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미국 사는 아줌마의 일상)

yodel 2009. 11. 6. 23:59

엊그제 단풍이 물들었던것 같았는데 벌써 낙엽이 동네 마당에 한가득이다.

올해는 무슨 일인지 가을도 센치하게 보내질 못했다. 가슴 살랑살랑 가을바람이 불었던 지난 몇해였는데 말이다.  가을을 보내고 나면 이제 겨울준비로 내 마음도 바쁠터인데....

바쁜 일상때문에 내가 아끼는 계절, 가을을 떨어지는 낙엽처럼 그저 보내버렸고....이제 겨울도 마당발로 반길 수없는 내가 되었다.







아이들을 학교로 보내고 나는 모자를 쓰고 잠바를 걸친다음 무작정 거리로 나가기로 했다.

서늘하고 차가운 바람이 코끝을 차갑게 만져줬지만 거리엔 출근을 하는 차들과 간혹 산책을 하는 사람들...

그리고 가을을 차마 보내고 싶지 않아 아직도 화려한 가을색을 찾으려하는 내가 있었다.

붉은잎의 단풍 나무도....노란옷을 입은 은행 나무도......이젠 옷을 벗어야 할때인가!!

*

괜히 사색가인냥 착각을 할정도이다.

내가 낭만적이게 변한게 아니고 가을이 날 낭만주의로 옷을 입게해주니.....

그래서 가을이 나는 좋다. 우수한 잎처럼 풍부한 감성을 찾아주고 마흔이 성큼 다가오는 11월 어느날에 내 가슴속 어디엔가 숨겨놓은 낭만을 거짓없이 내뱉어 주니까....

*

이 아줌마 지난달동안 무지 바쁘게 살았다.

그 동안 가족의 반절이 Swine Flu에 걸려서 돌봐주느라 바빴고, 이번 학기에도 그 누구보다 열심히 공부를 했으며, 집안일, 아이들 과외활동에 데려다주는 운전사로서 열심히 살았다.

대신 블로그에 신경을 쓸 겨를이 없어서 죄송한 마음 한가득...

간간히 업데이트로 요들이네집 사정을 알려주려한다.


독감에 걸리셨군요.
애 많이 쓰셨네요.
이제 다들 괜찮아 졌나요?
미국도 플루때문에 고생이고 한국은 더더욱 공포스럽고 그러네요.
요들이네 가족두 모두 감기로 힘들었구나
울 옆지긴 지금도 감기중여
나이가먹어서인지 이제 쉽게 감기도 안떨어지드만...
이제 11월초 겨울도 머지않았고
요들이 한국갈날도 머지않았네
좋겠다...
늘 건강하고 열공하궁..^^

가을이 다 가기전에 더 많은 사색으로 행복해지길...
외로워하지말공,,ㅋㅋ
바뿌게 지내셨군요.......
감기도 걸렷어요.?

사진 보니까는 나무도 엄청 크네요......ㅎㅎ
Wow. Looks like a beautiful place to live!!!! :)
우리 동네는 낙엽이 다 떨어져서
앙상한 가지만 덩그러니.....

11월 한달은 요들님을 위해서
편히 잘 보내요.
엄마가 아프면 제대로 돌아가는 게
하나도 없잖아요..

요들님을 보면 우리 애들 어렸을 때
하루하루를 전쟁 치루듯이 살던 기억이 새록새록나네요.
가을에 단풍이 들어도
그런가 했고
첫눈이 와도 시큰둥하게 그적 악에 바쳐서 살던 적이 있었거든요..
세상에~식구들이 신종플루에~저런~!!!
공부에 간호까지 하시랴~가을을 즐기는 요들이
맘껏 즐겁지는 않았겠어요...ㅠ
수고로운 날들을 보내고 계셨군요...
요들님~모쪼록,건강하세요~!!!
그리구 너무 반가웠어요~ㅠ
건강히 잘계시는거죠?
요들~오랜 시간이 지났어요...보고 싶어요~^^
요들님이 계신 곳도 가을이 깊었군요~
음,,,
가족을 위해 할 수 있는 일이 있다는 것은 행복이다.
맞죠?
요들님!
블로그 관리야~ 시간이 있을때 하면 되는거지요~
뭣보다 가족의 건강과 챙김이 우선이지요~

