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도가 그린 그림

댓글 172

포토에세이

2020. 12. 13.

 

겟벌이라는 넓은 도화지 위에 파도가 그림을 그렸다.

하루에 두번씩 그린 그림을 지우고 그 자리에 다른 그림을 그린다.

가끔씩 지나가는 바람이 파도가 그림을 그리는데 힘을 보태기도 한다.

 

가끔씩 갯벌에 숨어있던 조개들이 나와서 파도가 그린 그림에 덧칠을 하기도 한다.

 

                                                                    강화 민머루해변에서 촬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