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멘 주 예수여 오시옵소서

타락한 한국교회에서 탈출했고...오직 성경만을 읽으며 믿음을 유지 할려고 합니다 아멘 주 예수여 오시옵소서

[스크랩] 변개성경 밝히고, 바른성경 위한 일꾼들 응원한다.

댓글 2

브라질 대나무님의 가정집교회

2011. 3. 2.

답글 쓴 것 소개함.


좋은 글 감사와 아쉬움.

최근에 이 사이트(남미로닷컴)와 다른 곳을 통하여 알게 된 이송오씨는
한국교회에 변개된 성경의 해독성을 알리고,바른 성경 킹 제임스 번역을
하게 하신 분이다.
훌륭한 지도자라고 여겨진다. 인터넷 글로만 안 분들인데...
그런데,아쉽게도 왜 그 훌륭한 분이 서울 서부에 그 너무나 많아서 
숫자를 줄여야 할 교회당을 또 세워
사람들을 모아,저런 일을 할까?
참 아쉬운 일이요,
그 좋은 업적이 다 가려져서,옥의 티가 되고 말았다.... 서글픈 일이다.

그럼에도,이곳에서 그의 좋은 글을 계속 볼 수 있기를 바라 마지 않는다.

목사가 건물교회를 열어 사람들을 많이 모으면,부자되고 권력얻고
명예로운 존경을 받고,재벌이나 황제같은 생활을 할 수 있다.
실제로 중,대교회 먹사들은 그렇게 산다. 이송오씨는 그것이 그의 가는 길에서
걸림돌이 된 것 아닐까?
너도나도 다 목사들이 목회하여 훔쳐 온 교인들로,성공하는 데,나라고 못하랴?
그랬을까? 서글픈 일이 아닐 수 없다.

킹 제임스 바른 성경 진영의 정동수 씨도 비슷하리라. 그는 대학교수로
교회 목사로서 사례비를 안 받는다고 하던데... 그러나,사례비 말고,담임 목사가
누리는 특권이 얼마나 많이 세속적인지 우리는 다 안다. 아쉬운 부분이로다.

그 넉넉한 경제력,존경받을 지도력,끝없는 명예욕... 이런 죄악의 시작의
여건들이 탐이 났을까?
,먹사들이 그렇게도 탐욕에 잡혀 교회당을 하고 싶을까?
가난한 먹사들이 먹고 살기 위해 하는 것도, 목회 정당성 변명이 궁색하기만 하다.
모두 다 엄중한 주의 심판의 원리 앞에 책망만이 있으리라.
교인들이 이런 깊은 것을 모른다고 속이는 건가?
아니라면 그들 자신이 장님이어서 못 보고 다른 장님들을 구렁텅이로 끌고 가서
망하게 하는가?
내 백성이 바른 지식이 없어서,속고 망한다고 탄식하시는 주님... 마귀의 술책이
뻔히 보인다.

그렇다. 건물교회는 필연적인 변질과 타락을 가져올 수 밖에 없다.
아무도 이 구조적 제도권 건물교회의 변질을 막을 천하 장사는 없다.
정도에서 빗나간 길을 가면 그 길은 멸망으로 인도하는 넓은 길일 뿐이다.
성경적 교회는 건물 없는 가정집교회 형태가 가장 좋을 것이 틀림없다.
그래서 교회를 걱정하고,개혁을 부르짖고,더 나아가 반기독교 운동하는
사람들까지 생기지 않았는가?
왜 영국이나 유럽교회들이 망한 것을 생각하고 고치려고 하지 않을까?
 답답하기 그지없다.
미국도 한국도 브라질도, 세계 여러 곳에서 개신교회의 병폐 때문에
골치가 아플 지경이다.

성공지향 돈벌이 기업 경영자처럼 돼 버린 다른 중,대형교회 먹사들은 말할
가치조차 없다고 본다.
그러나 그들과 달리 보였던 이송오,정동수 제씨들은 변개된 성경의 치명적
해독성을 알리고,
킹 제임스 바른 성경을 한국에 소개해 준 사람들인데... 슬프고 아쉽고도 아쉬운
마음이다.

이에 비하여 한국 강원도 영월 시골 안티오크 사역의 박만수 장로 형제는
이 점을 잘 파악하여,좁은 길을 가니 고맙기 그지 없다... 먹사 안수도 거부한 그,
 어떤 사람인지,알고 지내고 싶구나.
아마도 얼마 전에,그 사역 내부에 재정적인 의견 대립으로 오해가 있고,
고통을 겪은 모양인데, 그의 원리원칙을 지키려는 의지가 분명하니,
기대해 볼만 하다고 여겨진다.
내세 천국의 상급 확신 믿음이 분명하고,그러니 세상 살이는 십자가 고난과
좁은 문,좁은 길임을 알고 걸아가는 사람들.

하나님께서 긍휼을 베풀어 주시지 않으면, 참 믿음이 쉽지 않고,
우리 인간은 아무도
이 좁고 어려운 생명길을 제대로 갈 수 없을 것 같다.

             그러니 그 천국 상이 귀하고 대단한 것이지... 아무나 받는가?


              / 대나무 



출처 : 예수 그리스도의 향기
글쓴이 : 겨울대나무 원글보기
메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