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만장자와 재산집사들?"

게코(Gekko)의 인터넷 사업 통로...

[GI IR실장]이 시간현재 GI 해외주식/3교대팀장이자 예비 신랑인 제 남친과 직속상사인 게코(Gekko)님은 월가 장(마트장말고요^^)보고 있는 것으로 확인중이네요.....

댓글 0

인터넷(홍보)팀 게시판

2021. 5. 15.

 

국민들 그 로또(Lotto)말고는 희망도 없으니, 정부, 최저임금 계속 올리고 문대통령의 2022년 기본적 복지국가 완성에 총력을 기울인다...!!!

https://blog.daum.net/samsongeko/8104

 

국민들 그 로또(Lotto)말고는 희망도 없으니, 정부, 최저임금 계속 올리고 문대통령의 2022년 기본

 로또(Lotto)라... 전 어제 중산층및 서민들의 현실을 보았습니다...  http://blog.daum.net/samsongeko/6485  NICA 공식논평 - 자유한국당, 이 모지리들아~~~ 국민들이 로또(Lotto)로 1주일을 버티고 있다고오..

blog.daum.net

 

문대통령님, 잘하고 있으며 있는 자들과 대기업들 고용 기대할거 없으니 더 띁어내고 쥐어짜 당신이 원하는 2022년 기본적 복지국가나 완성...!!!

http://blog.daum.net/samsongeko/8084

NICA 공식논평 - 자유한국당, 이 모지리들아~~~ 국민들이 로또(Lotto)로 1주일을 버티고 있다고오~~~

http://blog.daum.net/samsongeko/7975

로또(Lotto)라... 전 어제 중산층및 서민들의 현실을 보았습니다...

http://blog.daum.net/samsongeko/6485

 

로또(Lotto)라... 전 어제 중산층및 서민들의 현실을 보았습니다...

 어제는 2000년대 초중반 제 전성기때의 또 다른 축을 설명할 수 있는 물류/택배 하역 아는 형님과 이곳엘 다녀왔습니다... 올해 인터넷 증권교육/주식투자 사업 재원년이라 중장기 부업투자일

blog.daum.net

 

아래는 어제 제 동선이네요^^

 

[GI IR실장]♬♬♬이번주 내내 하락이라 힘드셨겠네요^^ 안녕하세요^^ 다시 게코(Gekko)님의 이 비지니스 스마트폰을 인수받은 윤 숙영입니다^^♪♪♪우리 대왕인 대표이사님은 방금전에 퇴근하셨고요^^♥♥♥전 사장님 이 애물단지 들고 산본중심상가에서 잠실 제 집으로 퇴근중요^^♥♥아직 밤근무 남은 비거주 월가맨 남친이 데이트 신청도 없고요^^ 이번주 월가도 어제말고는 하락이라 새벽에도 파김치돼 퇴근한 예비 신랑은 아직도 자나 카톡하나 없고요^^☞☞☞

#산본중심상가

#산본아지트

#스마트폰

#파김치

#퇴근

 

5일만에 다시 뵙는 GI IR실장 윤 숙영입니다.^^

 

[GI IR실장]♬♬♬1주일내내 예비 신랑인 남친 불건전물 다 치도곤하고요^^ 서약 받았네요^^♪♪♪웹툰부터 잡지, 각종 동영상까지 성관련물은 더이상 접근안한다네요^^♥♥♥결혼을 앞두고 내 남자를 간접적으로 자극하는 것부터 소개령 내리고 있고요^^♥♥뭐, 직접적으로 자극하는 년들은 머리 다 띁이는거구요^^ 비거주 월가맨 남친은 금요일장 월가보러 회사 출근했고요☞☞☞

#주말모드

#소개령

#서약

#성

 

이건 3개 블로그와 4개 SNS 관리용 섹스 어필성 멘트네요^^ GI IR실장 윤 숙영입니다^^

 

 

배수구로 흘려보낸 행운?... 미 여성 290억원 복권 빨래하다 훼손...

40대 여성 "바지 주머니에 넣고 빨래했다"

다른 5명도 당첨됐다고 주장하지만 복권 없어...

캘리포니아 로또 당첨금 수령 기한 넘겨...

 

 

미국에서 290억원에 당첨된 복권이 빨래를 하다 훼손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14일(현지시간) AP 통신 등에 따르면 캘리포니아복권협회의 슈퍼로또 플러스 복권은 작년 11월14일 누적 상금이 2천600만 달러(약 293억원)까지 쌓인 가운데 1등 당첨자가 나왔으나, 상금 수령 마감일인 이날까지 아무도 찾아가지 않았다.

해당 복권은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한 편의점에서 판매된 것으로 확인됐다. 복권의 당첨번호는 23, 36, 12, 31, 13, 10 등 6개다. 지금까지 자신이 복권 당첨자라고 주장하는 사람은 6명이 나왔으나 이들은 모두 복권을 실물로 제시하지 못했다.

그런데 이중 한명인 40대 여성은 상금 수령 마감 하루 전인 지난 13일 해당 편의점을 찾아가 자신이 당첨자이며, 복권을 넣어둔 바지를 빨래하다 훼손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편의점 매니저는 감시 카메라 영상에 이 여성이 복권을 구매하는 장면이 담겼다고 밝혔으며, 다른 편의점 직원들도 이런 사실을 확인했다. 이에 따라 캘리포니아주 복권협회는 영상 사본을 확보해 조사에 착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협회는 만약 복권을 분실했다면 분실 신고서를 제출해야 하고,

복권의 앞면과 뒷면을 찍은 사진 등을 증거로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당첨자가 최종적으로 나오지 않으면 현금 일시불로 받았을 때의 금액인 1천970만 달러(약 222억원)가 캘리포니아주 공립 학교 지원에 사용된다.

복권 판매점도 보너스로 13만 달러(약 1억4천만원)가 지급된다.

미국에서 이처럼 거액의 미수령 당첨금이 나오는 경우는 흔하지 않다. 2015년 6천300만 달러 짜리 복권을 포함해 1997년 이후 미수령된 2천만 달러 이상 복권은 4장 정도로 알려졌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