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 2021년 04월

27

국내여행 이야기/호남&제주권 여행 [제주 가족여행 ④]성산일출봉/표선 목초지

2021년 4월 26일 여행 마지막 말, 아직 어둠이 걷히지 않은 새벽 5시 5분 아들과 숙소를 나섰다. 이른 새벽에 일출을 보기 위하여 성산일출봉을 오르는 이가 얼마나 되랴 생각했는데 5시 20분 주차장에 도착하니 이미 많은 차들이 주차장을 메우고 있었고 사람들은 일출봉 쪽으로 종종걸음치고 있었다. 바닷바람이 제법 세찼다. 헉헉대며 계단을 오르기 18분, 5시 38분에 정상에 도착했는데 이미 일출 조망 스탠드는 대부분 사람들이 차 있었고 하단에만 앉을 자리가 있었다. 5시 49분, 벌겋게 달아오른 수펑선 위로 새빨간 해의 정수리 부분이 빼꼼히 나타나기 시작했다. 일출을 제대로 감상할 수 있는 좋은 날씨였다. 이내 쑥 튕겨오르듯 둥근 해가 전체 모습을 드러냈는데, 동해에서 일출 때 보던 해보다 컸고, 수..

25 2021년 04월

25

국내여행 이야기/호남&제주권 여행 [제주 가족여행③]사려니숲길/평대해변

2021년 4월 25일 어제 늦게 잠자리에 들어 피곤할 텐데 약속한 대로 와이프도 새벽 5시 반에 일어났다. 대충 옷을 걸치고 살금살금 숙소를 나와 어제저녁 다녀왔던 포구 쪽으로 나갔다. 성산일출봉 왼쪽으로 일출이 시작되었다. 수평선 위로는 구름이 두텁게 깔려있어 제대로된 일출은 볼 수 없었지만, 이른 아침에 신선한 공기를 마시며 와이프와 단둘이 해를 바라볼 수 있다는 것이 좋았다. 숙소로 돌아와 씻고 기다리자니 역시 새나라의 어린이인 새봄이가 제일 먼저 방문을 열고 나왔다. 아침 식사 전까지 제법 긴 오늘 아침 시간도 새봄이와 친구 되는 시간이었다. 아침식사를 마치고도 시간을 더 보내다가 느지막이 숙소를 나서기 전 파란 하늘을 배경 삼아 가족사진을 찍었다. 우선 국수집에서 점심식사를 하고 사려니숲을 갈..

25 2021년 04월

25

국내여행 이야기/호남&제주권 여행 [제주 가족여행②]한화아쿠아 플라넷

2021년 4월 24일 제주 가족여행 두 번째 날, 아침 7시 우리 방문을 제일 먼저 연 것은 새봄이었다. 다른 식구들이 늦잠을 자고, 아침을 준비하는 사이 새봄이와 나는 친구가 되었다. 특별한 일정없이 시작하는 여유로운 하루다. 이 숙소에는 어린아이들이 좋아하는 책과 장난감,인형들이 많이 준비되어 있었다. 한 개의 방 벽에는 구멍이 뚫려 원통형 미끄럼틀로 장난감 방으로 내려갈 수도 있게 꾸며져 있다. 책을 무척 좋아하는 새봄이가 몇 권의 책을 골라 우리 침대로 올라왔다. 처음에는 옆에 눕더니 이내 내 가슴팍으로 기어오른다. 손주를 안고 책을 읽어주는 시간, 최고로 행복한 시간이다. 손주와 놀이에 빠져 있는 시간, 나도 동심의 세계에 빠져 든다. 아들 부부가 유부초밥과 미역국으로 조촐한 아침 식단을 꾸몄..

24 2021년 04월

24

국내여행 이야기/호남&제주권 여행 [제주 가족여행①]빛의벙커

2021년 4월 23일 온 가족이 제주도 여행을 왔다. 3주간 제주도 여행 중인 아들 가족이 여행을 마치는 시점에 맞춰 3박4일로 일정을 잡고 같이 돌아오기로 했다. 마침 오늘이 내 생일이라 가족들이 의미를 부여하는 여행이 되었다. 티웨이 항공의 기내에서 딸내미가 생일기념으로 찍은 셀카 처음으로 콜밴을 이용하여 김포공항에 왔다. 1일 3만원하는 주차비를 고려해볼 때 콜밴을 이용하는 것이 저렴한 듯하다고 딸내미가 예약했다. 제주 여행객 폭증으로 김포공항이 혼잡하여 비행기를 놓치는 사례까지 있다는 기사를 보고 너무 서두르다 보니 공항에 도착하여 아침식사를 하고 탑승수속을 마치고 2시간이나 기다려야 했다. 제주에 도착하여 예약한 렌트카를 받고 점심식사를 위하여 아들이 예약한 식당으로 갔다. 아들 가족보다 우리..

