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만장자와 재산집사들?"

게코(Gekko)의 인터넷 사업 통로...

[GI IR실장]이러면 안되는건데요!!! 게코(Gekko)님은 30년후 40대가 점령한 강남역사거리 보기 싫으시다며 미주 언니만 허락하고 가능하다면 축구팀 만들겠다고하시는데^^

댓글 0

카테고리 없음

2021. 9. 16.

 

[GI IR실장]게코(Gekko)님, 오늘 강원도방 순행, 내일/모레 분전설치 예정지인 원주/강릉 마저도시고 금요일밤에는 정동진에서 3주 전국순행 뒷풀이하신다네요^^

https://blog.daum.net/samsongeko/11415

[GI IR실장]게코(Gekko)님, 하루종일 삼시세끼 자택에서 다먹고 있는 유부남 놀이중이시네요^^ 두 늦둥이들과 노시는게 얼마나 힘든 일인지 몸으로 느끼고 있다고 하시네^^

https://blog.daum.net/samsongeko/11405

 

[GI IR실장]게코(Gekko)님, 하루종일 삼시세끼 자택에서 다먹고 있는 유부남 놀이중이시네요^^ 두 늦

[GI IR실장]우리 게코(Gekko)님, 제주도 포함 삼남지방 전국순행마무리하시고 현재 상경중이시고요... 이번 추석에는 정말로 좋은 일들만 있으면 했는데, 삼가 조의를 표함니다 https://blog.daum.net/samso

blog.daum.net

겉에서 볼 때는 평범한 원피스지만 가슴 옆쪽을 살짝 열면(작은 사진) 수유할 수 있게 디자인됐다. 아기가 잡아당기거나 입에 넣기 쉬운 목끈 같은 장식류도 없앴다.

[GI IR실장]저희 회사는 GPMC부터 주요 고객센터 임직원들조차 자율복장이고요... 극히 일부 신사숙녀 정장입은 분들은 그들만의 고집이라 냅두고 있네요^^ 이것도 자유니깐요^^

https://blog.daum.net/samsongeko/11153

 

[GI IR실장]저희 회사는 GPMC부터 주요 고객센터 임직원들조차 자율복장이고요... 극히 일부 신사숙

겉에서 볼 때는 평범한 원피스지만 가슴 옆쪽을 살짝 열면(작은 사진) 수유할 수 있게 디자인됐다. 아기가 잡아당기거나 입에 넣기 쉬운 목끈 같은 장식류도 없앴다. 생리혈이 새지 않도록 특수

blog.daum.net

 

아래는 지난글이후 제 동선입니당^^

 

[GI IR실장]♬♬♬우리 대왕인 대표이사님은 현재 춘천시내 강원도방 사무실에서 소양강댐 근처 한 닭갈비집에서 강원지역 곳곳에서 오신 전주들과 저녁회합중이시고요^^♪♪♪내일은 원주거쳐 강릉도 들려야합니다^^♥♥♥제 예비신랑은 결혼이 2주앞으로 다가왔고만 이제 17만이 넘어가 미 코로나 재확산에 스태그플레이션 우려가 깊어지는 월가 조정에 넉다운됐는지, 오늘도 출근준비에 바쁘네요^^ 이곳은 추석연휴도 없거든요^^♥♥♥전 대내외 사장님 민족대명절 추석 연설문(?) 완성후 게코(Gekko)님 결제받고 서재에서 집 거실로 퇴근했네요^^☞☞☞

#주중초과근무

#춘천닭갈비

#소양강댐

#사장님

#결제

정말로 10월2일 결혼식 다시 연기하고 싶네요^^ 확진자 2000명 재돌파에 하객들 제대로 초대도 못하고요^^ 사회는 어수선 그 자체에, 마지막 사진처럼 예비신랑 깨웠네요^^ 전화로요^^ GI IR실장 윤 숙영입니다.....

