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미국 사는 아줌마의 일상)

yodel 2009. 8. 27. 11:06

미국 산지 아마 10년이 넘도록 미국 이름을 갖겠다는 생각을 가져본적이 없다.

많이 곤란할때가 종종있지만 말이다.

예를 들자면..회사 사교 모임을 갔다가 막 만난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때가 있는데..

보통 이름을 물어보며 편하게 이야기를 하게 된다. 그런데 나랑 인사를 처음으로 하는 사람들중 대부분은 이름을 듣고서 말문이 막힌다. 생소하게 들리는 이름이기에 말이다.

진짜 종종이라는 말을 쓰긴하지만....정말로 말하면 자주 곤란을 겪고 있다가 맞는 말이다.

도대체 이름이 얼마나 어렵기에 그러냐고요?

Hi!  I am HyeonJu.하면 두번이상 반복해서 물어보는 사람들이 있는가하면..

내 이름이 하이에나가 되기도 하고...ㅋ 하이연주?라고 말하는 사람이 있고...ㅋㅋㅋ

그렇다. 내 이름은 현주다. (금주가 될뻔한 나였는데 언니 덕으로 얻은 이름..현주)

한국에선 흔하기도 하고 한국 사람들이 말할땐 아주 아주 쉽게 발음을 할 수있는 이름.

현주가 미국 사람들에겐 발음하기 힘든 이름이란걸 잘 알았지만 나까지 곤란을 겪으리라고 상상조차 못했기때문에.....

*

미국 나이로 40이 되는 나. 이번해엔 운전 면허증도 기간이 지나기에 다시 재발급을 받아야된다.

DMV(교통청?)에서 편지 몇장이 날라왔다. 한줄 한줄 읽어나가다 보니 왈.."교통청에서 발급해준 운전 면허증의 이름과 사회보장제도의 이름이 다르니 맞는 이름으로 고치라는 거다"

사회 보장 카드(Social Security Card)의 나의 이름은 Hyeon-Ju.

운전 면허증의 나의 이름은 HyeonJu

그래서 이 아줌마 서류들을 찾아보면서 발견한게 있다.

글쎄...현주라는 똑같은 이름을 조금씩 다르게 4개를 쓰고 있었다는거..

시민권 신청했을땐 다행히 사회 보장 카드에 있는 이름, Hyeon-Ju를 쓰고 있었고..

그런데 전 대학에선 HyeonJu를 썼고..이번에 다니는 대학엔 Hyeonju를 쓰고 있고..

은행엔 Hyeon Ju를 쓰고 있고....

*

하나의 이름이 네개의 이름으로 변했으니 나도 진짜 죽을맛이다.

하여..이젠 하나로 통일하기로 했다.

내 이름은....

현주다!!

 

PS: 미국으로 오시거나 오게될분들...한국 발음 처리때문에 어렵게 이름을 따져가며 스펠링을 저같이 해오시면 문제가 많이 생기니깐..아주 쉽게 해오시는게 도움이 될거예요.

그리고 자꾸 저처럼 바꾸시면 문제가 많이 생기니깐...늘 한결같이 한 스펠링으로~~~

 

 

현주...좋기만 하구만 뭐 코쟁이들이 시비여^^
앗! top이다.
졸업하곤 첨이여~~~~
일등 상....줘야겠는걸요?
우리 달래님...완전 축하!!
곧 점심 시간이죠? 맛난 음식 제 몫까징 더 드셔요..알았죠?
오늘 저 김치만 맨밥에 맛없이 먹었는데.....저 불쌍하죠?
아이구..어쩌다가?
휴가가서 바닷가 식당에서 멋지게 맛있는 거 많이 먹다가
안 넘어가겠는 걸^^
장볼 시간이 없었구요.
남편도 출장가서 없구요.
그래서 남은것만 먹다보니....ㅋㅋㅋ
달래님 저 걱정하시네요? 헤헤
그럼 맛난거 주세욤..
미국에서 이름을
우리에게는 익숙하지 않아서 그런지
yodrl님처럼 쓰게 될때가 있더라구요

