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미국 사는 아줌마의 일상)

yodel 2010. 6. 28. 07:59

신문을 보다 문득 발견한 "오바마" 대통령의 얼굴을 보고 내가 그랬다.

"와...애들아..오바마 대통령 정말 금새 늙어보인다. 그지?" 그 말을 하면서 나도 모르게 그렇게 어렵게 대통령직에 올라오고선 욕만 얻어먹는 그가 불쌍하다는 표현을 하고 싶었는데.....

희은이가 그런다. "엄마, 오바마 대통령, 로션을 안 발라서 그런가봐요.." ㅎㅎㅎ

세상 살이가 희은이 말처럼 그냥 로션만 잘 발라서 좋아보이면 좋으련만...몇년안에 폭싹 늙어버린 오바마 대통령도 그렇고 나랏살림이 말이 아닌 경제도 그렇고 참 안됬다 싶다.

*

나는 여름 학기를 듣느라 매일 컴앞에 앉아 숙제를 하거나 퀴즈를 보는게 아이들 챙겨주는일을 제외하고는 일상이 되었다.

아이들이 방학중이라 오전 시간엔 수영팀에 데려가주고..오후에는 도서관에..달리기 연습에....그래도 바빴던 버지니아 일상보다는 한가한 느낌이 드는것은 왠지..

이곳에서는 가족과 보내는 시간이 훨 많아졌다.

남편이 직장에서 돌아오면 저녁을 먹고 아이들과 함께 동네 학교 운동장에서 달리기 경주를 하는게 자연스러워졌고, 모두들 컴앞에서 노래를 부른다던지...게임을 하는게 많아졌기 때문이리라.

걷는것을 유난히 좋아하게 된 이번 여름이다.

한 비야씨의 책을 읽어서도 그렇고, 어렸을적부터 달리거나 걷기를 좋아했기에...

예전엔 이곳이 서부이기에 그냥 황무지였다 생각만 하고 늘 버지니아의 푸르른 자연을 늘 탐닉해왔는데..걷다보니 어쩜 이리도 아름다운것을 잊고 살았던지 싶다.

아침에 일어나면 주변으로 둘러쌓인 산 모양을 볼 수가있다. 매번 다양하게 변색을 하는 그 산은 이른 아침이면 불그스름한 빛을 띄고, 저녁이 지고 달무리가 질 때면 저 멀리서 비쳐지는 구름에 가리워진 산등성이가 마치 신선이 살고 있는것 같은 착각을 하게 만들어준다.

산등성이를 타고 가고 싶은 마음도 많아진 여름이다.

시간만 있다면 등산을 하고 싶은데.....일단 아줌마니까 집 생각부터 먼저 하고..

다음 기회로~~

*

친구랑 이야기하다 해프 마라톤을 뛰기로 결정을 했다.

절대로 마라톤은 뛰지 않겠다고 늘 사람들에게 이야기를 해왔었는데...

앞으로 두달 가량의 시간이 남아있어서 새벽녘이면 자연과 함께 내 일상도 시작이 된다.

*

블로그를 열어둔지 아마도 5년이 넘나보다.

몇해동안은 신비로와 재미도 많았고, 친구들 사귀는것도 참 즐거웠는데..이젠 그런 시간조차 가질 여유가 없어서~~~

오랜 친구들을 위해 없애지는 못하고...이곳에 내 작은 일상을 조금씩 적어보기로 결정을 했다.






