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과 이야기(pictures and more)

yodel 2009. 11. 27. 01:25

 

 할로윈에서 히트를 쳤던 이 사람..Wolverine: 수염까지 기르며 이 날을 준비했던 성의에 나도 감동.

 미국 여학생의 모습이 이 정도면 너무 양호하지 않은가?

 블루맨(넘버삼)과 죽은 신부(희은)

웃지 말아야 하는 신부이거늘.........어찌하야 너는 그리도 좋으냐? 답: 사탕을 핑크 베갯잎에 가득 받기때문에.. 

나이먹는게 이리 쉬워서 참말로...40번째 생일을 보낸 나~ 

그는 내가 가장 좋아하는 친구들을 나 모르게 불러 이렇게 근사하게

저녁을 만들어주었다. 정말.....남편 자랑 안하고 싶은데...

이 날은 완전 환상적인 날이었지.

5 코스 식사를 만들어준 그 사람....친구들도 깜짝 놀라고...

IRIS: 내가 좋아하는 쇼. 넘버원도 이 드라마를 보느라 신이났다.

우리 오들이가 보내준 생일 선물 노래 너무 감사!!

5시간 운전해서 친구가 살고 있는 North Carolina에 갔다.

아이스크림 집에서 귀여운 풍선과 함께..하은이와 희은이

그리고..해찬이..

넘버투와 보여주고 싶어했던 풍선모자...ㅎ

어른들은 넷 뿐인데..아이들이 여덟명이네? 하하

듀크 대학의 정원에서...

대나무밭도 멋지고..

듀크 동상..그 뒤로 채플...

이곳은 유명한 채플힐..듀크 대학

11월 중순이 훨 넘었는데 아직도 이곳은 가을분위기가 물씬..

연이와 나...정원에 앉아서

오늘은 추수감사절날..난 5키로 달리기에 참석..(쌩얼이어서 좀 민망)

지난해보다 훨 빨리뛰어 내 신기록을 세운 보람에 무지 감사한다.

*

이렇게 저렇게해서 벌써 11월 말이 다가오고 나 요들이는 이제 약 한달남은 학기를 마무리하려는 중이다.

컴퓨터에 늘 앉아있지만 업데이트도 방문도 못하고 지내서 미안한 마음 정말 가득...12월 16일 기말고사가 끝이나면 그땐 열심히 우리 친구님들을 만나려고 마음을 먹고있는데 그게 가능할지 모르겠다.

아이들은 커나가고 나는 한살 더 먹었고.. 세월이 이리 빨리지나가니 신기하다 느낀다.

 

앗싸~~~
일등이다...

우선 Happy 40~~~~~
Now you can join the true ranks of 아줌마...
기억에 오래 남게 멋진 이벤트를 열어 준 남편이 참 보기 좋구요.

다음은 Happy Thanksgiving Day..
감사할 일이 많은 좋은 주말 되길 바래요.

Chapel Hill에 다녀 오셨군요.
저도 그 동네에는 자주 갈 기회가 많았지요.
주위 친척들이 그 곳에서 오랫동안 공부를 해서요.
참 아름다운 곳으로 기억이 아직도 되요.
(여름에 무더운 것만 빼면....)
지금도 조카 한 녀석이 거기서 공부하고 있는데
long weekend라고 이리로 온다네요.

글구 마지막으로
12월 시험 잘 보길 멀리서 응원과 기도 드려요.
바쁘실까봐 미리 Merry Christmas 까지..

휴~~~
너무 오랜만이라 반가워서 주절 주절....

ps: You look great at 40, especially your bare face...
헬렌님..
이제 진정한 아줌마의 계열로 제가 들어선거군요. 히히
고마워요. Thanksgiving Day인사도 해주시고..
정말 이번해엔 지난해보다 많이 감사할 일이 더 생겼었어요.
뭐 매일 감사하며 살아야겠지만...가끔 천방지축으로 사는 바람에 잊고 살지만...

아주 친한 친구네가 듀크대학에 교환교수로 와서 갔었지요. 참 아름답더라구요.
언덕이 진짜 많고 교회도 정말 많고...그래서 채플힐이라고 알게되었어요.
우리 헬렌님 식구들은 다들 미국에 살고 계시나봐요.
좋으시겠어요.

