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도 달도 따줄게

댓글 10

일상 다반사

2012. 8. 16.

 

자료 : daum이미지,뮤직,정보 KBS드라마site 참조

   

                                                                                                                                                                                                 

 

Title/ 혹시 그대 나와(별도 달도 따줄게 OST)

Artist/ 유승찬(1982. 2. 12 생 :180cm: 서강대)

 

 

 

 

 

 

서진우(조동혁분)는 어린시절 물놀이 사고로 형 대신 살아남은 부담감을 안고 살아가는

소심한 성격의 요양병원의사로서 한미당식품사원 차경주(고세원분)와 교제를 하지만,

 

 

 

                                                                                                                                                                                                          

차겁고 영리한 그녀는 뷰티플래너로서 살아가는 홀어머니 고미자(문희경분)와의 어려운

환경에서 벗어나려고 선택한 의사 서진우가 대학병원에서 요양병원으로 옮기자 실망하며

마음의 갈등을 겪습니다.

 

 

 

                                                                                                                                                                                                      

한 채원(서지혜분)은 어린시절 심장수술을 받고 싱그럽고 따스한 심성으로 오늘의 삶을                                                                 

감사하게 여기며 순수한 감성으로 살아가는 한미당식품 한정훈(이효정분)회장의 외동딸로서                                                          

   요양병원에서 만나는 서진우와 꽃처럼 아름다운 사랑을 만들어 갑니다.

 

 

 

 

                                                                                                                                                                                                     

 

머찌고 매력적인 한민혁(고세원분)은 따스한 가장이며 한미당식품회장인 한정훈이 길 잃은

장터에서 데려와 키운 아들로서 성실한 그를 한미당 식품마케팅본부장으로서 아들로

후계자로 키우지만,

한 채원의 어머니 오영선(이혜숙분)에게는 외면을 당하여 마음고생을 합니다.

 

 

                                                                                                                                           

신분상승을 위해 매처럼 예리한 감성으로 살아가는 차갑고 영악한 차경주는 우연히

이루어진 한민혁과의 만남을 위해 3년간이나 사귀던 서진우를 매몰차게 걷어차고

신데렐라의 꿈을 안고 한미당식품의 아들임을 알고 그에게 올인합니다.

 

 

                                                     

 

                                                                            

해병대 출신을 생애에 그 무엇보다도 자랑스러이 여기는 시설업자 서만호(김영철분)는

큰아들을 물가에서 잃고 아픈 가슴을 안고 둘째아들 서진우에 큰 희망을 갖고 살아가고

어머니 강필순(반효정분)과 객기부리는 아들로서, 집안 어른으로서 가정을 이끌어 갑니다.

 

 

 

                                                  

만호의 둘째며느리 박나래(임정은분)는 일찍이 청춘사업에 올인해 손아래 낭군

서진구(김동윤분)와의 서지나(이주연분)를 슬하에 두고 시아버지가게에 경리부장과 가정의 굳은 일은

도맡아 처리하는 어린시절 철없던 불장난의 전형으로,

그래도 젊음의 끼를 주추리며 책임감을 갖고 살아가는 낭군과 어른들을 모시며

철닥서니 없는 막내 시누이 서진희(해금분)의 뒤치다꺼리도 마다하지 않고 시할머니를

모시며 며느리로서 아릉다릉 즐겁게 살아갑니다.

              

                                                                

 

 

                                                                                                                                                                                                  

한미당식품한회장 비서실장이며 처남인 오영택(홍일권분)은 차경주에 약점을 잡히고

한본부장과의 결혼계획이 학창시절 채원과의 불미스런 추억, 서 진우와의 교제사실 등..

악제로 취소되자 오뉴월 서릿발 같은 여인의 한을 품고 채원과 진우 그리고 민혁을

저주하는 차경주에 함정에 빠집니다.

 

 

자연스런 만남에서 이루어져 가는 꾸밈없는 아름다운 사랑과

그렇치못한 이해타산에 꾸미어져가는 조건의 사랑..

 

가족간의 갈등으로 서로 멀어져 가지만 결국 어려울 때 힘이 되는 것은

 

조건없는 따듯한 가정의 사랑이 있기에..

 

그 결실은 어떻게 우리 앞에 보여질는지..

기대됩니다. (120회~ )

 

 

 

 

 

'일상 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별도 달도 따줄게  (10) 2012.08.16
한여름 밤의 꿈.  (2) 2011.07.24
공원의 오후..  (12) 2011.05.19
고향 가는 길  (29) 2011.02.04
선상님 ! 선생님 ?  (2) 2010.10.03
개 이야기 (Dog's story)  (2) 2010.09.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