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민신문 010 4535 8400

영천의뉴스는 영천시민신문에서 시작합니다.[영천뉴스,영천소식,영천신문]

21 2022년 01월

21

영 천 시 청통면, 2022년 임인년 새해 첫 이장회의 개최 2020년 다양한 사업 소개

청통면, 2022년 임인년 새해 첫 이장회의 개최 2020년 다양한 사업 소개 영천시 청통면(면장 양광환)은 1월 10일 청통면 행정복지센터에서 2022년 임인년을 맞아 새해 첫 이장회의를 개최했다. 올해 첫 개최한 이장회의는 새해인사로 시작해 주요 회의 내용은 인구 늘리기 추진 협조, 상반기 주민자치프로그램 실시, 종교시설 재난지원금, 경상북도 농어민수당 지원사업 안내 등으로 이뤄졌다. 이병주 청통면 이장협의회장은 “임인년 새해 소망으로 코로나19로부터 일상 회복이 완전히 이뤄지도록 기원한다”며 “작년 한 해는 코로나로 인해 이장협의회가 제대로 활동하지 못했으나 2022년도에는 청통면의 발전을 위해 더욱 단합된 모습을 보이겠다”고 말했다. 양광환 청통면장은 “시정 구호인 호시마주처럼 청통면의 발전과 주..

댓글 영 천 시 2022. 1. 21.

21 2022년 01월

21

카테고리 없음 민원실 대기 시스템 도입편리한 민원서비스 제공

민원실 대기 시스템 도입, 편리한 민원서비스 제공 동부동 행정복지센터(동장 김명규)는 민원인들의 편의를 도모하는 차원에서 올해부터 순번대기 시스템을 도입해 스마트한 민원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월 12일 밝혔다. 기존에는 서류 발급을 위해 줄을 서서 기다려야 했기에 민원인들이 한 번에 몰릴 때에는 대기 순서가 뒤바뀌는 등 불편한 상황이 발생할 소지가 있었다. 순번대기표 발급 시스템은 민원인이 대기 순번과 호출 창구를 쉽게 찾을 수 있어 민원인의 혼란을 막아 신속한 업무 처리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방문한 민원인은 “통합 순번대기 시스템 덕분에 민원대 앞에 서서 기다려야 하는 불편함을 해소하고 시대의 변화에 발맞춘 동부동 행정복지센터 변화에 기쁘다”고 밝혔다.

21 2022년 01월

21

영 천 시 신예 정세빈 양, ‘소담스러운 소리’ 가야금 병창 갸야금 병창 대상 수상 후 독주회

신예 정세빈 양, ‘소담스러운 소리’ 가야금 병창 갸야금 병창 대상 수상 후 독주회 청통면 호당2리 정연인·박태옥 씨 손녀 정세빈(노변중 1학년)양이 2021년도 제20회 대한민국 빛고을 기악대제전에서 가야금병창 대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이어 수성인재육성장학재단의 장학생으로 선발돼 1월 8일 ‘한판 놀아볼까’의 소리꾼 후학양성을 위한 슬로건으로 민정민 가야금병창연구소 신예 발굴프로젝트인 제1회 정세빈 가야금병창 독주회 ‘소담스러운 소리(흥보가)’가 대구음악창작소 창공홀에서 열렸다. 이날 공연은 신예 발굴 프로젝트 첫 번째 주자로 정세빈양의 연주가 있었으며, 정양의 독주는 조(調)의 변화가 다채롭고 현(絃)을 희롱함과 장식음이 많아 기교가 요구되는 산조인 성금영류 가야금산조, 젊음을 잡아두지 못하는 안타까..

댓글 영 천 시 2022. 1. 21.

21 2022년 01월

21

영 천 시 24시간 영천시민 지킨다… CCTV 1,768대 운영 스마트도시통합센터 성과

24시간 영천시민 지킨다… CCTV 1768대 운영 스마트도시통합센터 성과 영천시는 1월 12일 스마트도시통합센터(구 CCTV통합관제센터) 2021년도 운영성과를 보고했다. 2021년 1년 동안 스마트도시통합센터는 1,768대의 CCTV로 영천경찰서와 협업하여 이상행위자 신고, 만취자 보호 등 주민안전분야 534건, 쓰레기 불법투기, 불법옥외광고물, 불법 주·정차 기초질서 분야 3,885건, 범죄수사, 가출인 수색 등을 위한 CCTV 영상정보 1,198건을 열람·제공했다. 치매노인, 장애인, 아동·청소년 등 미귀가자에 대한 수사에도 적극 신고·협조하는 등 시민안전에 최선을 다했다. 또한 차량 털이범, 절도범 신고, 가출인 신고 등 수사 협조 공로로 경찰서로부터 12회 감사장을 수상했고 2021년 상반기 ..

댓글 영 천 시 2022. 1. 21.

21 2022년 01월

21

가 쉽 “돈은 내가내고, 건강보험 부인 자료 공개 안 해 불만”

“건강보험 부인 자료 공개 안 해 불만” o...지난주 한 시민이 자신이 평소 내는 건강보험료 월 2만5천원에 비해 8만5천 원 정도가 나온 것을 두고 원인을 묻기 위해 1월 10일 건강보험공단 영천지사에 찾아가 인상 자료를 요구. 이 시민은 “공단에서 원인을 물었는데, 당장 답하는 것이 부인이 취득한 재산이 있다. 그래서 보혐료가 향상됐다고 설명했는데, ‘그럼 무엇을 취득했느냐’고 묻자 ‘개인정보라 열람이 안 된다.’고 해 결국원인을 알지 못했다.”면서 “그래서 그 자리에서 무슨 개인정보가 그런 정보가 있느냐 부부간 (사업자등록증이 있어)떨어져 있으면 몰라도 한곳에 있고 보험료 납부는 내가하는데, 공개 못한다는 것은 이해를 못한다. 돈은 내가 내고 내 밑에 있는 피보험자 자료는 못보고 무슨 이런 나라가..

댓글 가 쉽 2022. 1. 21.

21 2022년 01월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