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대구수목원

신박사 2021. 8. 2. 03:00

*대구수목원에 심장을 강하게 하는 순백색의 백옥같이 눈부시고 보석같이 빛나는 나무수국 꽃이 활짝 피었습니다!

♣꽃말은 '진심, 변덕, 우정, 냉정' 입니다. 

 

 

 

1. 나무수국 꽃:

어린잎 식용하며, 정원수 심는다.

우리나라, 중국, 일본 등지 분포한다.

 

2. 나무수국 명패:

효능은 심장을 강하게 하고,가슴이 두근거리는 증세나 학질,열을 내리는데 쓴다.

 

3. 나무수국 꽃:

약효는 消濕(소습), 破血(파혈)의 효능이 있다. 腎囊風(신낭풍) 치료에는 분단화 7개의 煎液(전액)으로 씻는다. 
粉團花根(분단화근) - 말라리아, 爛喉(난후)를 치료한다. 또 接骨(접골)의 효능이 있다.

 

4. 나무수국 꽃:

나무수국은 원산지가 일본이고 관상수로 심는다.

 

5. 나무수국 꽃:

잎은 타원형~달걀형이고 마주 나지만 돌려 나는 것도 있다.

잎 끝이 뾰족하며 가장자리에 날카로운 톱니가 있다.

 

6. 나무수국 꽃:

가지 끝의 커다란 원추꽃차례에 장식꽃과 양성화가 섞여 달린다.

꽃잎처럼 생긴 꽃받침조각은 3~5개이며 흰색이다.

 

7. 나무수국 꽃:

삭과 열매는 타원형이며 끝에 암술대가 남아 있다.

장식꽃만 있는 것을 큰나무수국이라고 한다.

 

8. 나무수국 꽃:

꽃은 7-8월에 피고 중성화만 달리며 가지끝에 큰 원추화서를 이루고, 꽃받침잎은 꽃잎 모양으로 원형에 가깝고 백색이지만 약간 붉은 빛이 돌기도 한다.

 

9. 나무수국 꽃:

꽃이 쓰러진 다음에도 모양이 변화되지 않고 그대로 겨울까지 달려있다.

 

10. 나무수국 꽃:

이명은 풀수국 이라고도 합니다.

 

30. 나무수국 나무

 

 

*나무수국(Hydrangea Panlculata)

1.꽃말:진심,변덕,우정,냉정 

2.분류:범의귀과

3.분포:우리나라,중국.일본

4.원산지:일본

5.이명:풀수국

6.꽃:7~8월에 흰색꽃이 핀다.

7.설명: 범의귓과에 속한 낙엽 활엽 관목.  어긋나고 3~5개로 갈라지며 둔한 톱니 있다.

어린잎 식용하며, 정원수 심는다.

우리나라, 중국, 일본 등지 분포한다. 나무수국은 원산지가 일본이고 관상수로 심는다. 
잎은 타원형~달걀형이고 마주 나지만 돌려 나는 것도 있다. 

잎 끝이 뾰족하며 가장자리에 날카로운 톱니가 있다. 

가지 끝의 커다란 원추꽃차례에 장식꽃과 양성화가 섞여 달린다. 

꽃잎처럼 생긴 꽃받침조각은 3~5개이며 흰색이다. 

삭과 열매는 타원형이며 끝에 암술대가 남아 있다. 

장식꽃만 있는 것을 큰나무수국이라고 한다.
8.효능: 심장을 강하게 하고,가슴이 두근거리는 증세나 학질,열을 내리는데 쓴다

 

 
*나무수국의 효능

1.원산지: 일본 
2.형태: 낙엽활엽관목 
3.크기: 높이 2-3m 
4.꽃,번식방법: 삽목과 분주에 의한다.
 

5.잎: 잎은 대생하나 때로 3윤생하며 타원형, 난형이고 급첨두, 원저로 길이 5-12cm, 폭 3-8cm로서 표면에 처음에는 털이 약간 있으나 점차 없어지고 뒷면은 연한 녹색이로서 맥위에 털이 있으며 가장자리에 예리한 톱니가 있다. 

6.꽃: 꽃은 7-8월에 피고 중성화만 달리며 가지끝에 큰 원추화서를 이루고, 꽃받침잎은 꽃잎 모양으로 원형에 가깝고 백색이지만 약간 붉은 빛이 돌기도 한다. 

