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지역뉴스

수도권지역뉴스가 드디어 2.170.000 만명을 돌파했습니다

2020년도 국가건강검진 안 받은 사람 검진 서둘러야!

댓글 0

사회.

2021. 3. 23.

2020년도 국가건강검진 안 받은 사람 검진 서둘러야!

- 2020년도 국가건강검진 미수검자 중 올해 2월 수검인원. 1월보다 소폭 감소

- 3~6월 세 달여 기간동안 수검 마쳐야!

                                                                     건협 인천 홍은희원장

 

[전세복기자] 한국건강관리협회(회장 채종일, 이하 건협”)가 올해 전국 16개 지부 건강증진의원을 통해 검진받은 2020년도 국가건강검진 미수검자 현황을 조사한 결과 지난 1월보다 2월 한 달간 수검한 사람이 다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2020년 국가건강검진 미수검자의 검진가능 기간은 오는 630일까지다. 대상은 2020년도 일반건강검진 및 암검진으로, 성별·연령별 검진이 포함된다.

 

검진기간 연장으로 아직 여유가 있는 것처럼 보이지만 이제 불과 3개월 남짓 남아있다. 특히 종료가 가까워지는 5~6월이 되면 그동안 검진을 미뤄왔던 대상자들이 몰릴 수 있어 검진 대기시간이 길어짐은 물론 거리두기 등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지키는데 어려울 수 있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인천광역시지부 홍은희 원장(내과 전문의)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검진기관 내원이 망설여질 수 있지만 6월에 가까워질수록 수검자 쏠림은 더욱 심화되고 수검자의 불편은 가중될 것이다. 만성질환자가 코로나19에 취약한 것으로 알려진 만큼 빠른시일 내 소독 및 방역을 실시한 안전한 의료기관을 찾아 검진을 받고 본인의 건강상태를 확인하여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건강검진 대상자도 연말까지 미루지 말고 계획을 세워 여유롭게 검진 받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언제 받을까?’하고 망설여지는 사람은 자신의 생일이 있는 주중에 하루를 택해서 검진받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건협은 건강검진기관으로 전국 16개 건강증진의원을 통해 국가건강검진(일반건강검진, 암검진 등), 종합건강검진, 맞춤형건강검진 및 예방접종 등을 시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