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신문 010 4535 8400

영천의뉴스는 영천시민신문에서 시작합니다.[영천뉴스,영천소식,영천신문,영천한약]

경북도, 사전 계약심사로 294억원 예산절감 - 계약심사 확대 및철저한 현장 확인으로 예산낭비 사전예방 -- 원가산정의 적정성 확보 및 지방 재정건전성 강화 기대

댓글 0

경상북도

2020. 6. 30.

경상북도는올해 상반기 도, , 출자출연기관을 대상으로 공사, 용역, 물품구매 등 6126510억 원에 대해 계약 전() 원가심사를 통해 294억원의 예산을 절감했다고 밝혔다.

 

예산 절감률은 평균 4.52%로 심사건수는 전년 동월 455건보다 157건이 많았고 절감액도 전년 동월 181억원 보다 113억원이나 증가했다.

 

기관별 절감액을 살펴보면, 군이 345230억원으로 전체 절감액의 78.1%를 차지해 가장 많았고, 도는 24859억원(20.2%)을 절감했으며, 출자출연기관이 195억원(1.7%) 절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업유형별로는 공사분야가 278261억원으로 전체 절감액의 88.7%로 가장 많았고, 용역분야가 14330억원(10.3%) 절감했으며, 물품인쇄분야가 1913억원(1%) 절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금년부터 5천만원이하 1인 수의계약 물품(여성기업, 장애인단체)에 대해서 계약심사를 확대운영하여 전년대비 9634억원에 대한 사전심사로 86백만원의 예산절감 효과를 거두었다.

 

주요 절감사례로는 빛과 풍경 조성사업의 잡철물 제작설치품 조정 및 수량산출 오류정정 등 376백만원, ‘자연재해 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의 절토면 및 성토면 고르기 중복적용 오류정정 등 574백만원 등이다.

 

반면, 건설폐기물 처리 시 건설협회 기준보다 처리비를 낮게 책정한 사업에 대해서는 오히려 적정원가로 예산을 증액하기도 했다.

 

이창재 감사관은 계약심사 제도의 본래 기능인 원가산정의 적정성 확보 및 지방 재정건전성 강화를 위해 하반기에도 보다 꼼꼼한 심사와 이행실태 점검 등을 이어 나가겠다는 각오다.

 

아울러 도에서 추진하고 있는 계약원가 절감액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지방재정 운영에도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