꽃이 쓰러진 다음에도 모양이 변화되지 않고 그대로 겨울까지 달려있다. 
-이용방안 
관상용으로 이용한다. 
나무수국, 큰나무수국의 花(화)는 粉團花(분단화), 根(근)은 粉團花根(분단화근)이라 하며 약용한다. 
⑴粉團花(분단화) 
성분 : 나무수국의 건조된 꽃에서는 2.5%의 백색결정물이 분리되었다. 
신선한 것 또는 건조된 內層樹皮(내층수피)에서는 2%의 neohydrangin이 함유되어 있다. 내층수피의 점액 중에는 d-xylose 2.13%, d-galactose 16.1%, l-rhamnose 13.82%, d-galacturon酸(산) 61.26%, 무기물 2.97%가 함유되어 있고 이외에 樹脂(수지), 지방, umbelliferon, umbelliferon 배당체, 乳酸(유산), magnesium 및 칼슘이 함유되어 있다. 
약효 : 消濕(소습), 破血(파혈)의 효능이 있다. 腎囊風(신낭풍) 치료에는 분단화 7개의 煎液(전액)으로 씻는다. 
⑵粉團花根(분단화근) - 말라리아, 爛喉(난후)를 치료한다. 또 接骨(접골)의 효능이 있다. 
유사종 
나무수국(H. paniculata Sieb.): 꽃은 양성화와 중성화가 한 화서에 달린다.

 

 

 

 

 

 

*보신후 아래모양에 공감 버튼을 ~ 눌러주세요! - 감사합니다 -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이전 댓글 더보기
안녕하십니까.
35도를 오르내리는 폭염이
연일 기승을 부리기도 합니다.
건강관리 잘 하시기를 바라면서
정성껏 올려주신 포스팅에 즐감하고 쉬어갑니다.
87공감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안녕하세요~??♥
마음속에 사랑이 가득하고 즐거움과
행복이 넘쳐나는 아름다운 삶을 살아야하며
행복은 나자신이 만들어가야 합니다
오늘도 무더운 찜통 가운데에서도 마음의 여유와 함께
즐겁고 건강하게 행복한 웃음의 하루 보내섰음좋겠습니다
˚♡。~ happy today ~·°³оΟ━☆ ♣ ~♬~♪~♡
빨리 가고 싶으면 혼자 가고,
멀리 가고 싶다면 함께 가라"
혼자라는 말은 단어만으로도 외로움이 묻어나고,
함께라는 말은 단어만으로도 따뜻함이 묻어납니다.
누군가에게 힘이 되는 아름다운 동행이 될 수 있다면
참 행복하겠다 생각해봅니다. 당신은 나에게...
나는 당신에게... 아름다운 동행이고 싶습니다.
♡~ :♥*:....*:♥:♡*:......:*:♡:♥*:....:*♥:~♡
좋은 생각을 하는 사람은 좋은 말을 하고
좋은 말을 하는 사람은 좋은 행동을 한다.
그리고 좋은 행동을 하는 사람은 좋은 삶을 살고
좋은 삶은 사는 사람은 좋은 이름을 남긴다
♡ :♥*:....*:♥:♡*.*""*건강..행복*""* :*:♡:♥*:....:*♥:♡
커피향이 그리우면 찾아가는 그런 곳
마음이 울적하면 위로받고 싶어 찾아가는 그런 곳
아무말 하지 않아도 내 맘 알듯
고개 끄덕이며 작은 웃음 지어 주는 그런 곳
따스한 작은 입 맞춤으로 내 맘의 아침을 열어주는 그런 곳
언제나처럼 내 맘이 쉬어갈 수 있는
작은 쉼터 같은 곳은 당신의 마음입니다
☆~♡。˚♡。˚♡。˚♡。˚♡。˚♡。˚♡。˚♡。~☆
# 오늘의 명언
감사하는 마음은 있지만 표현하지 않는 것은
선물을 포장한 후에 주지 않는 것과 같다.
​ - 윌리엄 아서 워드 -
나무수국에 힐링합니다
시원한 오후시간되세요~~
공감 꾹~~작품 잘 감상하고 마믈다 갑니다.
여름 건강 잘지키세요~~
마음을 열고 지혜로운 사람들의 좋은 생각을
받아들일때,,,공감을 추가합니다.
나무수국. 여름꽃
원산지부터 한약기능까지 올려 놓아
사진보며 잘 읽고 공감하고 갑니다
사랑하는 칭구님~방긋!!!.