어제 오후이후 다음(Daum) 블로그측 사정으로 네이버 블로그와는 달리 다음 블로그와 모네타 부자마을에 올려야할 게코(Gekko)님의 주요 블로그 관리용 글들을 실시간으로 올려지지 못했음을 공지합니다... 양해부탁드리고요^^ 다음카카오측에 빠른 시정조치를 읍소하여 이제서야 실시간 글 7개를 동시에 올리는 작업은 완료했네요^^ 4개 SNS와의 연결도 정상화 되었습니다..... GI IR실장 윤 숙영입니다...

[GI IR실장]♬♬♬현재 GPMC 전국도방협의회내에서 강원도 분전설치 지역을 놓고 가장 의견이 분분하다는 회사 동향을 전하고요^^♪♪♪우리 대왕인 대표이사님 강원도방내 주요 중소상공인들과 자영업자 전주들과 저녁회합 식사도 끝내시고 2순위 후보지인 원주시내로 가시고 있다네요^^♥♥♥비거주 월가맨 남친은 미증시 보는 근무중인데, 장초반 상황은 직속상사인 게코(Gekko)님께 직보는 차안으로 했다네요^^ 해외주식/1교대팀장이나 2교대팀장님은 GI 자산운용본부내 자산운용과장님이 주도하는데 전세계 시가총액의 60%에 육박하고 회사 해외자산의 60%가 아시아/유로증시가 아니고 월가에 투자되고 있어 민족대명절 추석연휴도 없고여^^ 현재 해외주식/3교대팀장인 제 예비신랑은 수석 재산관리 집사이기도한 사장님보다 연봉들이 많은 네 애마중의 하나라네요^^ 제 남친은 회사 필수 임직원^^♥♥♥그 여친이자 예비신부인 전 자려고요^^☞☞☞

#주중초과근무

#필수임직원

#예비신랑

#월가맨

#남친

라면에 김밥은 아니고, 자기전에 커피도 아닌거 같고 편의점에서 사온 1+1 우유나 마시고 자야겠네요^^ GI IR실장 윤 숙영입니다.....

[GI IR실장]♬♬♬우리 대왕인 대표이사님은 현재 원주시내에서 강원 남부 주요 중소상공인들과 자영업자들이신 세 분과의 점심회동 대기중이시네요^^♪♪♪분전을 원주에 설치하여야하는 이유를 들으시겠죠^^♥♥♥비거주 월가맨 남친은 아침에 제 집으로와 모닝ㅇㅇ 주고 갔고요^^ 집가서 잔다고한지 1시간반 됐네요^^♥♥♥전 남친의 선물 듬뿍받고 재택근무중요^^☞☞☞

#주중초과근무

#재택근무자

#점심회동

#원주시

#분전

 

 [이곳에 있어야할 대게의 모든 남성들이 바라는 동영상을 보고 싶으신 분들은]아래 게코(Gekko)님의 주요 4개 SNS 방문하시고요^^

네이버 밴드 https://band.us/band/59958747

카카오스토리 https://story.kakao.com/samsongeko

트위터 https://twitter.com/samsongeko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samsongeko

 

이 아침에는 예비 신랑이 이러네요^^ "이제 일어나... 돈.. 벌어야지....." 다음달 결혼하면 전업주부로 애낳고 집안살림이나 할까요~~~??^^ 가끔은 두 늦둥이들 기르고 계시는 사모님이자 미주 언니가 부럽거든요^^ 회사생활도 오래했고요^^ GI IR실장 윤 숙영입니다..... 

 

 

"임신이 벼슬이냐? 급여 받으면 그만한 일을 해야지.."

직장 내 괴롭힘으로 퇴사 고민하던 임신 노동자, 경기도 도움으로 권리 찾아...

 

 

직장 내 괴롭힘으로 퇴사까지 고민하던 경기도 내 한 임신 여성 노동자가 경기도 노동권익센터의 도움으로 자신의 권리를 찾게 됐다.