새로운 곳에 서서히 적응을 해가는 모양이시군.
마라톤은 전에 살던 동네에서도 하셨던 운동이니...
나이들어 가면 얼굴에 로션도 발라야 되겠더군요.
요즘 저는 마사지 날마다 하는 중...아들한테 꼽싸리 끼여서..
달래님 완전 꽃미남 되시는거 아니에요? 날마다 마사지를 하시다니...넘 부러워요!! ㅎ
예! 이곳에서 잘 적응을 하고 있어요. 더 살기도 편하고 그런가봐요. 도시가 아니라서 그런것 같기도 해요.
인사하러 꼭 가 볼께요. 인사나 드리러...
너가 얘기했던.."한비야"씨...의 책... 너로하여금 마라톤을 결정하게 하궁...
나두 함 읽어봐야겠다...너에게 들었던것 보다..너도 그런결심을 했다니..
왠지 더 구미가 땡기넹...친구야...
그래...블로그 닫지말구...간간이라도 너의 소식을 이렇게 듣고 싶당...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알지....slow, slow, quick, quick<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오늘 시카고는 무지 덥다...아침에 파킹자리 바꾸느라고 한번 나갔다가...
나가지 않았다....이말은....교회 땡땡이 쳤다...<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11.gif" value="푸하하"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쉬<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30.gif" value="^^" />
그것도 있긴하지만...한번 해보자고 덤벼보자는것도...<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읽어봐. 진짜 힘을 넣어주는 책이야.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40.gif" value="강추"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
이곳도 오늘은 98도가 되었는데 습도가 없으니 뜨겁기만 하다는 생각이 들더라고...
그래서 버지니아는 그립지가 않어..습도땜시 더 덥게 느껴지잖아.
더위먹지 말고 션하게 보내길 바랄께.
여름동안 우리 오리 오리구이 되지 말게..말이야...<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cafe2/bbs/ttc/10.gif" value="ㅎㅎ"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6.gif" value="ㅎ" /> 잘 자<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54.gif" value="!" />
차곡차곡 하루하루 그곳 일상에서 익숙해지구....

오바마가 늙긴 무쟈게 늙었지....암튼 난 여기와서 미국정보를 끈고살다시피하니깐 누가 대통령인지도 잊어버렸네..히히~
도전장을 항상 내미는 요덜이가 멋지다...
아! 언니 독일 생활에 정말 많이 익숙해졌지? 언니두...아찌랑 신혼부부처럼 잘 살고 있는것 같아 아주 좋아보여.

ㅋ 그러게 언닌 잊어먹고 살아야지 싶어. 안그래? 잘했어. 거기서 그냥 즐겁게 살면 되지..
그런 삶은 언니도 마찬가지지 뭐..늘 뭔가를 해내고야 마는....아싸!
힘이들면 늙어진다고 하던데...
요들님도 몸이 많이 힘들어하는 운동은 하지 말아요~
건강하게 만드는 것 보다 노화를 촉진한대요~~
리즈님..ㅎㅎㅎ 네..너무 힘들지 않게 운동 적당히 할께요.
건강하신거죠? 정말 너무나 오랫만에 인사드리러 갔었어요. 늘 여전하신 우리 리즈님....션한 여름날이 되시길요!
지금 이사하신 곳이 어디예요?
멀리 떨어진 곳으로 오신거예요?
아이들이 방학하니 더 분주하시요.
저는 큰 아이 스페인 보내고 나연이 혼자 데리고 있어도 일이 많이 줄어든 것 같지가 않아요.
나연이 두 몫을 할만큼 저를 힘들게 할 때가 많거든요.
유타주로 이사했어요.
동부에서 서부로 이사한거죠. ㅎㅎ
아이들이 방학하고 여름에는 보통 수업을 안 듣는편인데 이번 학기에 두과목을 들어서 더 바쁘네요.
정아님도 잘 보내시는것 같아 좋아보여요. 여름철 건강하시길요!
그렇게 눈을 돌리면 오르고싶은 마음을갖게하는 산이있고
걷고싶은 마음을갖게하는 들판이 어우러져있다는건 신의 축복아닐까..ㅎㅎㅎ
메마른 인디아에 살다보니 신의 은총이란것도 느끼고...ㅎㅎ
마니 달라져가는 마녀다

역시 아이들이 바라보는 순수한 마음은 어른은 따라갈수가없다는결론이다
이쁘다 희은이...