늘 건강하기를 바라구요~
행복은 의무입니다.
블로그에 좀 뜸하면 어때.
블로그보단 내 생활이 우선인데 몰~
블로그에 방문 안했다고 떠나갈 사람이라면 떠나가라해. ㅋㅋ
근데 바쁜것도 좋지만 아프진 말아야지 가족 모두다 말야.
물론 우리집도 이번 신종플루 때문에 고생은 했지만
그래도 별탈없이 지나갔으니 안심되더라고...
암튼 건강하게 잘 지네.
자연도 좀 느끼면서... ^^
그새 낙엽마져도 다 떨어졌는지 나무들이 을씨년스럽게 가지만 앙상한 모습이구나.
점점 가을이 멀어져간다.
잘 지네지?
바쁘게 사는것도 좋은거야.
하지만 환절기이니만큼 몸도 잘 추수리고...아라찌? ^^
세월이 왜이렇게 바쁜지
이제 가을 끝자락에 서 있네요
나무마다 낙엽으로 덥여 있던 잎들이 벌써 떨어져서
땅바닥에 내둥글며 찬 바람 때문에 감기가 드셨군요

미국 생활이 바쁘 시스템이라서
많은 일을 하시면서 지내셨군요 좀 쉴여유가 쉽지가 않지요

건강에 유의 하셔요 ~~^^
요들님~~~~

요들님 가족도 신종플루 때문에 고생을
많이 하셨네요!

한국은 아주 공포분위기가 극심합니다
여러사람 모임곳에 기침하는것 조차도
민망하고 눈치 보여요

바쁜와중에도
블로그 업데이트 해 주시니 고맙습니다요
미쿡 아줌마!
ㅎㅎㅎ
멋져멋져....
그래도 가을냄새맏고 낙엽두 만져보구..
'여유있게 가을하루에 잼겨봤었네..ㅎㅎ
me too! ㅎㅎ

나두 무쟈게 바빴어요.
오랜만에 가을빛이 어떤가 돌아댕기고 있어요.
모두 바쁜 가을이네요.
감 하나 잡숫고 가요. ㅎㅎ
초록빛이 눈에 익숙하나 했더니
언제보니
알록 달록옷으로 갈아입더니
그 옷마저 벗어두고 떠나겠지요
세월따라 오며 가며
마음 설레이게 흔들고 있네요

일터의 노란물이 뚝뚝 떨어질것만 같은
은행잎을 쳐다보니
가을이 절정인것 같네요
와, 풍경이 좋은뎅.....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그곳도 가을냄씨가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120.gif" value="흠" />뻑<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
오늘 여기는 좀 흐린뎅.....비라도 올 기세랄까....
지난 주말엔 무지하게 바뻤다... 몇년만에 집에 놀러온 동생이랑 여기저기 다니느라고
나도 블에 며칠 몬들어 왔더니, 다덜...아픈거는 아니시냐면서....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에고...우리 yodel이 열씸히 살았구나....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슈퍼우먼...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아뭏든....또 이리 좋은 풍경보여줘서 고마워이<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cafe2/bbs/ttc/10.gif" value="ㅎㅎ"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6.gif" value="ㅎ" />
씨유<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64.gif" value="><" />
가을, 야들이 거기까지 침입했군요..^*^
우리집 앞에보이는 산에도 단풍이 물들었습니다,,
추워지니 마음도 추워질라해서 부지런을 떨어봅니다,,
건강하세요~
비밀댓글입니다
ㅋ겨울인디...
버지니아에 사시는군요... 좋으시겠어요.. 저도 하와이에서만 2녀살았는데
외국.. 한국과는 다른 문화와 생활에 전 참 좋았어요. 그 자연환경에 반했고
자유로움에 반했고... 랜덤타고왔는데 자주와야겠어요<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오늘 한국은 비가왔어요 좀 춥네요.. 추워도 해가 반짝이면 참 좋을텐데..
어제는 안개가 심하더니 오늘은 비가... 덕분에 전 두통에 시달리고..<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cafe2/bbs/ttc/10.gif" value="ㅎㅎ" />
버지니아는 비가 자주 오나요<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9.gif" value="?" /> 거기도 추운가요<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9.gif" value="?" />
소식 궁금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