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 is...

soguri 2007. 2. 11. 20:26

 오늘 일본에 사는 石山 僚介님으로부터 반가운 메일을 받았다. 그 것은 2005년부터 소구리 문화지도에서 “일본의 미래를 위한 소구리 캠페인”을 전개 하면서 한일 자동번역기로 번역한 문장을 게재하여 캠페인을 전개 하였는데, 솔직히 난 가다가나와 히라가나에 대한 약간의 기억이 남았을 뿐 번역의 오류에 대하여 검증할 방법이 없었다. 그래서 캠페인 말미에 일본어를 잘 하는 친구들이 있으면 번역의 오류를 바로 잡아 달라는 안내를 하였다. 그 후 오랜 시간이 지난 후에 일본어를 잘하는 한국인도 아닌 캠페인 당사국인 한 일본인으로부터 원문의 본질은 손상시키지 않고 수정 번역하여 보낸다는 메일을 받았다.

 

“石山 僚介님 감사합니다. 저에게 보내주신 일본어 번역본에 대한 검증할 능력이 제게는 없지만 빠른 시일 내에 수정된 문장으로 서비스를 진행하고, 당신의 도움에 대하여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라는 답신을 보내고 새로운 번역판으로 수정하여 웹페이지를 만들었다. 솔직히 어떤 내용이 어떻게 수정 번역 되었는지는 난 모른다. 그래서 번역본을 새로 올리고, 원본은 번역본에서 링크되게 만들어 놓았다. 그 것은 石山 僚介님을 믿지 못해서가 아니라 캠페인에 대한 신뢰성과 번역에 대하여 다른 생각을 가진 친구들을 위해서 이다. 국가를 떠나 지구촌에 살아가는 한 사람으로 인류의 보편적 가치를 추구하는 소구리 좋은 세상 만들기 캠페인에 石山 僚介님과 같은 분들이 참여하는 지구촌은 그래도 아름다운 삶이 존재하는 멋진 세상이란 것을 느낄 수 있어 행복한 石山 僚介님이 보내주신 편지가 되었다.

  

그렇다. 앞으로 우리가 살아갈 세상은 국가나 이념적 이데올로기는 점차 희미해 질 것이고 또 그렇게 되어야 한다. 솔직히 사람으로 태어나 죽으면 땡인데 국가나 그 무엇 보다 자신의 삶의 방식과 철학이 우선되어야 한다고 나 개인적으로는 생각하고 있다. 잘못된 이념적 국가주의나 국가관에 함몰되어 이웃 나라에 피해를 주는 삶을 살아가는 사람보단 그래도 자신과 이웃에게 따뜻한 미소를 듬뿍 남기며 이승을 떠나는 사람들의 삶이 가치 있고 재미있는 인생이 아니겠는가? 그러니깐 스포츠 경기나 문화의 교류에 있어서 국가적 이데올로기에 함몰되어, 무엇이던지 죽어도 이겨야 된다는 생각을 이제는 버려도 되는 세상에 우리들은 살고 있다. 그저 자신의 행복을 추구하며 건강하고 아름답게 살자는 중용의 미와 염치를 가슴에 담고 평화롭고 행복하게 살자는 사람들이 만들어 가는 지구촌은 그래도 한 번쯤 살아 볼만한 가치가 있는 땅 이로구나 말 할 수 있으면 멋진 인생이 아니겠는가?

 

이 자리를 빌어서 일본어 번역본을 보내주는 도움을 주신 石山 僚介님께 감사드리고 당신의 일상에 언제나 잔잔한 미소와 함께 행복이 가득 하시길 응원 드립니다. 댕큐! 친절한 石山 僚介^^님!!!

 

                           소구리 좋은세상 만들기 캠페인 2005

 


소구리 하우스에서 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