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리강활

댓글 0

야생화·식물

2012. 7. 27.

'지리강활'


쌍떡잎식물 산형화목 미나리과의 여러해살이풀로 산지에서 자란다.
뿌리는 굵고 흰색 유즙이 들어 있으며 약간 악취가 난다.
줄기는 곧게 서고 높이가 1m에 달하며 짙은 자주색을 띠고 털이 없으며 윗부분에서 가지가 갈라진다.
잎은 어긋나고 2회 세 장의 작은잎이 나온 잎이며 작은잎이 갈라지는 곳이 자주색을 띤다.  
잎자루의 밑 부분이 넓은 잎집이 되어 줄기를 감싼다.
작은잎은 달걀 모양 또는 넓은 타원 모양이며 끝이 얕게 3개로 갈라지고 가장자리에 고르지 않은 날카로운 톱니가 있다.

 

 

꽃은 7월에 흰색으로 피고 줄기 윗부분에 지름 10∼15cm의 복산형꽃차례를 이루며 달린다.
작은꽃자루는 20∼30개이고, 꽃차례 밑 부분에 총포가 없다.
화관은 작고 꽃잎은 5개이며 안으로 굽는다.
열매는 분과이고 길이 5mm의 타원 모양이며 둘레에 좁은 날개가 있다. 
바디나물과 비교하면 뿌리에서 악취가 나고 작은잎이 갈라지는 곳에 자주색을 띠는 것이 다르다. 
한국 특산종으로 덕유산·지리산·치악산·오대산 등지에서 자란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