그고 버지니아텍 생활은 잼나나부다 가족과함께하는 시간이 많다는건 더욱더 행복해보이구..^^
비밀댓글입니다
언니...답글이 너무 늦어서 미안...정말 언니말마따나 아름다운 자연은 신의 축복이라고 나도 생각해.
지난주엔 휴가를 다녀왔고 이번주엔 중간고사였고...이래저래 그리 살아서 블에 들어올 시간이 없었는데...

인도에서 잘 보내고 있지?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언제나 행운이 가득 하시길...!!
고맙습니다.
가족과 많은 시간을 가질수잇다는건 더 없는 행복이라 본다.
글을 읽어내려가자니 아스라이 <요들>이의 일상이
사뭇 행복하게 그려진다.
참으로 보기좋다.
어찌보면 여유로움이 아닐까 싶다.
걷고 뛰는건 아마 인간의 원초적인 일인데
요즘은 그 자체를 운동으로 여기고 있으니 우리 인간은 그동안 너무 편하게 지내왔나보다.
그리고 계확한 하프 마라톤의 성공을 빈다. ^^
다시금 다녀간다.(생색~ 푸힛~ ^^)
감솨...뛰어서 끝내기만 하려고...생각중..
정말 이곳에선 가족과 지내는 시간이 많아서 다행이라고 생각하고 있어. 나두..
오빠도 잘 지내고 있지?

ㅎㅎㅎ
늘 개구장이같은 오빠의 댓글...오랫만에 보니 반갑네 그려!
오랜만에 들어와보니 늘 바쁘기만 했던 언니에게서 평안한 여유가 보이는 듯 하네요^^*
작고 소소한 것...난 이게 진짜 행복이 아닐까 생각해봐요..
서울은 장마가 시작이라 날씨도 습하고 우중충합니다.
덥지만 에소프레소 커피 한 잔 마셨어요. 기분이 한결 나아지네요.
마라톤~건투를 빌어요. 화이팅~!!^^*
우리 이쁜 별님!!
요새는 어찌 지내고 계시는지..별님방에도 안 가본지 얼마나 되었는지 모르겠어요.
바쁘다는거.....제 일상에서 평범한 일이 되어서...그리 보인다니 참 좋으네요.
별님도 여전히 책 많이 읽으시고 평온한 날들 보내고 계신거죠?
무소식이 희소식이라 던데 건강히 열씨미 산다는 소식에 기분 좋아 지네요..
와...태양님...무지 오랫만이에요. 예..무소식이 희소식이라고.....건강하신거죠? 하시는 일은 잘 되시구요!
안그래둥 나둥 우리나라 티브에 가끔씩 보이는 오바마 대통령의 흰머리가 참 마음이 쓰이더라

얼마나 마음 고생이 많았으면 그럴까 싶더랑 ㅜ.ㅜ

대통령이란 자리가 그리 쉬운 자리가 아니지 않아...나라 살림을 맡아서 살아야 하니
그 고충이 얼마나 힘들까

에긍 그런거보면 대통령은 진짜 아무나 하는게 아니야 그징...

근데 요드리 하프마라톤 하는거야..

우야 그거 음청 힘든다고 하던데...괘안켔나
그러게..요샌 진짜 더 많이 늙어가고 있는 모습이더라..맞아..그자린 잘 해도 욕 얻어먹고 못하면 더 욕얻어먹고.....뽑아놓고 욕하는 우리 인간들도 못됬고 뭐 그러지...ㅎㅎ
해프 마라톤.....장거리는 많이 뛰어봐서 아는데...그렇게 멀리는 안뛰어봐서..아마 고생 무지 할거야..그래도 끝낸다는거에 목표를 두고...
다문화가정 상담사의 관련자료를 신청만 하면 무료로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네...
안녕하세요 블로그 잘보고 갑니다.
반갑습니다.
안녕하세요~ 오늘 하루도 행복하세요
안부 전하고 갑니다. 오랜만입니다.
늘 건강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