넘 고마워요. 저를 응원해주시고 기도까징 해주시고...
저도 많이 반가워요!! 우리 헬렌님도 아주 아주 행복한 날들이 많길 바랄께요.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1.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1.gif" value="★" />생일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117.gif" value="생축" />축하합니다<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1.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
그럼...저랑 동갑이거나 한 살차이가 되시겠네요<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9.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9.gif" value="?" />
저도 생일이 12월초라서 얼 비슷한가 봅니다<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6.gif" value="ㅎ"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
아이리스...얼마전에 빨래 개면서 우연히 본 드라마인데...
아<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이병헌의 연기가 멋지더라구요<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과<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연<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우리 종친께서는 테이블 셋팅 감각도 세련이십니다<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
5코스로 줄이었을 노고에 경의의 박수를 보냅니다<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
건강하고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12.gif" value="즐" />거워하는 가족들의 웃음속에는
행복의 꽃이 활<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짝 피어있네요<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사랑하는 요들,너<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무 오랜만이여서
눈튀어 나오게 반가웠고요<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함께 행복했습니다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모두<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모두 건강하세요<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2.gif" value="♥"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1.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1.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1.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1.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1.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1.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1.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1.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
그럼 우리 친구사이가 되는거에요<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9.gif" value="?" />
넘 멋지고 산뜻한 신디아님과 절친이 된다는것도 기대해볼만한 일이 아닌지...
아이리스 정말 박동감있고 로맨틱하고 좋은 드라마...
넘 재미있어요.

사랑하는 신디아님...저도 무지 반가워요. 시간이 되면 정말 종종 방문할께요.
그리고 건강하시구요. 전 건강하게 잘 있어요.
비밀댓글입니다
생일 축하드려요~
요들님~
아직 아직 아주 좋은 나이니까..
열심히 즐기고 행복해하고,, 사랑하고 사랑받고,,,
..
,,

암튼 다시한번 찐하게 축하드려요~~~
우리 리즈님..
인생 선배님으로서 늘 저를 잘 챙겨주시는..
그래서 우리 리즈님만 생각하면 가슴이 참 좋아요.
따뜻하니 말이예요.
네엡......열심히 살께요!!
고마워요!
일단 생일을 멋진 남편과 사랑하는 이웃 친구들과 깜짝 이벤트에 축하 만탕..ㅎ

둘째론 브루스와 캐라의 깜찍하고 귀여운 할로윙 카스텀에 웃음 풀었구..

그리고 좋아하는 칭구에게 시간내서 댕겨왔으니 절약적인 시간에서 알차게 보냈구...
아~잊을뻔했네...달리기 해서 신기록 낸거 축하한다..4짜에 동그라미가 럭키 행운인가보다.^^
추수감사절은 잘보냈겠지..
마지막 남은 11월도 행복한 고함 마냥~~내뿜길 바란다..ㅎ
아니 근데 세월이 이렇게 빨리 지나는지...
이제 곧있으면 언니 생일도 다가올텐데......
추수감사절도 잘 보냈고 아직도 마무리중이라 바쁘고...일단 휴일이 되니 밀린 집안일에 더 바쁘지만...가족이 다 집에있어서 기분이 좋아.
언니도 좋은 주말 보내구!!
와.............우리 희은이 드레스 입은 자태가 영낙없는 숙녀다
언제 저리 컸누 요드라 ^^

든든한 아들 세명에 이쁜 희은이까지

울 요드리는 복 많은 여인네야 그쟈 ㅎㅎ

아니다 듬직한 서방님 모습이 더 좋아보이네 ㅎㅎ

근데 우리 요드리 살이 조금 빠진것 같으네...

