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민신문 010 4535 8400

영천의뉴스는 영천시민신문에서 시작합니다.[영천뉴스,영천소식,영천신문]

31 2022년 05월

31

경상북도 경북도, 전기차 차세대 무선충전 규제자유특구 공청회 개최 -주민, 기업, 전문가 등 현장 의견 반영해 사업완성도 및 정책체감도 높여 - -배터리, 헴프, 물류 이어 무선충전까지 새로운 지역혁..

경상북도는 30일 경산시청 대회의실에서 경산시, 기업 및 기관, 주민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전기차 차세대 무선충전 규제자유특구’공청회를 열었다. 이번 공청회는 신규 규제자유특구 지정신청을 위한 사전 행정절차*로써 특구 대상지역 주민, 기업 등 이해관계자들에게 특구 사업계획(안)을 설명하고 다양한 의견들을 수렴·반영하기 위해 개최했다. *규제자유특구 및 지역특화발전특구에 관한 규제특례법 제7조(주민 등의 의견청취) 먼저, 도는 전기차 차세대 무선충전 규제자유특구 사업계획(안)에 대한 내용과 함께 지정필요성, 추진경과 및 향후 추진일정 등을 발표했다. 【참고】 경북 전기차 차세대 무선충전 규제자유특구 사업개요 ○ (위치/면적) 경산시 일원 / 426,334.3㎡ ○(지정기간) 2022년 ~ 2026년..

댓글 경상북도 2022. 5. 31.

31 2022년 05월

31

경상북도 경북 임대형스마트팜, 청년 농부에게 큰 인기- 혁신밸리에서 배운 재배기술 직접 경영 할 수 있는 기회제공 -- 지역에 정착해 스마트 농업 확산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

경상북도는 스마트팜혁신밸리(상주 사벌국면) 내 임대형 스마트팜을 조성하고 청년 농업인에게 직접 운영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스마트팜은 초기 투자 비용 부담이 커 초보 농업인인 청년은 쉽게 창농할 수 없지만 첨단 농업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그 수요도 늘어나고 있다. 도는 이러한 수요를 바탕으로 경북 스마트팜혁신밸리 내 4ha 규모의 임대형 스마트팜을 조성하고, 창업보육센터 교육과정을 이수한 수료생 중 지난해 3팀(8명), 올해 4팀(11명)을 선발해 이들에게 임대했다. 특히, 올해는 3기 수료생 38명 중 4팀(최대 12명)을 선발했는데, 8팀(23명)이 신청해 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스마트팜 창업에 관한 높은 관심을 보였다. 임대형 스마트팜에 입주한 청년들은 2~3명씩..

댓글 경상북도 2022. 5. 31.

31 2022년 05월

31

경상북도 경북도, 올해 전국승마대회 공모사업 최다 유치- 전체 32개 중 경북 7개 대회 유치 - - 지역경제 마중물 역할 톡톡 -

경상북도는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2022년 전국승마대회 공모 사업(축산발전기금사업)’과 관련해 전국 최다인 7개 대회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국 32개 대회 중 7개 대회*를 유치함으로써 명실상부 경북이 말산업의 중심이며 특히, 승마대회 관련 각종 인프라 구축을 내실 있게 준비해온 결과라고 볼 수 있다. *▷구미시승마장(제16회 농림축산식품부장관배‧제51회학생승마선수권) ▷상주국제승마장(제10회 정기룡장군배‧제3회 경기도승마협회장배‧제4회 상주시장배) ▷영천운주산승마조련센터(제9회 영천대마기 전국종합마술대회) ▷대가야문화체험장(제6회 대가야기마문화승마대회) 이번 공모사업은 승마인구 저변 확대와 대중화에 기여하고자 추진하는 전국 승마대회는 말산업 분야 전문가 등이 평가위원으로 위촉돼 지난달부터 이달까..

댓글 경상북도 2022. 5. 31.

31 2022년 05월

31

경상북도 경북농기원, 지역 초중고 학생을 미래 농업인재로 육성- 27일 칠곡에서 경북 4-H지도교사 역량 강화 워크숍 개최 -- 초․중․고등학교 중심 4-H운동 확산, 118개 학교 2637명 활동

경북농업기술원은 27일 칠곡 평산아카데미에서 농업․농촌의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해 지역 중․고등학교 선생님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4-H지도교사 역량 향상 워크숍’을 실시했다. 이번 워크숍은 시군 중․고등학교 중심으로 4-H운동 활성화를 위해 지도교사의 역할, 효율적 교수법, 학교4-H 운영 우수 사례 공유, 농산업 직업실습 등의 내용으로 진행됐다. 또 경북4-H지도교사협의회를 구성해 시군 및 학교 간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지역사회 4-H운동 확산을 위한 토대를 마련했다. 현재 학교4-H는 동아리 형태로 운영되고 있으며 21개 시군 118개 학교에 지도교사 124명, 학생 2,637명이 4-H이념 실천, 농업분야 진로체험, 일손돕기, 도농교류, 사회봉사 등의 활동을 하고 있다. 농업기술원은 2009년부터..

댓글 경상북도 2022. 5. 31.

