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질풀 · 둥근이질풀

댓글 15

야생화·식물

2012. 8. 8.

'이질풀'


쌍떡잎식물 쥐손이풀목 쥐손이풀과의 여러해살이풀로 노관초라고도 한다.
산과 들에서 자라고 높이 약 50cm이다.
뿌리는 곧은뿌리가 없고 여러 개로 갈라지며, 줄기가 나와서 비스듬히 자라고 털이 퍼져 난다.
잎은 마주달리고 3∼5개로 갈라지며 나비 3∼7cm이고 흔히 검은 무늬가 있다.

 


꽃은 6∼8월에 연한 붉은색, 붉은 자주색 또는 흰색으로 피며 지름 1∼1.5cm이다.
잎겨드랑이에서 꽃줄기가 나오고 꽃줄기에서 2개의 작은꽃줄기가 갈라져서 각각 1개씩 달린다.
작은꽃줄기와 꽃받침에 짧은 털과 선모가 나고, 씨방에 털이 난다.
열매는 삭과로서 길이 1∼1.2cm이고 5개로 갈라져서 뒤로 말린다.
한방에서는 현초라고 하며 지사제로 쓴다. 한국·일본·타이완에 분포한다.

 

 

 

 

 

 

 

 

'둥근이질풀'


쌍떡잎식물 쥐손이풀목 쥐손이풀과의 여러해살이풀로 산에서 자란다.
왕이질풀·참쥐손풀·참이질풀·조선노관초·둥근쥐손이라고도 한다.
전체에 털이 약간 있고 줄기는 곧게 서며 가지를 친다.
잎은 마주나고 뿌리에서 나온 잎은 긴 잎자루가 있으며 줄기에서 나온 잎은 잎자루가 거의 없거나 짧다.
잎은 3∼5개로 약간 깊게 갈라지고 갈라진 조각은 끝이 뾰족하며 큰 톱니가 있다.
턱잎은 넓은 달걀 모양이며 막질이다.

 

 

꽃은 6∼8월에 연분홍색으로 피는데 지름 2cm 정도로 산형꽃차례에 달린다.
꽃잎은 5개이고 달걀 모양이며 꽃받침조각도 5개이다.
수술은 10개이고 수술대 밑동에 털이 있으며 암술은 1개이다.
열매는 삭과로 털이 있으며 길이 3cm 정도이고 5분과로 열린다.
경상남도·경기도·강원도·황해도·평안남도·평안북도·함경남도 등지에 분포한다.
유사종으로 흰색 꽃이 피는 것을 흰둥근이질풀이라고 하며 둥근이질풀과 같이 자란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