무더운
한여름 이지만
걱정은 짧게
기쁨은 길게
가지시면서

코로나19 도
한줄기 시원한
바람을 따라
멀리 날아가고
언제나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길
소망합니다
고운밤 되세요..^^
연일 더운날이 이어집니다
더위의 절정기를 지나고
있나 봅니다

지금의 이 뜨거운 햇살이
농작물을 제대로 익혀주고
갖가지 과일의 당도를 높이며
가을의 풍요를 가져올 것입니다

힘들고 어려운 고비이지만
가을의 알찬수확을 생각하면서
견뎌 내시기 바랍니다

수요일 퇴근후의 시간이
편한 쉼이 되시기 바랍니다
조석으로 시원한 바람이 불기는 해도
아직은 더운날이 이어지고 있어니 늘 건강 하시기 바랍니다,
빨간 수선화 /
*
그대 빨간 나비처럼 날고 싶었지
붉은 혼 꽃불이 되어
숲의 정글을 뚫고 하얀 나비처럼 훨훨 날아
빛 밝은 곳에 살고 싶었지
그래 그렇게 살지
노래 부르지 그랬어
청산에 마파람 부는 날 올라가 봤지
아무런 흔적도 대답도 없었어
산행을 하는 길이 눈밭에 쌓여
모든 게 정지하고 스러지고 없으니까
검은 장막일까
하얀 나비처럼 훨훨 날아갈 수 있을까....
그래 인생이란 그런 거야
다그치면 사그라지고 보이지 않아
산 위엔 세찬 바람이 불어오는 강물이
멈춰 설 수도 없었겠지
허공에 가득한 찬바람 떠돌았지
푸른 솔잎 끌리는 청바람 가는 곳을 몰라
멈춰서 기다릴 여유도 없었겠지
훠이 훠이 날아오는 눈발에
청솔가지 휘어지듯 내걸어 두었다,
빨간 수선화.
*
/서리꽃피는나무 poetcorner

비밀댓글입니다
나무 수국 예뻐요
수국은 제가 참 좋아하는 꽃이에요
흰색도 예쁘지만 보라색, 남색, 분홍색도 다 환상적이고 예쁘지요
비밀댓글입니다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날씨는 더워도 또 불타는
금요일이 돌아왔네요
오늘도 힘차게 출발하시고
마음이 넉넉한 좋은 시간되세요
감사하는 마음으로 잘 보고
화목한 행운을 빕니다~~~~~~*
비밀댓글입니다
수국은 봤지만 나무수국은 처음입니다.
수국과 비슷하면서도 조금 다르군요.
감사합니다. 신박사님. 공감! 평강을 누리세요.
비밀댓글입니다
산에 올라보면 안다
그리움이 어떻게 산이 되는가를
함묵의 봉우리가 울어 울어
더욱 깊어지는 내력을
그 눈물이 흘러 바다가 되는 세월을
바닷물이 왜 눈물의 맛인가를 안다 
 
지리산은 
선 채로 억 년을 비에 젖고
선 채로 억 년을 울음 운다
그렇다고,
그 기다림의 당위나 애련의 연유에 대해선
묻지 마라
간절한 부름은 귀에 닿지 않고
영혼에 가 닿는 법 
 
사랑아,
나도 너에게 그렇게 왔다 
 
책속의 글



그리운 고운님!~

폭염과 열대아로
얼마나 힘드셨어요
이젠 입추도 지나고
말복지나면
한시름 더위에서 자유롭겠죠

존경하는 고운님!~

언제나 변함없는사랑으로
잊지 않으시고
방문해 주신 님께
넘나 크나 큰 사랑에
깊이 감사드리며
덕분에 저도 잘 있어요

고운님도 부디 하시는일
모두 모두 잘 되시길 빌며

주님의 말씀과 기도와
성령의 기름 부음으로
거룩한 날들이 되시길
주 예수이름으로 기도드리며
사랑합니다
잘 감상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