정말 나중에 헷갈리지 않토록
저도 하나로 통일해서 써 보는데 익숙해야 할거 같네요

예전 애틀란타에 사신적이 있으셔서 많이 생각나시죠?
진짜로 이름이 어려우면 사교가 힘든것 같아요.
잘 지내고 계신거죠?
그렇겠군요....
그래도 한국이름은 계속......아시죠?......^^
정말이지...제이름을 어떻게 바꾸겠어요.
지금까지 쓰고 있었는데.....물론요!
내이름 빌려 주까여...??
다른 이름은 춘시미...쉽죠잉~~!!!
ㅋ 운초님 이름 정말 쉬워요.
근데 춘시미요? 호호호
좋은 이름인데...
써야죠~
불리다 보니 부르던데요~

유치원때
울 아들도 학교에서 프란치스코(세례명)으로 부르게 했다가...
녀석들의 이름으로 바꾸었지요~
큰녀석은 성집인데.. 친구들이 지비(jibby)로 부르고,,
작은녀석은 성욱인데.. 친구들 사이에선 sung 으로 통하지요~
wook은 좀 그렇다나 어쩐다나... ㅎㅎ

현주씨..
이름 너무 예뻐요~
리즈님 말씀 듣고보니 친한 친구들은 문제없이 잘 불러요.
그러니까 걱정 할 필요가 없는것 같기도 하구요.
일깨워주셔서 감사해요. 우리 리즈님!
받침있는 우리말은 영문자로 표기가 참 어려워요.

그래도 부모님께서 이름을 참 예쁘게 지어주셨네요.
현자라고 하지 않았으니 말입니다. ㅎㅎ

재작젼 지리산에서 덴마크 사람과 만나 동행했던 일이 있었죠.
산에서 내려가면 어디를 갈 예정이냐고 물었더니
<연유>에 간다고 하더먼요.
우리나라에 연유란 도시는 없거든요.

머리를 굴려보니 J를 Y로 발음하는 유럽말 같아서
전주(jeonju)냐고 되물었더니 맞다고 하더먼요. ㅎ


금주가 될 뻔했다니까요...ㅎㅎㅎ
연유....그곳도 이름이 이쁜데요?
남미 사람들도 J를 유로 발음해서....ㅎ
근데 말이에요. 봄물님....현자도 넘 멋진 이름이에요.
현명한 사람....
사실은요,
제 이름에도 현이 들어가거등요.

근디, 현주 소가 어디래요....ㅎㅎ
아하..그러시군요.
뭔가 비슷한게 있다는건 넘 좋은일요.
현자가 들어가니 넘 좋네요.

현주 소요? ㅋㅋㅋ
스펠링 하나 차이로 이름이 틀리게 되네요.
그럼 그냥 요들 이렇게 하이소!
ㅎㅎㅎ
그렇게 하믄 다들 요들송인줄 알고 착각하니 좀...ㅋㅋㅋ
잘 지내고 계신거죠?
제 이름 발음도 어려워서 저는 지금은 '세라'라고 해요.
제 세례명이 세라피아거든요.
그 중 두 글자만 따서 세라라고 하니 편하더군요.
성각님 말씀대로 요들도 좋네요.
그러시군요. 잘 하셨어요.
정말 정아님은 정이라고 하면 쉽지만 아가 붙어서 그것도 힘들겠네요.
이름 좋네요...현주!! 우리나이대에 이런이름들이 많긴했죠..현주..명식이..동수..ㅎㅎ등등...이런이름들이 요즘엔 더 좋은거 같아요.. 블로그 방문 고마워요~^^*
오히려 제가 더 고맙죠.
요즘엔 저같은 이름 많이 없나봐요? ㅎㅎㅎ
한국 실정을 잘 몰라서....
아참..비님 반가워요!
ㅋㅋㅋ 암튼 무지 반갑네요~^^*
그러게요!! 반가 반가!
제 블명 [신디아]는 대학1년 때부터 써온
실명과도 같은 건데요...
현실에서도 친구들이 그렇게 부르고 있어요
본명을 부르면 학교 친구들이고...
신디아라 부르면 사회 친구 들이고...
대학때 스쳐간 다국적 남정들도 그리 기억 할것이고...ㅎ
그러고보니 저도...
외제 이름 하나 가지고 참~오래도 썼네요~ㅎ

