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모롱이

♥순하게 흐르는 강물처럼 ~♥

봄볕 좋은 날(경칩)/2021-03-05

댓글 26

물향기수목원

2021. 3. 5.

부쩍 오르는 기온에

햇살은 더욱 따뜻해지고

여기저기 피어나는 꽃들이 봄봄 오래 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행복해서, 아름다워서 , 이리 돌고 저리 돌고 그랬습니다.

 

 

뿔나비

 

제비 한 마리 난다고 봄이 온 건 아니라지만

나비들 눈에 띄니 봄이라고 말합니다.

복수초

기린초

산괴불니머니

풍년화

길마가지나무

비욘드목련

자목련

목련중에 늦게 피는 품종이다.

으름덩굴

백정화

큰극락조화

파파야

고요한 연못에

누가 똑 같은 그림을 그려 놓았을까?

 

돌아 오는 길

버스정류장에서  사 온 피망(3개 3,000원)

표고버섯

말려 두면 요긴히 쓸수 있다.