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만장자와 재산집사들?"

게코(Gekko)의 인터넷 사업 통로...

두 당다 차기 대권과 연결되어 있는 당대표 선출로 심한 내홍을 겪고 있는 중인가요...?? 경제는 1류, 정치는 10류... 전세계 증시에서 코스닥 하락률 1위, 양쪽다 지랄들을

댓글 0

Self-millionaire

2022. 6. 26.

B.S - 이번주 수석 재산관리 집사님이 주말 부재중인 관계로 대표이사님의 주요 저장된 글은 주요 블로그/SNS 대리 관리인(이 글의 주요 공유기인 대표이사님의 비지니스폰도 주말동안 보유중...)인 GI 인터넷(홍보)팀 팀장 정 은영인 제가 올리겠습니다....

 

 

이제 우주경쟁에서도 대한민국은 7대 강국이네요^^ 간만에 토종 신토불이 조선놈으로서 쾌거를 들어 오후/저녁내내 기분은 좋습니다... 월가보는 야근(23:30~02:30)중이네요

https://blog.daum.net/samsongeko/11892

민주당 상황이요...?? 서인(노론)이 득세하는가운데, 이제는 북인/남인으로 갈리고 있는 중이고요... 조만간 대북/소북파도 보게될듯요... 전 광해군/유승룡의 남인계열입니다^^

https://blog.daum.net/samsongeko/11880

오합지졸된 민주당... 국토부장관으로 간 원 희룡 전 제주지사이후 제주도지사는 찾나보네요^^ 저도 다음달에 GPMC 제주도방님이 계시는 제주도(무료)여행이나 가렴니다.....

https://blog.naver.com/samsongeko1/222746210687

 

오합지졸된 민주당... 국토부장관으로 간 원 희룡 전 제주지사이후 제주도지사는 찾나보네요^^

내가 알고 있는 그 대선/지방선거/총선을 압승한 민주당 맞는가...!!!!! 작년부터 인적청산이 되지 않고 진...

blog.naver.com

 

 

아래는 몇일 전 발사후 주요 4개 SNS에 올린 코멘트입니다...

""노력보다 많은 富... 그 이상은 덤"

 

​강성 진보주의자이자 강력한 민족주의자인 제가 생각하는 부는 이렇습니다... 누구는 가난한 이의 자식으로 태어나고요... 그 누구는 부자집 자식으로 태어남니다... 그 출발선부터 공정하지 않고요... 또 이 사회는 경쟁에서도 기회의 평등을 주지도 않습니다... 그러므로 이렇게 말합니다... 현재도 그렇고 앞으로 제가 이룰 모든 부/재산/돈은 제 능력과 실력이나 그 혁신에 의한 기여는 22.3%이고 나머지 77.7%는 그 누군가의 희생과 노력 그리고 본의아니게 그들에게 제가 저지를 각종 반칙과 특권의식, 때로는 갑질로 이루어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므로 그 모든 것은 대부분이 내것이 아니며 사회 구성원으로서 존재할때도 가능하면 더불어사는 세상의 발전에 쓰여야하고요... 그 사망전 부존재가 예상될때에는 남아 있는 재산도 90%이상 사회환원해야 한다는 생각입니다... 정부에서 거두들이는 상속세및 증여세를 통하여 말입니다... 전 이것도 다내고 남을 것으로 예상되는 것이 있다면 다시 자식들에게도 10%만 넘겨줍니다... 잔여 90%는 다시 각종 후원과 기부처리합니다... 제 자식들은 그들의 노력으로 다시 시작해야죠... 그 부/재산/돈 물려줘서 그나마 사회적 폐악이나 저질르지 않으면 다행인데, 암튼 잘되는 경우를 별로 못봤고요... 제가 있는 것들과 재벌 대기업에 이빨을 드러내는 이유입니다... 이것을 안하니깐요... 이 말은 전국민들에게 해당합니다... 그 누군가의 희생과 노력에 의해 본인들이 생각하는 성공 대다수가 이루어지거나 특히 사회취약계층들이 부당하고 공정하지 못하게 당하면서 재산이 형성되거나 이루어지고요... 아니 본인들이 저지른 각종 반칙과 특권의식, 갑질에 의해서 본인들의 그 성공도 부도 이루어진다는 제 말 명심하시고요... 우리 사회가 보수가 득세하면서 점점 이것을 잊는듯하여 일침합니다... 그 노동계조차도 이제는 화이트칼라와 블루칼라가 아니고 골드칼라와 비정규직으로 양극화가 고착화돼가고 있네요~~~^^ 게코(Gekko)"

 

 

"대통령 돕는 정당 맞나" 장 제원 직격에... 李 "드디어 직접쏘나"

이 준석, 안 철수·장 제원 겨냥 "다음 주 간장 한 사발 할 듯" 저격도...

