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지역뉴스

수도권지역뉴스가 드디어 2.170.000 만명을 돌파했습니다

인천교통공사, 새로운 인천 교통 100년을 준비하는 2022년

댓글 0

사회.

2022. 2. 23.

인천교통공사, 새로운 인천 교통 100년을 준비하는 2022

 

 

박남춘 시장, 국토부 경영·서비스 평가 대통령상 수상 치하하고 의견 청취

박남춘 인천광역시장은 23일 인천교통공사를 찾아 ‘2022년 주요업무와 현안을 공유하고, 현장 근무 직원을 격려하는 등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인천교통공사는 작년 한 해 서울교통공사에서 운영하던 7호선 인천·부천구간 9개역 운영권 확보, 도급역 근로자의 고용 등을 위한 자회사 설립 등의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뒀고, ‘대중교통 운영자 경영 및 서비스평가대통령상 수상, ‘철도안전평가’ 2년 연속 1위 달성,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 2등급 달성의 영예도 얻었다.

 

공사는 이와 같은 성과를 바탕으로 올해는 중대재해로부터 시민과 종사자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는 선제적 대응체계를 구축하고, 현재 5개년 계획에 따라 2020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노후 전동차와 시설 개선사업을 진행함은 물론 지난 216일 노사합의를 완료한 인천 2호선 무인열차운행(UTO) 시범운행도 차질 없이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공사는 2022년을 기후변화 대응(E), 사회적 책임 이행(S), 투명경영(G)로 대표되는 ESG경영의 원년으로 삼고, 지속가능한 미래교통을 선도할 예정이며, 이를 위해 ESG 체계 구축 및 내재화를 위한 전담부서 신설과 함께 318ESG경영 신포식을 개최할 계획이다.

 

또한, 박남춘 시장은 인천교통공사 철도차량 명예정비사로 위촉돼 청년직원들과 함께 전동차 정비 업무를 경험하면서 현장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였다.

 

박남춘 시장은 민선7기가 유치하고 구상해온 KTXGTX 등의 광역철도, 서울지하철 연장선, 인천1·2호선 연장선, 트램 구축, 경인선 지하화 등 지난 100년간의 철도 사업을 능가하는 대규모 사업과 과제들이 인천시와 교통공사 앞에 놓여 있다거대한 변화를 그저 기다리기만 하는 것이 아니라, 미리 계획하고 준비하는 데 인천시와 교통공사가 올 한해 힘을 모으자.”고 당부했다./전세복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