어먹고....

바닷가 내음 흠뻑 맡으며 바닷 바람에 취한 그 일주일~

원없이 놀고 먹었던 그 일주일도 이제 내 추억의 한 자리에 심어두었다.

연이야! 너희 가족때문에 우리 참 행복한 일주일이었다. 다음번엔.....쿠르즈에서~~ 알찌?

인연이 있는 가족이로군요.
참 좋아보입니다.
또한 부럽고... 하긴 늘 부럽지만, ㅎㅎ
그런것 같아요. 정말 인연이라는게 있어서 인생에 한번은 꼭 만나야했을 그런 만남..
좋은 사람들은 언제나 만나도 마음이 편하고 좋더라구요.
봄물님도 그런 분들중 한분이신것 같은데요....뭘....
그런 말을 들으니 와~아 조오타~ ㅎㅎ
진짜로 한말..전 마음에 없는말 못함!!
우리 봄물님은 저에게 좋은 인연이세요.
좋은 주말 되시구요!
저도 바닷가에서 게 먹고 싶습니다....쩝..........
너무 시원하고 좋으셨겠다........^^
사이팔사님 정말 부러우시죠?
완전 게살도 많았는데....죄송!
그래도 다른 곳에 많이 가셔서 늘 잘 드시고 계시니 제가 안심.
오리도 게 먹고 싶당... 쩝...........
크랩도 드시고 ㅎㅎㅎㅎ
이젠 학교 다시 시작했지요?
좋은 기억이 하나도 늘어서 공부하는데 어렵지 않을 거에요.
아기여우님...그간 잘 지내셨어요?
오늘 하루 첫 강의가 있었어요.
진짜루 그런것 같기도 하구요. 힘을 많이 얻어서 이제 다시 아자 아자 하려구요.
아~
퍼즐..
나도 엄청나게 좋아했는데...
요즘은 머리가 아파오데요~
할 수 있는 나이가 있으니 그냥 두세요~
하하

중간 글엔 댓글 쓰기가 없어서,, 넘기고,,
여기다가...

즐겁고 행복한 시간,..
딸들이 있어서 더욱 더 그랬지 싶네요~
리즈는 무지 무지 부러웠삼~
없는 리즈도 있는데..
있는 딸 곧 클테니 기다리시고ㅡ,,
늘,, 항상 행복해야해요~
지금처럼~~

리즈도 행복 느끼다 갑니다.
우리 리즈님도 우리 남편과 같은 과이군요. ㅎㅎㅎ
생각도 많이하고 혼자서 퍼즐맞추며 지내는 그런 사람..

네엡....성숙하게 잘 자란 딸이 부럽더라구요.
우리 리즈님은 아드님만 있으니 제가 그러면 안 되겠죠? ㅋㅋ
열심히 살도록 할께요. 리즈님께서 손수 만들어주신 김치를 먹으며 힘을 내서 말이예요.
한편의 행복한 드라마를 보는듯..
무쟈게 부러워요..ㅎㅎ
요들언니 홈에만 오면 따뜻한 행복에 젖어서리..
나도 모르게 나른해진답니다. ㅎㅎ
저도 휴가 끝나고 일을 하려니 영..
몸이 적응을 안하고 있어서 큰일이네요^^
그래도 힘내서 다시 일해야져? 먹고 살아야 하니까.ㅋㅋ
행복한 여행기 잘 보고 갑니당~
늘 하는 말이지만 보석들과 건강하고 행복하길요^^*
별님...다른 누군가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될 수있다면 저야말로 행복한거죠.
많이 노셨죠? ㅎㅎ
휴가도 길게 하신것 같구 말이에요.
저도 이젠 새학기를 시작했으니 열심히 살아야 하는데..
사실 몸이 딸리긴 하더라구요.
우리 둘이 힘내서 아자 아자 하게요.
좋은인연으로 쭈~~욱 이여가길 바란네...
이렇게 지내다 보면 언젠간 나이먹어서 자식들 대학보내구 진짜 쿠루스에서 만나겠지...
깊은 우정에 박수를...짝짝짝~
정말 나도 그런 바람이 있어.
할머니 할아버지가 되서 크루즈를 갈 수도 있고 말이지.
언냐 고마워....
좋은 시간 이였는지는...
헤어 질때...
엄청 아쉬워 지는걸 보면 알수 있겠어요
두 가족의 영원한 우정을 빕니다~^^
그러게요.
정말 섭섭하고 그랬는데...좋은 친구들이었죠.
감사합니다.
멋진 여름휴가를 보냈네.. 항상 활짝 웃는 모습을 보면 나도 행복해.. 결혼기념일도 지나고(축하해),
좋은가족과 함께 멋진 휴가도 보내고 멋진 아이들도 보고, 참 즐겁다. 사랑스럽다. 같은 40대 반열에 들어온것을 환영해.. 울 콩이들도 뱡학 끝나고 개학했어. 남한산에서의 마지막 학기를 재미있게 보내야지. 현~주
잘지내.
콩맘아 그간 잘 지내고 있었지?
여름도 금새 다 지나버렸네. 축하해줘서 고맙고..
콩이들은 개학했구나...열심히 학부모로서 또 활동을 하겠구만...
나만 먼저 개강했고..아이들은 일주일 더 남았어. 아직도 띵까띵까 하고 있는중이라니...
좋은 주말 보내구...
저기 기타치시는 사람이 혹시 너얌<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9.gif" value="?" />
사진이 어둡고, 또 저분이 머리<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7.gif" value="스타일" />이 너랑 비슷한뎅....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cafe2/bbs/ttc/10.gif" value="ㅎㅎ"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6.gif" value="ㅎ" />
나는 여전히 기타는 짐처럼 가지고 댕기는뎅.... 너는 친단 말이지<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9.gif" value="?" />
근데 정말 너가터....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cafe2/bbs/ttc/10.gif" value="ㅎㅎ" />
햐<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 정말 좋았겠당....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나같이 생겼다구<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9.gif" value="?"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5.gif" value="완전" /> 아니지..
난 기타를 못 치거든..남편은 잘 치지만서도..
우리 갔던 식당에 그렇게 가제보에서 기타를 치며 노래를 부르는 모습이 넘 낭만적이고 멋지더라구...목소리도 넘 멋지고 말이야...<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6.gif" value="ㅎ" />
어이<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 아줌마...
안자고 뭐혀<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9.gif" value="?"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애들 다 재워놓고...자기는 컴터점령한거<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9.gif" value="?"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하긴 너보다 쬐끔... 정말 쬐끔 날씬하다했어... 특히 어깨가...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cafe2/bbs/ttc/10.gif" value="ㅎㅎ"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그러게....
오리도 학교종이 땡땡땡만 치지말고, 지금부터라도 연습좀 해야겄따...
내 기타가 너무 불쌍해.... 구석에만 쳐박혀 잇느라고..
나는 이제 자야겠다.....
잘자<img s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