지도부내 잡음에 이어 李-윤핵관 갈등 표면화... 與 내홍 악화일로...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와 당내 윤핵관(윤석열 대통령 측 핵심 관계자)으로 꼽히는 장제원 의원 간에 24일 날 선 비판이 오갔다. 지도부내 잡음이 계속되는 가운데 이 대표와 윤핵관간 갈등이 또다시 표면화하는 등 집권여당의 내홍이 확산하는 흐름이다.

장 의원이 이날 이 대표의 '성상납·증거인멸 교사' 의혹에 대한 징계 논의와 혁신위를 둘러싼 최고위 내부 갈등 양상과 관련해 "이게 대통령을 도와주는 정당인가"라고 사실상 이 대표를 공개 저격한 게 발단이 됐다.

장 의원은 매일경제와의 통화에서 윤석열 대통령이 당선됐기 때문에 집권여당의 지위가 부여된 것이라는 취지로 지적하며 "앞으로 1년이 얼마나 엄중한데 이런 식으로 당이 뭐 하는 것인가. 대통령이 보고 무슨 생각을 하겠나. 부담이 돼선 안 된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급격한 물가상승·금리인상 등으로 경제위기에 대한 우려가 확산하는 상황에서 국회는 공전하고 당내 갈등까지 지속되는 상황에 대해 답답함을 토로한 것이다.

직접 거명하지는 않았지만, 최근 당내 갈등의 중심에 있는 이 대표를 향한 성토라는 해석이 나왔다. 특히 이 대표와 최고위 내에서 갈등을 빚고 있는 당사자가 당내 친윤계로 분류되는 배현진 최고위원이라는 점도 이런 해석에 무게를 실었다.

배 최고위원은 윤 대통령의 당선인 시절 대변인을 지냈다. 이 대표는 이에 자신의 SNS에 이런 장 의원의 발언이 담긴 인터뷰 기사 링크를 공유한 뒤 "디코이를 안 물었더니 드디어 직접 쏘기 시작하네요"라고 적었다.

이 대표가 공유한 기사의 제목이 "이준석 배현진 신경전에…장제원 '대통령 돕는 정당 맞나'"이라는 점 등으로 볼 때 이 대표가 언급한 '디코이'(decoy·유인용 미끼)는 배 최고위원을, '직접 쏘는' 주체는 장 의원을 의미한다는 풀이가 가능하다.

이 대표는 이어 "다음 주 간장 한 사발 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정치권에서는 '간장'을 두고 '간철수(간보는 안철수)와 장제원'의 줄임말로 보고 있다.

앞서 안철수 의원이 국민의당 합당 과정에서 할당된 최고위원 추천 몫에 당내 친윤계로 분류되는 정점식 의원을 추천한 것으로 두고 이 대표를 견제하기 위해 안 의원과 친윤계가 손을 잡았다는 식의 해석이 당내에서 제기된 바 있다.

이에 이 대표의 이날 '간장 한 사발' 발언은 앞으로 자신을 향한 안·장 의원 두 사람의 공세가 더 거세질 것을 꼬집은 것으로 풀이된다.

 

 

[단독] 野 워크숍서 이 재명 "당대표 된들 2년 하면 개인적 손해인줄 알지만, 고민"

당권 경쟁자 홍 영표와 '죽음의 조'에서 분임 토론...

洪 "李 나가면 대선경선때보다 갈등 더 커질 것"

李 '당대표=독배' 부각, 출마에 무게...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3일 당 소속 의원 워크숍에서 본인을 향한 불출마 요구에 "당대표가 돼도 개인적으로 더 불리한 결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취지로 발언한 것으로 전해졌다.

정권 교체 후 제1야당 대표직은 독배가 될 수 있는 자리임을 부각하면서 당권 도전이 본인 차기 정치 행보를 위한 것이 아님을 강조한 것으로 해석된다. 당내에선 이 의원이 여전히 당대표 출마에 더 무게를 두고 있다는 평가가 나왔다.

24일 민주당 복수 의원들의 말을 종합하면 이른바 '죽음의조'로 불린 14조 분임토론에서 홍영표 민주당 의원 등 다수는 이 의원에게 전당대회에 나서지 말아야 한다는 취지로 말했다. 홍 의원과 이 의원은 마주 보고 앉았 대화를 주고받았다.

이 자리에서 홍 의원은 "당 내부를 보면 강성팬덤도 있고, 전통적 지지자도 있는데 둘을 모두 포기할 수 없다"며 "이번 전당대회는 통합과 단결이 어느 것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홍 의원은 "이 의원이 만약 출마하면 작년 대선 경선 때보다 훨씬 당내 갈등이 커질 수 있다"며 "걱정이 많이 된다"고 덧붙였다.

