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그린 2021. 8. 11. 19:11

윤석열 "다수당 與 독선 일삼아..국민 한 사람으로 참담"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재선의원 간담회'를 마치고 취재진들과 만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이선화 기자]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재선의원 간담회'를 마치고 취재진들과 만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이날 윤석열 후보는 "사회생활 하면서 우리나라 국회가 운영되는 걸 자주 봐왔지만, 다수당이 독선 일삼는 건 아마 처음 보는 것 같다"라며 "이런 상황에서 열심히 노심초사, 악전고투해온 여러분이 얼마나 고생했을지 짐작 간다"고 언급했다.

이어 "(여당이) 독선과 전횡으로 법을 마구 만들고 처리하다 보니까 이제는 제 발목을 잡은 상황"이라며

"작년 가을에는 임대차 3법을 무단 통과시켰다가 대다수 국민으로부터 외면받고 있다"고 지적했다.

윤 후보는 "다수당일수록 오히려 민주주의의 원리 중 하나인 소수자 의견을 존중해야 하는 것 아닌가.

다수당이니까 무조건 통과시킨다고 일방적으로 진행하면 의회주의에도 반하고,

대의민주주의에서 반하는 것"이라며 "국민의 한 사람으로 지켜보면서 어이도 없고 참담하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