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츠하이머

2020. 5. 18. 11:01

529p   단량체 GTP 가수분해효소인 이 다이나민이 GTP를 가수분해하게 된다. 이 GTP 가수분해 에너지와 단백질의 도움으로 소낭이 출아 되도록 한다. 532p  새로 합성된 일부 당백질과 지질, 당류는 수송소낭을 통해 소포체로부터 골지체를 거쳐 원형질막[세포막]으로 이동하여 외부로 방출되는데 이러한 과정을 세포외 방출이라고 한다.

단백질이 합성이 시작되었던 소포체로부터 이동하여 골지체에 도달한 후 병형이 시작되며, 단백질이 한 구획에서 다른 구획으로 이동되는 과정에서는 각 단백질의 정확한 접힘과 적절한 다른 단백질과의 결합여부 등이 제대로 합성된 단백질만이 세포 표면에 도착하게 된다. 상당히 많은 양을 차지하는 제대로 합성되지 못한 단백질들은 세포내에서 분해된다. 대부분의 단백질은 소포체에서 공유결합에 의해 변형된다.

534p 샤페론은 잘못 접히거나 또는 부분적으로 조립된 단백질들이 소포체를 떠나지 못하도록 한다. 잘못 접히 단백질은 소포체 내강의 샤페론 단백질과 결합하여 소포체 내에 머물다가 제대로 접히게되면 수송소낭으로 들어가 골지체로 이동한다. 만약 잘못 접힌 단백질이 끝까지 제대로 접히지 못하게 되면 세포기질로 이동되어 분해된다.  540p

췌장 B 세포의 분비소낭은 인슐린을 저장하고 있다. 혈액내의 포도당 농도가 높아지면 세포외부의 공간으로 인슐린을 방출하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전자현미경]. 인슐린은 각 분비소낭 내에 고농도로 응집된 형태로 저장되어 있다. 일단 세포외부로 방출되고 나면 인슐린 응집체는 빠른 속도로 혈액내로 녹아들어간다.

특화된 식세포는 다른 세포를 섭취할 수 있다.

호중성 백혈구가 세포분열 중인 것으로 보이는 세균을 섭치하고 있는 포식작용을 보여주는 전자현미경 사진으로 대식세포가 한 쌍의 적혈구 세포를 섭취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주사전자현미경,,, 포식세포는 다양한 조직에 분포하는 대식세포나 호중성 백혈구 같은 혈액세포들이 포함되는데, 이들은 인체에 침입하는 미생물들을 섭취, 소화시킴으로써 다양한 감염으로부터 인체를 지키는 역활을 하고 있다. 세포내로 떨어져 나온 포식세포는 리보솜과 융합하여 세균을 파괴하게 된다.  545~547p

리보솜은 세포내에서 물질 분해가 일어나는 주된 장소이다. 리보솜은 다양한 가수분해효소를 둘러싸고 있는 막으로 이루어진 소낭이데, 내부의 이 효소들은 도입된 세포의 물질이나 손상된 세포소기관들의 분해를 체계적으로 수행하는 역할을 한다. '리보솜에는 단백질이나 핵산, 올리고당 및 지질 등을 부해하는 40여 가지의 가수분해효소가 존재한다.'

진핵세포는 핵과 소포체, 리보솜, 엔도솜, 미토콘드리아, 그리고 퍼옥시솜과 같은 막으로 둘러싸인 많은 세포소기관을 가지고 있다. 이중 소포체, 골지체, 퍼옥시솜, 엔도솜, 리소솜들은 내막계의 구성 요소들이다.

소포체는 세포가 필요로 하는 대부분의 지질과 많은 단백질들을 만들어 낸다. 소포체의 내강에서 단백질들은 입체 구조로 접히거나, 다른 대상 단백질들과 짝이되어 조립되거나, 이황화결합을 형성하기도 하며, 필요에 따라 오리고당 사슬이 첨가되기도 한다.  548p

 

소포체로부터의 배출 과정은 중요한 물질관리 단계를 필요로 한다. 구조가 잘못 접히거나 정상적인 파트너와 조립되지 못한 단백질들은 샤폐론 단백질에 의해 소포체 내에 남게 되는데, 이 샤폐론들은 대상 단백질들이 서로 뭉치는 것을 방지하거나 제대로 접히도록 도와주는 역할을 한다. 이러한 품질관리에도 불구하고 제되로 접히거나 조립되지 못한 단백질들은 세포기질로 보내져서 분해된다.


골지체는 소포체로부터 새로 합성된 단백질들을 받아 그 올리고당 사슬을 변형시키고, 단백질들을 분류하여 배송하는 역할을 하는데, 이 분류 및 배송은 단백질이 원골지 망상조직으로부터 원형질막, 엔도솜을 거쳐 리보솜으로 또는 분비소낭 등으로 향하는 것을 말한다.


548p  세포내로 도입되는 대부분의 물질은 우선 엔도솜으로 향하게 되고 이후 리소솜으로 성숙하게 되는데, 이 리소솜에서 가수분해효소들에 의해 분해된다. 그러나 세포내도입 소낭막의 대부분의 구성 요소들은 수송소낭에 의해 원형질막으로 되돌아가 재활용된다.

 

NP= '리보솜에는 단백질이나 핵산, 올리고당 및 지질 등을 부해하는 40여 가지의 가수분해효소가 존재한다.' 단백질들이 서로 뭉치는 것을 방지하거나 제대로 접히도록 도와주는 역할을 한다. 이러한 품질관리에도 불구하고 제되로 접히거나 조립되지 못한 단백질들은 세포기질로 보내져서 분해된다.

 

인체가 건강하려면, 각 장기들을 회복시키려면, 뇌를 건강하게 하려면, 골수세포를 강하게 하려면, 각 세포가 건강해야 한며, 세포를 만드는 재료[원료]는 바로 포스파티딜콜린으로 만듭니다. 포스파티딜콜린을 공급을 꾸준히 계속 하시면, 몸이 아름답게, 멋있게 변하고,

 

사랑의 에너지가 충만해지며, 기억력이 좋아지며, 기분[우울감]이 좋아지고, 마음에 여유가 생기며 행복해집니다. 사실일까? 실행해 보면 좋은 경험을 하십니다. 기초과학의 책들과 연구자들의 책들을 메모한 글들을 자세히 보시면 확인됩니다.

세이브바이오텍 5232.co.kr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