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산 6봉능선

댓글 0

뫼 오름

2021. 10. 4.

관악산 6봉능선 

 

 

 

 


관악산은 경기의 오악의 하나로 수십 개의 봉우리와 기이한 바위가 즐비하다. 
산봉우리의 모양이 불과 같아 풍수적으로 '화산'이라고 불리게 되었다. 
빼어난 수십 개의 봉우리와 바위들이 많고 오래된 나무와 온갖 풀이 바위와 어우러져 
철따라 변하는 모습이 마치 금강산과 같다 하여 소금강 또는 서쪽의 금강산이라 한다. 

 

 

 

 

 

관악산 6봉능선 

 

 

 


국기봉에서 과천정부청사로 이어지는 능선이 6봉 능선인데, 
관악산에서 가장 험하고 위험하지만 스릴을 만끽할 수 있는 릿지 구간이 자리하고 있다. 
6봉능선 암릉구간을 오르내릴 때에는 암릉산행에 대한 기본적인 기술을 익히고 
헬멧과 보조자일, 릿지화 등 안전장비를 갖추어여 한다. 
특히 6봉능선의 3봉은 추락사고가 자주 일어나는 곳으로
안전장비을 갖추고 진행한다면 멋진 암릉의 릿지산행을 즐길 수 있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