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행기/夏

    산내들 2014. 7. 23. 14:33




    내연산 우척봉에 올라 청하골의 신비경을 찾아 온종일

    2014.07.19(토, 구름)

    보경사(08:50)→우척봉(10:20~30)→시명리(11:10)→1횡단(14:50)→출렁다리(15:30)→은폭(16:00~10)→연산폭(16:25~30)→잠용폭(17:20)→쌍폭(17:30)→보경사종점(18:00)

     

     

     

     



    멀리 갈 생각은 못하고 오늘도 교통편이 좋은 내연산으로 달려간다.
    우척봉에 올라 시원한 청하골로 내려가면 좋겠다.



    호미곶이 고향인 분을 만나 함께 오르니 1시간 20분만에 우척봉인데 기대했던 조망이 운무로 자욱하다.



    급경사길로 내려 시명리인데 마른 장마 때문인지 수량이 적어 보인다.
    함께 하신 분은 향로봉으로 오르시고
    7년 차이가 대단하게 느껴진다. 세월은 역시 못 속이는 법인지...

     



    물속 돌은 미끄럽고 통증이 느껴질 때도 있지만 시원한 물길 따라 좋은 경치에 취해 나홀로 아리랑하며 조심 조심...



     

     



     



     



     



    천바닥이 온통 매끈한 암반인데 시명폭포 은구슬 소리가 가깝게 들린다.

     



    물속 암반을 밟는 순간 미끄러지면서 중심 잃고 주저앉는다.

    곧바로 일어나 스마트폰을 살펴보니 다행이도 살아 있다.
    그렇지 않아도 이같은 사고를 우려해서 비닐봉지를 준비했는데....
    비닐봉지 속에 넣고 더욱 조심 조심....

     

     

     







    주마등처럼 지나쳤던 비경들을 다시 만날 때마다 비닐봉지 속 스마트폰을 꺼내고 넣기를 수없이 하면서 보물 주어 담듯이...

    물놀이 하기 좋은 소를 지날 땐 물고기들이 때지어 몰려들어 연신 뽀뽀하며 쉬었다 가라고 난리다.
    곧바로 잠수해 그 녀석들과 물놀이도 하며.....

     

     

     

     

     

     

     

     

     

     

     

     

     

     

     

     

     

     

     

     

     

     

     

     

     



    첫 번째 횡단지점을 지나 협곡 사이에 숨겨진 풀장같은 소를 만나니 또다시 잠수하고 싶어진다.

     

     

     

     

     

     

     

     

     

     



     



    바위 위로 우회하니 출렁다리가 바로 아래다.

    신발 신고 달려가니 은폭을 지나 또다시 계곡을 건너간다.

     

     

     

     

    내연산 폭포중에 최고인 연산폭포는 그동안 많이 보았으니 이번엔 하류쪽을 살펴보고 싶다.

     

     

     

     

     



    저 아래 협곡 깊은 곳으로 조심 조심...

     

     

     

     

     

     

     

     

    청하골 날머리도 이렇게 아름다운 폭포와 바위협곡이 지키고 있으니 탄생과정이 신비롭기만 하다.

     

     

     

     

     

     

     

     

     

     

     

     

     



    어쩌다 이곳에만 이같은 비경이 숨겨졌을까?
    여타 산처럼 유순한 육산이건만...

     

     

    영덕, 청송, 포항지역은 용암에 의한 지각변동이 활발했던 것 같다.
    해저지반이 융기되었는지 자갈 섞인 바위들과 독특한 모습의 주상절리도 산에서 만나볼 수 있으니....

    김삿갓님 !. . .
    오랜만에 뵙습니다 건강하게 산행 하시는걸 보니 잘 계시는 듯 합니다
    내연산 청하골 계곡산행을 하셨군요 여름산행에는 더할나위 없겠습니다
    그쪽에도 계곡에 수량이 적은걸 보니 가뭄이 심하였나 봅니다
    몇년전 청하골 갔다가 소나기를 만나 비에 흠벅젖은 기억이 새롭습니다
    정성스럽게 담아오신 청하골 함께 걷고 갑니다
    여름철 내내 건강 하시고 즐겁고 유익한 산행 이어 가십시요
    수고하셨습니다
    요즘 포항근교산에 푹 빠지셨습니다.
    더운데 잘계시지요?
    청하골계곡은 늘 봐도 아름다운 곳입니다.
    근래 가물었는지 수량이 많이 줄었군요.
    저도 다녀온지가 오래돼서 꼭 한번 다시 가고 싶은 산입니다.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는 여름철입니다.
    늘 건강잘 지키시고 안전산행 기원합니다.
    김삿갓님! 잘 지내시죠?
    아름다운 폭포와 시원한 물소리에 더위가 가신듯합니다.
    수고하신 덕분에 즐감합니다.
    더위에 건강 조심하세요.
    영남산하가족이신 산인님, 향아님 그리고 가까이 계시는 가곡님 찾아주시고 함께 하여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내연산은 얼핏 보기엔 보통 산처럼 뵈지만 그 속에 숨겨진 비경은 표현할 수 없을 정도로 신비경이더군요. 특히 계속되는 폭포들과 주변 바위모습이 너무나도 신비롭습니다.
    계곡물따라 가면서 만나보는 신비경은 경이로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