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영양정보

에드몽웰즈 2021. 2. 17. 09:50

[음식도 약이다] 화이트 푸드 ‘배’

 

 

흰색을 띠는 음식은 폐나 기관지가 약한 사람에게 좋으며, 흰색 색소에는 안토크산틴, 플라보노이드가 들어 있어 체내 산화작용을 억제하여 유해물질을 체외로 방출시키고 몸속에 들어오는 균과 바이러스에 대한 저항력을 길러준다. 

 

대표음식으로는 양파, 무, 도라지, 배 등이 있으며, 특히 배는 특유의 달고 시원한 맛을 지녀 식후에 먹는 과일로 인기가 높다. 가을 햇살 아래 더욱더 탐스럽게 영글어 사각거리는 배에는 수분 함량이 88.4%로 높기 때문에 갈증이 심할 때나 숙취 해소에 좋고 비타민B와 칼슘, 칼륨, 마그네슘 등 뼈를 구성하는 성분이 풍부한 강알카리성 식품이며, 변비 예방은 물론 천연 소화제이면서 항암효과가 뛰어난 과일이다.

 

<배는 천연소화제>

배에는 단백질을 녹이는 소화효소가 풍부하기 때문에 육류를 먹으면 더 좋은 과일이다. 또한 고기를 재울 때 배를 넣어주면 과당이 작용하여 고기 본연의 쫄깃쫄깃한 맛을 살려주고, 고기요리에 넣으면 육질이 부드러워지고 소화가 용이한 일석삼조의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사각사각 씹히는 석세포>

배에는 사각사각 씹히는 모래알 같은 느낌을 주는 것이 있는데 이것이 바로 석세포이며, 석세포는 세포막이 두꺼워진 것으로 장의 운동을 촉진시켜서 배변 및 이뇨작용을 활발하게 해준다.

 

<배의 항암효과>

육류나 탄 음식을 섭취하거나 흡연을 하면, 몸속에는 발암성 물질이 만들어져서 체내 대사과정을 거쳐 원-하이드록시파이렌(1-hydroxy pyrene)이라는 물질을 생성하는데 이는 암을 유발하는 물질로 인체에 치명적이다. 그런데 배가 이러한 체내 발암 물질을 배출하는 효과가 상당히 높아 암을 예방하는 특효식품으로 주목받고 있다. 이처럼 배의 섭취가 발암물질의 체외 배출을 촉진하여 암 예방 효과를 높여주는 만큼, 점차 육류와 인스턴트식품이 보편화된 현대 식생활에서 후식으로 배를 먹는 것은 권장할만한 식습관이며 패스트푸드를 즐기는 아이들에게도 배를 챙겨 먹이는 것이 좋다.

 

<배즙의 효능>

기침이 있으면 배에다 꿀을 재어서 섭취하는 경우가 많은데, 배는 88%의 풍부한 수분과 비타민 C가 있어서 점막을 부드럽게 해주고 면역력을 증가시켜주기 때문에 기침이 심한 감기환자가 먹으면 도움을 줄 수 있다. 

 

<배 보관방법>

배를 무르지 않게 오래 보관하기 위해서는 구입한 즉시 하나하나 랩으로 싸서 수분이 날아가지 않게 한뒤 바로 냉장고에 넣어두면 신선하게 장기간 보관할 수 있다. 또한 배와 사과는 함께 보관하면 사과가 내보내는 에틸렌이라는 호르몬 때문에 함께 있는 배가 빨리 시들고 맛이 없어지므로 사과는 단독으로 보관하는 것이 좋다.

 

글: 한정희 영양사 l 인제대학교 부산백병원 영양과

 

 

[아삭아삭 가을 햇배로 만드는 즉석 김치, 배깍두기 레시피]

 

재료:배2개, 쪽파3개

양념:고춧가루2큰술반, 소금약간, 맑은액젓1~2큰술, 다진마늘, 1작은술, 생강가루조금, 통깨

 

① 배는 깍둑썰기를 하여 고춧가루와 소금을살짝 뿌려서 2분 정도 둔다.

② 깍둑썰기한 배에 준비한 양념을 넣고버무리면 즉석 배깍두기가 완성된다.

 

 

[영양배숙 레시피]

 

재료:배 1개(중간 이상의 크기), 생강 1개(작은 것), 대추 2~3개, 꿀 2~3큰술, 인삼 및 잣 약간

 

① 배는 깨끗이 씻고, 윗부분 크게 하고 아랫부분은 세울 수있을 정도만 작게 잘라내고 속을 파낸다.

② 인삼은 원형으로 얇게 썰고 대추는 씨를 빼내고 채를 썬다.