밤이겠죠?...yodel,잘 자요~^^
외국에서 유학생활을 하셨는지요? 다국적 남정네들도 많이 아시는것 같아서...ㅎㅎㅎ
아마 저도 누군가가 다른 미국이름을 지어 주었드라면 불편없이 잘 썼을텐데요.
현주라는 이름이 늘 따라다녔기에 그리 못했었던것 같아요.

또 밤에만 들어오게 되었네요. 우리 신디아님은 오전 시간이죠? 좋은 하루요!
오늘은 비가 좀 뿌렸어요...
쌀쌀해진 기온탓에 보일러도 켜야 했고요...
가을이 드뎌 왔나 봐요~ㅎ

다국적 남정들이 우리 학교로 공부 하러 왔던 것인디~ㅎㅎ
주말 잘 보내시고 계신가요?
그 곳은 여전히 더위가 남아있겠죠?
예쁜 yodel,잘 지내시길 바래요~^&^
신디아님 국제적인 학교에 다니셨나보군요. ㅎ
이곳도 어젠 소나기가 내렸었어요.
참 시원하게 느껴졌었는데...

가을이 벌써 다가오나봐요. 벌써부터 보일러를 켜셔야 했다니..
남편이 일주일동안 출장다녀와 짧은 주말동안 있다 또 출장을 가게되니..
남편과 좋은 며칠 보내고 있답니다.
아이들도 일주일후면 개학을 하고요.

신디아님도 오늘은 일요일밤을 보내고 계시겠네요.
좋은 주말이었길요!
맞어 현자가 발음하기가 그들은 무지 힘든가보더라
요들인 그래도 현주 부드럽잖아
난 앞글자에 받침이들어가니 다들 알아먹는 사람이 하나두엄스...
그래서 난 이곳에서 내이름은 없고 그저 옆지기 성을따서
Kim....이라고 대답혀....ㅎㅎ
나두 쉬운이름하나 갖고싶은데
그게 그리 안되더라
하물며 우리 아들이름도 걍 학교에서 민재여...ㅎㅎ


언냐가 손목이 쉬얺찮아서 댓글달기가 심들어
휴가다녀온 이야기들 재미잇게 잘봣스...
일주일 먹고놀고 지대로 했드만
ㅋㅋㅋ
이젠 다시 일상으로...
건강하게 잘보내고~~^^
받침 없는 마녀...... 그거 좋으네여....
ㅋ 근데 손목이 왜...
언니 이름 Kim참 이뻐. 이젠 그리 불리우니 뭐..Kimberly라고 한다고 하면 되겠네.
이젠 나도 새학기를 시작해서 많이 바빠졌어.
언냐도 잘 지내고 건강하기!
운초보담 늑대도 참 좋은디...ㅋ

그려 이제 kimberley라고 불러달라해야긋어
이름값을 좀 해야하는디...ㅋㅋ
이름값은 언니가 잘 할것 같으니...킴벌리!!
어찌 지내고 있는건지?
그래서 전 시민권 받을때 jasmine 으로 아주 바꿔 버렸잖아요. 히잉.....
도대체 왜 왜 왜 h 발음을 못하는 건지?
난 영어를 통째로 배웠는데도 그까이 이름하나도 제대로 발음 못하고....
지금 생각해보면 그때 차라리 middle name으로 하나 장만할걸 하고 후회를 많이 했어요.
사회 생활을 하다보니 이름때문에 불편한 점이 많이 생기더라구요. ㅋ
재즈민 넘 이쁜 이름...아기여우님에게 딱이네요.
현대차가 유명하기에 현주는 그리 어려운것이 아닌데 대신 잘듣지 않은 이름이라 특이하니깐 몇번 물어보는것이겠지...
만약에 현주 두글자가 어렵다하면 "주리"라고 불르라해라...ㅎ
어짜피 끝짜따서 불르는것이니깐..