또 홍 의원은 웃으면서 "내가 출마한다고 해서 이 의원과 게임이 제대로 되겠냐"는 취지의 말도 했다고 알려졌다. 전해철 의원에 이어 홍·이 의원 모두 이번 전당대회에는 불출마 하자고 제안한 것으로 볼 수 있다.

이에 이 의원은 "민주당 대표가 된 들 (임기)2년을 하고 나면 개인적으로는 훨씬 더 손해인 줄 알고 있다"면서 "이러저러 한 고민들이 많다"고 답했다.

역대 대권주자급 정치인들이 민주당 대표를 맡은 이후 대통령까지 된 경우는 김대중·문재인 전 대통령 뿐이다. 당대표를 맡고 오히려 차기주자군에서 멀어진 경우도 있다.

즉 당내 일각에서 제기하는 '이 의원이 차기 대권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하기 위해 당권에 도전한다'라는 주장을 반박한 것으로 풀이된다.

14조에선 이 의원에게 다음주 중에라도 출마 여부를 빠르게 결단해달라는 요구도 나왔다. 초·재선 그룹에서 제기된 이 의원의 당권도전에 대한 가감 없는 의견도 그대로 전달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전체·분임토론회를 함께 한 다수 의원들은 이 의원이 당권 도전을 포기할 의사가 없는 것으로 평가했다.

14조였던 고용진 민주당 의원은 이날 한 라디오방송에 출연해 "현재까지 제 개인적인 판단을 물어보신다면 이재명 의원은 무게는 출마 쪽에 더 있어 보였다"고 말했다.

 

 

 

(2021.5.18)보수 우익 꼴통들아, 요즘 몇 년 매년 오늘만 되면 내 어이가 없어가지고서리~~~ 그 전 두환이 모가지가지고 오지않는이상 전라도 광주에는 오지 말라니깐이...!!!!!

https://blog.daum.net/samsongeko/10983

아래는 위 글 속에 있는 두 코멘트들입니다...

""퇴근하고 저녁식사후 가정부와 설거지하고 와서 딴 생각중인 제 마음을 읽었는지 아내가 그러데요~~~^^ "여보, 시어머니 기제사 또 다음달이네요~~~ 아버님 기제사도 다가오고요~~" 저 "알아~~~" 그랬네요... 41년전 아직도 못 잊는게 그 10.26때 조국 근대화에 공헌했던 박 정희 전대통령 서거때 슬퍼하시던 어머니가 그 다음해 5.18때 남동생과 바로 위 오빠(이 외삼촌 시신은 그 이후로 찾지도 못했고)를 잃고 서럽게 절규하시던 제 어머니의 얼굴입니다... 현재 아내와 두 늦둥이 아들놈들은 거실에서 아내, 가정부 아주머니와 TV보고 있고 전 서재로 들어와 있습니다~~~~~ 게코(Gekko)"

 

"오늘은 "5.18 광주 민주화운동" 기념일이 아니고 잊지 말아야할 날입니다... 지난 40년간 전 두환이 개세끼부터 대한민국 정부의 이 혈맹같지도 않은 대미의존도이상의 종속관계는 주권국가로서의 한반도 모든 문제의 중심에 있다는 생각입니다... 차일피일 지들 미국의 방산업체와 미군의 고용유지를 위해서 매년 수조원을 갖다바치고도 전작권은 돌려주지를 않고 있고요~~~ 또라이 트럼프에서 봤듯이 한반도에서의 평화체제 구축이나 통일을 반대하는 것은 미국이지 중국이나 북한이 아님을 여실히 증명했고요~~~ 난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의 그 논리처럼 우리도 미국과 북한등 그들과 동등하게 핵무기를 자주적으로 가져야 이 종속적 예속관계에서 벗어나 한반도의 미래는 우리가 주도할 수 있다는 박 정희 전대통령의 마지막 고뇌를 믿고 싶습니다... 그 화이자/모더나등 mRNA로 코로나 바이러스 전세계 백신개발 주도권을 장악한 양키 코쟁이들의 그 특허권 면제 작태를 보면서도 아니 이에 대응하는 K-진단/방역 우수국가의 한심한 토종 신토불이 "백신주권" 정책현황 기사를 보고 있노라니 자괴감에 이 멘트를 올리네요~~~^^ 게코(Gekko)"

 

 

아직도 박 정희 전대통령 서거의 10.26 그 날과 행방불명된 외삼촌을 잃은 그 5.18 민주화 항쟁때 서럽게 우시던 어머니를 잊지 못한다...!!!!!

https://blog.daum.net/samsongeko/9741

(소변보러 일어났다가)고 박 정희 전대통령... 조국 근대화의 공로를...... 와아하~~~ 난 민족 고대다...!!!!!

http://blog.daum.net/samsongeko/8271

게코(Gekko)의 정치 성향을 알고 싶다...?? 난 대학교때 학보사 기자와 카톨릭학생농민회 출신이다...!!!

https://blog.daum.net/samsongeko/8065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