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감리/안전사고

    산내들 2021. 4. 18. 21:31

    오늘(16일) 첫 개통한 신월여의지하도로에 4.5톤 화물차가 끼이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도로 관리 업체인 '서울터널'은 오늘 아침 7시 반쯤 인천에서 여의도 방향 지하도로 입구에 4.5톤 화물차가 끼여 대형 견인차로 끌어냈다고 설명했습니다.

    사고 수습까지는 2시간 반 정도 걸렸고, 한때 지하도로 통행이 전면 통제되기도 했습니다.

    도로관리업체는 사고 화물차가 3미터 높이 제한을 모르고 지하도로에 진입하다가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할 계획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