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이랑 풍경이랑.

아름다운 꽃과 야생화 그리고 주옥같은 글을 만나보세요.

25 2022년 05월

25

꽃과의 만남 경북 경주시 동부사적지(첨성대) 환상적인 금영화(서양 꽃양귀비)-상.

개양귀비(꽃양귀비). 신록의 계절 5월 중 하순에 꽃을 볼 수 있는 개양귀비는 쌍떡잎식물 양귀비목(目), 양귀비과(科), 양귀비속(屬) 원예용 한해살이 또는 두해살이식물입니다. 원산지는 유럽이며, 아시아, 북아메리카로 귀화한 식물입니다. 줄기의 높이는 30~80㎝이며 식물 전체에 털이 있습니다. 잎은 어긋나며 깃꼴로 갈라지고, 갈래잎은 끝이 뾰족한 피침형으로 가장자리(바깥쪽)에 결각상 톱니가 있고 잎의 양면에 털이 있습니다. 아래쪽 잎은 잎자루가 있고, 위쪽 잎은 잎자루가 없는 것이 특징입니다. 꽃은 5월~6월에 붉은색, 분홍색, 흰색으로 피며, 꽃은 줄기 끝에 1송이씩 달립니다. 녹색의 꽃받침잎은 2장이며 겉에 털이 있으며, 꽃이 피면 바로 떨어지는 특징이 있습니다. 꽃잎은 4장이고, 길이는 2~5㎝입..

23 2022년 05월

23

풍경 경북 경주시 분황사(황룡사지) 싱그럽게 익어가고 있는 황보리밭 풍경.

황룡사는 신라 진흥왕 14년(553)에 공사를 시작하여 선덕여왕 14년(645)에 구층 목탑을 건립하면서 모든 공정의 공사가 마무리되었다고 전해지고 있습니다. 이렇게 황룡사는 무려 93년에 걸친 대규모 국가사업으로 완성된 사찰이었었지만. 고려 고종 25년(1238) 몽골군의 침입 때 황룡사와 함께 이 거대한 사찰이 함께 소실되었다고 전해지고 있습니다. 만약 이 거대한 사찰인 황룡사가 외세의 침입이 없이 오늘날까지 남아 있었으면 얼마나 좋았을까! 생각하면 할수록 안타까움이 들게 해줍니다. 1960~1970년대까지만 해도 우리나라에는 보릿고개가 있었습니다. 이렇게 힘든 보릿고개는 1970년대 통일벼라는 품종이 개발되어 보급되면서, 쌀의 수확량이 획기적으로 개선되면서 보릿고개가 서서히 없어졌지요. 한때는 주식..

댓글 풍경 2022. 5. 23.

21 2022년 05월

21

꽃과의 만남 5월 중순 대구광역시 대구수목원 싱그러운 섬초롱, 가막살나무, 눈개승마.

오늘은 1년을 24개로 구분한 24절기 중에서 여덟 번째 절기인 소만(小滿)입니다. 소만 절기는 7번째 절기인 입하(立夏)와 9번째 절기인 망종(芒種) 사이에 들며, 음력 4월 21일 양력으로 5월 21일 무렵에 있습니다. 소만은 글자 그대로 열매가 작은 곡식 열매가 알이 차면서 익어간다는 뜻을 품고 있습니다. 즉 보리와 밀이 익기 시작하는 시기이며, 이때부터 날씨는 초여름으로 서서히 접어들게 됩니다. 또한 소만 무렵이면 싱그러운 초목들은 잎이 무성해지고 생육이 왕성해지고, 농촌에서는 모내기 준비로 일 년 중 가장 바쁜 농번기가 시작됩니다. 옛날부터 소만 무렵에는 가뭄이 심하다고 하더니 올해가 그런 해가 아닌가 생각됩니다. 하루라도 빨리 가뭄을 해소해줄 충분한 양의 비가 내렸으면 하는 바램을 가져봅니다...

20 2022년 05월

20

꽃과의 만남 대구광역시 수성구 범물동 진밭골 샤스타데이지, 싱그러운 장미꽃.

진밭골은 지금으로부터 400여 년 전 임진왜란(壬辰倭亂)과 병자호란(丙子胡亂)을 피하여 경주, 전주 최씨 일가들이 정착하면서 이루어진 마을이라고 전해지고 있습니다. 진밭골 마을에서 약 3km 지점에 가락골마을이 있습니다. 진밭골의 유래는 이곳의 농지가 매우 물기가 많아서 논밭, 농사에 적합하지 않아 수전 또는 이전으로 부르다가 진밭이란 이름을 붙여서 부르고 있다고 전해지고 있습니다. 가락골은 정확한 유래가 전해지는 것은 없으나 주변 계곡이 아름다워서 가곡으로 부르다가, 가락골이란 이름을 붙여서 부르고 있다는 설이 전해지고 있습니다.

18 2022년 05월

18

꽃과의 만남 대구광역시 동구 율하체육공원 싱그러운 이팝나무 숲.

이팝나무. 새하얀 꽃잎이 하얀 쌀밥 알갱이 같이 보인다고 이팝나무라는 이름이 붙여졌다고 하는 이팝나무는, 식물 분류상 물푸레나무과에 속합니다. 나무의 모양은 원정형이고 키는 약 20m까지 자라는 낙엽활엽교목(落葉闊葉喬木)입니다. 원산지는 우리나라를 비롯하여 중국과 일본입니다. 서울과 대전을 중심으로 한 중부 이남 지방에서 자생하고 있습니다. 꽃은 5월~6월에 나무 전체에 흰 꽃이 마치 눈꽃 같이 덮이며 은은한 꽃향기가 멀리까지 퍼지는 특징이 있습니다. 나무의 껍질은 코르크질이 약간 발달 되어 있고 나무의 줄기가 세로로 갈라집니다. 어린 가지는 회갈색으로 종잇장처럼 길게 벗겨지며, 가을에 노란색 단풍잎과 보라색 열매와 나무의 모양도 아름다워 가정집 정원이나 공원, 도로변에 조경수로 많이 심고 있습니다.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