15일 경기도에 따르면, 사연의 주인공은 경기 남부 모 지역에서 IT 업종 중견기업 사무직으로 일을 해 왔던 여성 노동자 30대 A 씨. A 씨는 최근 임신 이후 회사로부터 심각한 직장 내 괴롭힘을 겪어야 했다.

선임으로부터 아무런 인수인계도 없이 연관성이 전혀 없는 곳으로 부서이동을 당한 것은 기본이고, 개인 연차를 이용해 신혼여행을 다녀오게 했다. 복귀 후에는 한동안 저녁 9시~11시 야근이 다반사였다.

특히 임신한 몸으로 전문 분야도 아닌 업무를 세부 프로세스도 모른 채 감내해야 하는 것이 무척 힘들었다.

하루는 임신한 배가 너무 아파 단축 시간인 오후 4시에 퇴근을 하려는데 회사 대표로부터 "만약 업무에 문제가 발생하면 함께 갈 수 없는 사람으로 알겠다"는 해고성 문자까지 받았다.

A 씨는 "임신한 상태가 아니면 무슨 일이든 할 수 있는데 지금 몸 상태가 좋지 않다"고 읍소하고, 인사부서에 전환 배치를 요청했다. 그러나 "다른 부서에 가서도 힘들면 부서이동을 요청할 것이냐?"고 핀잔만 받았다.

이후 부서이동을 재차 요구하자, 회사 대표는 "징계위원회를 열 수 있다"면서 심지어는 "급여를 받으면 그만한 일을 해야 한다. 임신이 벼슬이냐?"라는 폭언까지 늘어놓았다.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던 A 씨는 예기치 않은 하혈로 긴급히 병원을 찾았고, "태반 위치 불안정, 조기양수파열 등으로 입원치료가 필요하다"는 진료 권고를 받게 됐다.

이후 개인 연차를 내고 이틀간 입원 치료를 받는 일도 있었다. 급기야 A 씨는 아이를 지켜야겠다는 각오로 퇴사를 고민하게 됐다. A 씨의 근심을 덜어 준 것은 '경기도 노동권익센터'였다.

센터는 전후 사정을 듣고 출산을 앞둔 만큼, 우선 안심을 시키고 무급휴직을 신청토록 제안했다.

또, 주거지 근처 경기도 마을노무사를 통해 권리구제를 지원, 회사 측에 근로기준법 제74조(임산부의 보호)에 따른 '근로시간 단축 및 경미한 근로시간 필요' 규정을 들어 법령 준수 등 사측의 전향적인 자세를 촉구했다.

센터의 이 같은 전방위적 노력에 회사는 결국 권고를 받아들였고, 마침내 A 씨는 퇴직 걱정 없이 출산일까지 안심하고 휴직을 할 수 있게 됐다.

A 씨는 "경기도노동권익센터가 아니었으면 직장을 택할 것인가? 아이를 택할 것인가? 선택해야만 했다. 출산 이후 육아휴직도 아직은 조금 걱정이 되지만 노동권익센터와 협의해 간다면 잘 될 거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처럼 임신 여성 노동자들에 대한 모성보호법이 있음에도 현장에서는 법에 명백히 나와 있는 조항조차 적용을 못 받는 경우들이 너무나 많다. 특히 노동자 스스로 권리 찾기 노력도 중요하지만 시대가 변한 만큼 무엇보다도

사업주들의 인식 전환이 선행돼야 한다는 것이 센터 측의 설명이다.

이 태진 노동권익과장은 "상대적으로 여성 노동자들은 '이 나이에 이 정도 일자리가 있는 것만이라도 감사히 생각해야지' 자책하며, 부당한 괴롭힘을 꾹 참고 일을 하는 경우들을 쉽게 목격 할 수 있다.

이제는 경기도노동권익센터와 96명의 마을노무사를 믿고 용기를 내 달라"고 당부했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