8월도 다가구 9월로 맞이하네그려..
주말 잘보내구..내일은 교회가긋다..ㅎ
그러게 말이야.
어쨋던간에 내가 미국이름 갖는다는것은 어색하고 그러네.
지난번에 줄리아로 하려고 했다 쏙 들어갔어. ㅎㅎㅎ
정말 세월 넘 빨리 지나가...언냐도 주말 즐겁길 바라고..새로운 달에 우리 아싸!
현주....
내이름보다 훨 이쁘네요...

흔히 한국발음 중 ㅕ, ㅑ, ㅢ 모음과
받침이 있는 이름들을 외국사람들이 잘 발음을 못해서
친구중에도 아예 그들이 발음하는대로 바뀌어서 쓰는 친구도 있어요.
글구 또 한가지 조심할 것은 last name과 함께 불렀을 때 어떻게 들리는지도
생각해 보면 도움이 될것 같아요.
(성이 곽씨(사기성이 풍기는 Kwak or Quack), 최씨(choi 초이) 서씨(Seo 시오라고들 해서)

그래도 누구의 여편네,
누구의 엄마로 불리는 것보다
이상하게 발음을 해도
내 이름을 불러준다는 자체가
참 듣기에 좋아요.
헬렌님..우리 시어머님 미국 성함이 헬렌이예요. ㅎ
저도 H로 시작하니 이름 생각을 하다가...뭐 결국은 못했지만서도..

정말 좋은 의견 감사드려요. 한국에서 오시는 분들중 요즘엔 최씨를 Che로 해 오시는 분들이 계시더라구요. 미국 사람들 편하고 듣기도 좋고 말이죠.
헤나로 바꿔<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 Hannah...
너의 이름이 H로 시작되닌까... 괜찮지 않을까....
그래도 니 이름은 낫다...
내 이름은 잘못들으믄 떵된다......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아... 내이름은 여기다 공개하지마....
그냥 생각만 해보라는거야...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cafe2/bbs/ttc/10.gif" value="ㅎㅎ"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6.gif" value="ㅎ" />
후<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119.gif" value="훗" />..
너무 늦었어. 이젠 너무 오랫동안 내 이름을 써서 바꾸기도 그렇고..
어쨋던간에 오래된 친구들은 발음도 잘 하니 처음 만나는 사람들에게만 좀 미안할뿐이지..
아....그래...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친구들 모아놓고...몽둥이들고... 협박했지...
발음 몬하믄 국물도 없을쭐 알어<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 하믄서...<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방갑네요...금주가 아니라서 참 다행이고요
애들도 든든하고 딸래미도 이뿌고...
님..글 내용이 재미네요...
즐거운 모습이 보기 좋습니다..~~
여기는 전라도 광주입니다..~~~
반가워요. 맥가이버님..
광주에 사시는군요. 광주에 친구들도 많았는데...
고향은 요즘 추석을 맞이하고 있지요?
좋은 명절 보내시구요. 방문 감사드리구요. 인삿말도 감사드려요!
네..이번에는 추석이 짦아서
귀향하시는 분들이 힘들것 같아요..
방문 감사드려요..~~~
자주 놀러 올께요...ㅎㅎ
ㅎㅎㅎ 저도 현자가 들어가는 이름이지요.
앞글자도 ㄴ이 붙어서 부르기가 좀 나쁘죠.
그래도 여기에서는 이쁘다고들 하더군요. ㅎㅎㅎ
금주는 제 동생이름이랍니다.
올리신 글들을 읽으려면 많은 시간이 필요할 것 같아요.
감동과 재미가 있어요.
감사해요. 샬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