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은 빨간 '줄딸기' 익는 계절

댓글 10

야생화·식물

2012. 6. 27.

'줄딸기'

 

풀내음이 짙은 6월이 오면 줄딸기가 붉게 익는다.

고운 빛깔 만큼이나 혀끝으로 스미는 새콤 달콤한 맛이 너무 좋다.  

어릴때는 길다란 띠풀 줄기에 딸기를 주렁주렁 꿰어 집으로 가져와서 먹기도 했는데

어떤날은 너무 많이 먹어서 배알이를 했지만 어머니 약손으로 금방 나았던 때도 있었다.

 

 

줄딸기는 쌍떡잎식물 장미목 장미과의 덩굴식물로 덩굴딸기라고도 하는데,

주로 산기슭이나 골짜기에서 자란다.
가지는 옆으로 길게 2m 이상 뻗고 털이 없으나 갈고리 같은 가시가 있으며,
작은잎은 달걀 모양 또는 달걀 모양의 바소꼴이에 끝이 뾰족하다. 
잎 표면에 잔털이 있고, 뒷면의 맥 위에 털이 있다.

 

 

꽃은 5월에 피고 새 가지 끝에 1개씩 달린다.
꽃자루는 가시가 있으며, 꽃받침조각은 5개이고 바소꼴이다. 
꽃잎은 5개이고 타원 모양이며 분홍색 또는 흰색이고 꽃받침보다 길다.
열매는 집합과이고 둥글며 지름이 1.2cm이고 7∼8월에 붉게 익으며 먹을 수 있다.
한국·일본·중국 등지에 분포한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