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커피사탕 2011. 6. 28. 00:37

<OBJECT id=CCf6T68X19U$ codeBase="http://fpdownload.macromedia.com/pub/shockwave/cabs/flash/swflash.cab#version=9,0,0,0" classid=clsid:d27cdb6e-ae6d-11cf-96b8-444553540000 width=642 align=middle height=390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어쩌자고 난 널 알아봤을까  또 어쩌자고 난 너에게 다가갔을까

떠날 수도 없는 이젠 너를 뒤에 두고 걸어도 
보이는 것은 네 모습뿐인걸 언젠가 네가 했던 아픈 말
서로를 만나지 않았다면 덜 힘들었을까
너는 울고 있다 참고 있다 고갤 든다 아프게 웃는다
노을빛 웃음 온 세상 물들이고 있다

보고 싶다 안고 싶다 네 곁에 있고 싶다 아파도
너의 곁에 잠들고 싶다

 
첨 그날부터 뒷걸음질 친 너
또 첨 그날부터 이별을 떠올렸던 나

널 너무 갖고 싶어도 외면할 수 없었던 것들
차가운 세상 서글픈 계산들

아무리 조심해도 애써도 아무리 아닌 척 밀어내도
이미 난 네가 좋아

보고 싶다 달려간다 두드린다 넌 놀라 웃는다
동그란 웃음 온 세상 다 어루만진다

울지 마라 가지 마라 이제는 머물러라 내 곁에
넌 따뜻한 나의 봄인걸
 
아직 망설이는 네 맘 앞에 그래도 멈추지 못할 내 마음
네게 남은 두려움 너를 안고 안아 내 품이 편해질 때까지
 
울고 있다 참고 있다 고갤 든다 아프게 웃는다
노을빛 웃음 온 세상 물들이고 있다  울지 마라 가지 마라
이제는 머물러라 내 곁에 넌 따뜻한 나의 봄인걸
 
마침내 만나게 된
너는 나의 따뜻한 봄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