31 2022년 05월

31

경상북도 새마을운동 테마공원 5월 전국 음악 콩쿠르 대회 - 나눔과 베풂의 재능기부 공연 및 전시 볼거리 풍성 -

점점 뜨거워지는 햇살만큼, 5월 새마을운동 테마공원도 핫하게 달아오르고 있다. 지난 28일 전국 음악 콩쿠르 대회를 시작으로 6월에도 새마을정신을 계승한 나눔과 베품의 재능기부로 풍성하고 다채로운 공연 및 전시가 이어진다. 한국음악협회 구미시지부가 주최하는 제32회 전국학생 음악콩쿠르 대회는 피아노·관악·현악·성악(동요) 부문으로 나눠 펼쳐졌다. 전국 초․중․고 재학생은 전 부문 자유곡 1곡으로, 유치부에서는 성악(동요) 부문에서 갈고 닦은 실력을 뽐냈다. 이번 콩쿠르 전체 대상수상자는 구미시장상, 상금 100만원의 부상과 함께 구미음악제에 특별출연 하게 된다. 또 전시관 에코홀과 야외공연장에서는 매주 토요일 클래식이 춤추다, 힐링콘서트 등 행복나눔 문화공연, 1층 로비에서는 공예협회, 우드버닝(인두화)..

댓글 경상북도 2022. 5. 31.

31 2022년 05월

31

경상북도 경북농기원, 디지털 마(산약) 재배 시스템 개발 착수 - 마 최적 생육모델 개발 위한 디지털 관수·관비 연구 추진 -

경북농업기술원 생물자원연구소는 올해부터 2024년까지 3년간 지역특화작목 연구개발비 12억 3800만원을 확보해 마(산약) 생산성 향상과 농가소득 증대를 위한‘노지 디지털 관수·관비 재배기술 개발’연구에 들어간다. 마와 같은 노지 작물은 기상, 토양, 병해충 등 외부 변수가 수확량과 상품성에 큰 영향을 끼치지만 시설재배와 달리 적극적 관리가 어려운 특징이 있다. 또 급속히 진행되고 있는 고령화, 노동인구 감소 등 사회적 변화는 디지털농업으로의 전환을 요구하고 있다. 올해는 마 노지재배 관수량에 따른 생육정보를 수집·분석해 토양수분함량에 따른 뿌리 비대특성을 구명하고 2년차인 내년년부터 관비량에 따른 생육 정보를 분석해 최적 관수·시비량을 설정할 예정이다. 대기 온·습도, 광량과 함께 토양의 깊이별 온·습..

댓글 경상북도 2022. 5. 31.

31 2022년 05월

31

경상북도 경북‘오이소’농촌체험상품 50% 할인...사전예약 필수 - 6월 한 달(6.1~6.30) 농촌체험상품 50% 특별 할인 -- 여행후기 이벤트 참여하면 모바일 1만원 상품권도 증정 -

경상북도는 코로나 일상화를 맞아 농촌지역 관광 활성화를 위해 농촌체험상품 반값 할인 행사에 들어간다. 이번 할인 이벤트는 6월 한 달 간 경북 오이소(www.gboiso.rk)에서 참여할 수 있다. 홈페이지 메인화면의 ‘체험관광 예약하기’에서 지역(시군명), 희망날짜 및 체험명을 입력한 후 검색을 통해 가능한 체험을 선택하면 된다. 다만, 원활한 체험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반드시 사전예약을 해야 할인 적용을 받을 수 있다. 오이소는 지역의 농촌체험․관광․여행․음식․숙박과 관련해 다양한 정보와 서비스를 제공하는 통합포털이다. 현재 오이소는 체험휴양마을과 6차 경영체 22개소의 70개 체험상품을 등록해 판매하고 있다. 이번 행사와 더불어 오이소에 여행후기를 올리면 선착순 200명에 한해 편의점 모바일 1만원 ..

댓글 경상북도 2022. 5. 31.

31 2022년 05월

31

전국 이슈 2022년 교육감선거 중도·보수 교육감 후보 연대 성명서

교육가족 여러분, 국민 여러분, 그리고 언론인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중도·보수 교육감 후보 연대를 대표하는 경기도교육감 후보 임태희 입니다. 오늘, 이 자리는 이번 교육감 선거에 나서는 중도·보수 후보들이 지난 11일 수도권에 이어 전국적으로 결집해 연대에 나서기 위해 마련된 것입니다. 교육감에 출마한 우리가 이렇게 결집하는 이유는 간단합니다. 교육혁신을 내세우며 10년 넘게 시도교육청을 장악한 전교조교육감들의 교육실패를 바로잡기 위해서입니다. 전교조교육감들은 그간 입으로는 혁신을 외쳤지만 우리 아이들을 무의미한 존재로 만들었습니다. 그 결과 아이들의 기초학력은 턱없이 무너졌고, 누구를 위한 교육인지 모를 혁신은 공허한 소리만 들릴 뿐입니다. 정작 우리 아이들을 위한 교육은 그 어디에도 있지 않습니다...

댓글 전국 이슈 2022. 5.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