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향 가는 길 그리고 '솥골마을'

댓글 10

소소한 일상

2012. 10. 5.

'고향 가는 길'

 

 

 

 

추석명절은 풍요로움을 가득 안겨준다.
추수의 계절인 가을이 오면 황금들녁으로 물들인 시골은
오곡백과가 무르익는 일년 중 가장 풍성하고 넉넉한 풍경을 자아낸다.

 

 

 

 

 

 

 

 

한때 신혼여행지로 인기를 누렸던 수안보 온천지구..  

 

 

 

 

 

 

 

 

 

 

 

 

 

 

 

 

고사리마을의 신선봉과 수옥정폭포..  

 

 

 

 

 

 

 

 

 

 

 

 

조령산의 신선암장..  

 

 

 

 

 

 

 

 

이화령..

 

이제 터널을 이용하여 몇분만에 닿는 충북의 연풍과 경북의 문경 땅이지만

구비구비 1시간을 넘던 한 많은 이화령 옛 고갯길이 조령산 허리를 감돌고 있다.

 

 

 

 

 

 

 

 

 

 

 

 

새재 입구의 주흘산..

 

 

 

 

 

 

 

 

성주봉..

 

친구 찾아 동로 가는 길이다.

 

 

 

 

 

 

 

 

 

 

 

 

포암산..

 

우리나라에서 가장 먼저 뚫린 하늘재(계립령)   

 

 

 

 

 

 

 

 

 

 

 

 

산간오지 용흥분교장..  

 

 

 

 

 

 

 

 

중평마을..  

 

 

 

 

 

 

 

 

여우목 성지..  

 

 

 

 

 

 

 

 

여우목 고개 길..  

 

 

 

 

 

 

 

 

조선의 명당..  

 

연주패옥과 말무덤

 

 

 

 

 

 

 

 

 

 

'고향마을 솥골'

 

 

 

 

부모 형제 그리고 친구들이 살고  있는 고향은

어릴적 애환이 곳곳에 남아있어 언제봐도 포근하고 평화롭다.

 

 

 

 

 

 

 

 

 

 

 

 

 

 

 

 

산채와 산과일..

 

마을이 내려다 보이는 산 기슭에는

향기로운  송이버섯이 돋고 머루와 다래 그리고 으름열매가 풍성하게 열려있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