혹시 너 다이어트 하는거 아이제 ㅎㅎㅎ
나도 놀랠지경이다...부쩍 컸어. 이젠 어린 아이가 아닌듯한 느낌이 들어서 좀 섭섭하구..
오들아....복 많은 여인네......ㅋ 우리 둘다 그렇지...ㅎ
다이어트는 안하는데 얼굴 살만 빠지는것 같어.
아직도 허리는 뭉글뭉글인데? ㅎㅎㅎㅎ
여름내내 장거리를 뛰었잖어...그래서 그리 보일거야.
생일 축하드려요
가족들의 웃음 소리가 넘 보기 좋습니다
고마워요!
생일 잘 보냈어요. 인사드리러 가야하는데 시간이 많이 없네요. 꼭 시험끝나고 뵐께요.
오랫만에 글 올리셨습니다.
희은이가 참 많이 컸네요.
오랫만에 봤더니 아이들 다 많이 컸어요.
마라톤은 잘 하셨어요?
넘 오랫만이지요? 그간 잘 지내셨는지요.
마라톤이라고 할것 까진 없구요. 잘 했어요.
이번해엔 지난해보다 많이 빨라졌구요.
우선 생일축하고....!! ♡
너무 재미있게 지내는 모습보니 넘 반갑다.
난 최근에 바빠서 접속도 못했거든.
아이들 모습과 요들이와 남푠 모습 늘 볼때마다 정겹게 느껴진다. ^^
고마워. 오빠..
오빠도 많이 바빴나보네. 예전같지 않은 블생활이 되어버렸어.
나도 오빠네 식구들보면 반갑고 정겹고 그래..같은 마음인가봐. 그지?
나이 마흔에 쌩얼이 어쩜 이리 아름다우신지요?
요들아~~ 생일 축하한다
어머...아울언니...넘 오랫만이야..
어찌 지내고 있어? ㅋ
고마워...민망하게 말이야.......
생일 잘 보냈는데...언냐 방에 살짜기 가봐야겠다..ㅎ
쿵쾅 거리고 와도 된다 ㅋㅋㅋ
알았어..다음번에 갈땐 동네방네 소문 다 내고 가야쥐.
yodel아...
옆지기님이 깜짝쇼가 이런거였구낭....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친구들과, 또 가족들과 보냈던 멋진 생일 이였넹....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오늘 너가 전화햇쥐<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9.gif" value="?" /> 연락 못해줘서 미안...
키쑤도 안했는뎅.... 입술에 뭐가 막 나와서....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아마 동생일로 많이 피곤한것 같어....
그래서 전화못했어....
주말 잘 보내공....
증말 증말 40줄에 들어온거 축하해....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입술에 난것 빨리 나아서 건강 되찾길 바랄께.
축하해준것 너무 고맙고..
네 동생 챙기느라 고생이 많은가봐.
힘내고...많이 쉬어라.
주말 잘 보내<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
와, 허즈 무지 커요... 아님 요들님이 작으신건가? 키 차이가 예사롭지 않네요. 제 키는 78인데 걍 누가 물으면 80이라고 해버리지요...ㅋㅋ 믿거나 말거나...저도 조깅을 좀 해야 식스팩을 만들 수 있을 거 같아요. 옛날엔 하프두 가볍게 달리고 그랬는데 요즘 통 조깅을 안 해서....ㅠ 요들님 방은 댓글 다시는 분들도 모두 대단^^
저도 제가 그리 작은지 놀랬어요. ㅎㅎㅎ
전 160(반올림해서)인데요. 아마도 남편이 새님키랑 비슷할것 같아요. 그죠?
진짜 조깅하는 사람중에 식스팩들이 있긴 있더라구요. 여름에 보면....남성분들은 많이 부러워하는 눈치.....
이쁘다아<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
블루님.....아이들이 참 이뿌죠<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9.gif" value="?"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6.gif" value="ㅎ" />
건강하게 잘 지내고 계시길<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
바빠서 한마디로!
해피 투게더^^
그러게요.
해피 투게더..
그간 안녕하셨죠?
요들님, 마흔 번째 생일 진심으로 축하하구요,
우와, 5킬로 마라톤까지 하시구, 정말 부러워요,
언제 보아도 행복해 보이는 요들님 가족,,,
아이들이 축제를 제대로 즐겼군요,,,
한나님...건강하게 잘 지내고 계신거죠?
늘 무엇을 하던지 열심히 하시는 우리 한나님..
제가 많이 존경하는 분이신데....

벌써 12월이 반절이상이 지났잖아요.
세월이 넘 빨리 지나가요
마무리가 잘 되어야 해요.
잘 끝내시길 바랍니다.
생일상도 잘 받았으니 쌩얼이면 어떻것어요.
축하해요.^^
고맙습니다.
봄물님...오늘은 아주 가벼운 마음으로 블로그에 들어왔어요.
이런 기분도 참 좋으네요.
쌩얼....ㅎㅎㅎ
이모 한국에 오면, 희은이랑 어디갈지 생각중이에요
남산타워에 있는 테디베어 박물관도 괜찮을 것 같고,
회사에서 상품권이 왕창 나와서.. 그걸로 외식은 책임지고 갈수 있을 것 같아요
빨리 보고싶어요,
수희야...상품권이 왕창 나왔어? ㅎㅎㅎ
수희 덕분에 이모가 배터지게 얻어먹겠는걸?
무지 기대가 된다..수희 볼 날도 머지 않았네..
쌩얼이 화장한 얼굴보다 더 이쁘신 분^^*
올해도 화이팅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