12 2020년 10월

12

국내여행 이야기/호남&제주권 여행 [제주 가족여행⑤]에코랜드

2020년 10월 11일 3박 4일 여행의 마지막 날이다. 오늘 아침 역시 우리를 깨운 건 새봄이의 이른 방문이었다. 사용했던 집을 깨끗이 청소하고 어제보다 느긋하게 오전 10시에 숙소를 나섰다. 오늘은 멀지 않은 에코랜드와 비자림를 가보기로 했다. 모든 방문지 선택은 어린 손녀딸을 우선적으로 배려해야 했는데 4년 전에 에코랜드는 부모님을 모시고 와서 부담 없이 돌아본 곳이라 새봄이가 힘들어하지 않을 것이라고 생각되었다. 숙소를 떠나기 전 가족사진을 찍었다. 리모컨을 움켜쥔 손녀딸이 자기는 이렇게 하고 찍는단다. 청개구리같은 딸이 못마땅한 아비는 찌푸린 얼굴이지만, 어쩌랴? 리모컨을 자꾸 던지는 청개구리 손주가 잡고 있던 리모컨을 마구 누르는 바람에 찍힌 동영상이다. 에코랜드까지는 15분 정도 걸렸다. ..

12 2020년 10월

12

국내여행 이야기/호남&제주권 여행 [제주 가족여행④]보메와산감귤농장/아부오름

2020년 10월 10일 스누피가든에서 나와 윤아가 추천한 감귤 따기 체험 농장으로 갔다. 새봄이가 흥미를 가질까 의문이었는데, 농장 주인의 설명을 듣고 가위로 귤을 따더니 어른보다 꼼꼼히 꼭지를 다듬어 우리를 웃게 했다. 나머지는 사진을 찍거나 새봄이 귤 따는 것을 보고 신기해하고 있는 사이 새봄이가 혼자 바구니 다섯 개를 거의 다 채웠다. 숙소에서 농장까지는 13km로 15분 정도 걸렸다. 체험비는 1인 5,000원이었다. 입구에서 농장 주인의 설명을 듣고 바구니와 가위를 하나 씩 지급받았다. 사진은 농장 주인이 찍어준 것 새봄이도 가위를 받아 들었다. 아빠,엄마는 보조, 새봄이가 진짜 일꾼 우리 부부도 보조가 되었다. 우리는 이미 지난 겨울 딸내미와 제주에 와서 감귤 따기를 체험했다. 높이 달린 귤..

12 2020년 10월

12

국내여행 이야기/호남&제주권 여행 [제주 가족여행③]스누피가든

2020년 10월 10일 전날 저녁 이야기꽃을 피우다 늦게 잠자리에 들어 아침 늦게까지 잠에 빠져 있는데 7시가 넘어 손녀딸이 들어왔다. 별채에 자고 있던 손녀딸이 6시쯤 일어나 우리가 자고 있는 안채로 간다는 것을 아들 내외가 한 시간이나 붙잡고 있었나 보다. 느긋하게 아침식사를 하고 9시 반쯤 숙소를 나서기 전에 뜰에서 가족사진 촬영을 했다. 손주를 우리 부부 사이에 앉히고 사진을 찍고 싶었는데 아빠와 찍겠다고 고집을 부렸다. 간신히 건진 사진 한 장 고모와는 잘 찍었다. 여행 내내 고모를 '친구'로 부르고, 나중에는 '언니'라고 불러 우리를 웃게 했다. 여자들끼리 카메라를 들이대자 익살맞게 크게 웃는다. 숙소에서 22Km 떨어진 곳에 있는 '스누피가든'에 왔다. 아이들이 새봄이에게 어울리는 장소를 ..

09 2020년 10월

09

국내여행 이야기/호남&제주권 여행 [제주도 가족여행②]식당'회춘'/카페'북촌에가면/함덕해수욕장

2020년 10월 9일 아들 가족이 어제 우리가 이용했던 같은 항공편으로 제주공항에 도착했다. 오전 10시 40분에 픽업해서 우선 렌터카 업체에 들러 아들을 추가 운전자로 등록했다. 일찍 서두른 탓에 배가 고프다고 해서 우선 점심식사를 하러 갔다. 오늘은 아침부터 하늘이 잔뜩 찌푸렸다. 아이들이 에어비앤비를 통해 3박 4일 빌린 집이다. 80년 전에 지어진 전통적인 제주 가옥이라 지붕이 굉장히 낮아 처마 끝은 내 키 정도밖에 되지 않았다. 왼쪽 별채는 과거 광이었는지 모르겠다. 내부는 제법 깔끔하게 수리를 해서 여행자들이 불편 없이 사용할 수 있게 꾸며 놓았다. 오른쪽은 우리가 쓰고 왼쪽은 아들네가 쓰기로 했다. 아들네를 픽업해서 찾아간 식당 '회춘'이다. 조천읍에 있으며 우리 숙소에서 멀지 않은 곳이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