③ 긁어낸 과육은 곱게 갈아서 속을 파낸 배에 넣고 준비한 나머지 재료들도 함께 넣는다.

④ 재료를 다 넣은 후 뚜껑을 닫고 찜통에 넣은 후 15~20분 정도 찌면 완성된다.

 

 
 
 

[음식]영양정보

에드몽웰즈 2020. 9. 14. 10:17

[음식도 약이다] 건강발효식품 된장

 



된장은 콩 발효식품의 대표적인 제품으로 옛날부터 “콩은 밭에서 나는 고기”라고 하여 단백질 식품으로서의 중요성과 경제성을 강조하여 왔다. 또한 많은 사람이 섭취하기 때문에 국민에게 부족되기 쉬운 영양을 보강할 수 있는 강화식품의 좋은 대상이 될 수도 있다.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음식중 하나인 된장은 그 맛이나 효능 역시도 많은 연구가 행해지면서 알려지고 있다. 

된장의 효능중 요즘 가장 주목받는 것은 ‘항암’ 효과이다. 된장은 끓인 경우에도 항암 효과가 살아있어 된장찌개만 장복해도 충분한 암 예방 효과가 있다고 한다. 한 연구에 의하면 암세포를 가진 쥐에게 된장찌개를 먹인 결과, 그렇지 않은 대조군의 쥐에 비해 암조직의 무게가 약 80%나 감소되었다. 대한암예방협회의 <암 예방 15개 수칙> 중에도 된장국을 매일 먹으라는 항목이 들어있을 정도로 그 효과가 공식화되는 추세다. 

된장에 들어있는 히스타민-류신 아미노산은 단백질의 생리활성이 뛰어나 두통을 경감시키고 혈압을 저하시키는 효능으로 고혈압에 뛰어난 효과가 있다. 또한 콜레스테롤을 제거해줌으로써 혈관을 탄력있게 유지시켜 준다. 재래된장의 항노화 효과는 항암 효과나 간기능 증진 효과에 비하여 더욱 확실하게 설명되어지고 있다. 이것은 효과뿐만 아니라 구체적인 성분이 판명되고 있기 때문이다. 

된장에서 항노화작용을 하는 물질은 콩에 함유된 황색색소로서 폴리페놀(항산화작용 물질)류에 속하는 물질들이다. 

된장에 들어있는 또 다른 하나의 항산화물질은 아미노산류와 당류의 반응으로 생성된 멜라노이딘 상의 물질들이다. 이들 물질들은 우선적으로 된장 내에 존재하는 지방류의 산화를 막아 된장이 안전한 식품으로서의 가치를 지니도록 한다.


<된장 담그기 레시피>

[재료] 대두, 소금, 짚

 

[만드는 법]
① 재래식 메주 만들기. 콩을 삶는다→으깨서 구형 또는 입방형→2~3일 건조→균열→짚으로 깔고 메주를 덮은 후 27~28℃에 2주간 방치(곰팡이 발생)→햇볕에 말리고→용기에 넣어 짚을 깔고 되풀이 조작한다.

② 된장 담기. 메주를 깨끗이 세척→소금물 조제(염도계18~19)→메주:소금:물=1:1:4로 담근다(숯, 고추, 대추 넣음)→발효와 숙성(2달간)→고형분 채취(된장)



<단배추 된장국 레시피>

[재료] 재래된장, 단배추, 풋고추, 다진마늘, 밀가루 약간, 고춧가루 약간

[만드는 법]
① 된장을 한숟가락 정도 덜어서 밀가루를 약간 넣고 멸치다시물에 조루를 받쳐서 으깨면서 물에 푼다.
② 삶은 단배추를 2cm 정도 크기로 썰고 고춧가루를 약간 풀어서 무쳐둔다.
③ 된장국물이 끓으면 ②를 넣고 끓인 후, 풋고추와 다진마늘을 넣는다.

 



<된장찌개 레시피>

[재료] 재래된장, 호박, 풋고추, 두부, 모시조개, 파, 다진마늘

 

[만드는 법]
① 된장을 한 숟가락 정도 덜어서 다시국물에 풀고 끓인다.
② 호박, 풋고추, 두부, 파는 썰어둔다. 마늘은 다진다.
③ 끓은 된장국물에 야채를 넣고 끓인후, 마지막에 풋고추, 파, 다진마늘을 넣고 한소끔 끓인다.
④ 취향에 따라 모시조개나 쇠고기, 고춧가루 등을 첨가할 수도 있다.

 

글: 전혜년 인제대학교 부산백병원 영양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