썰물 작품

댓글 77

테마·나들이

2022. 1. 26.


썰물의 자취 

 

 

 

 

 

수없이 밀려 왔다가 썰려 가는 바닷물이 남긴 흔적,  
썰물은 하루에 두번, 앙상한 나무와 해초류를 주제로 
붓 대신 물결로 갯벌이나 모래밭에 그림을 그린다. 

 

 

 

 

 

 

 

 



하얀 조가비 모래해변, 
잠시뒤면 밀물에 흔적도 없이 사라질 
썰물이 맘대로 그려놓은 운명의 그림들이다. 
패인 가장자리에 그림자가 생기면 착시현상으로 도드라지게 보인다. 

 

 

 

 

 

https://www.youtube.com/watch?v=YtnhWxEl6r0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